[YG의 카톡(Car Talk)] K7 프리미어, 패밀리 세단 매력 '뿜뿜'
조회수 : 27       날짜 : 2019.07.13

기아차 K7 프리미어 주행모습.
▲ 기아차 K7 프리미어 주행모습.

'흠잡을 게 없는 차'

기아자동차가 3년여 만에 페이스리프트(부분변경) 모델로 선보인 'K7 프리미어'를 주행하면서 들었던 생각이다. K7 프리미어 부분변경(페이스리프트) 모델은 외부 디자인은 물론 차량의 심장인 엔진까지 변화를 주며 풀제인지급으로 재탄생됐다.

특히 고속 주행중에도 외부 풍절음이나 노면 소음, 엔지소음 등은 크게 느껴지지 않을 정도로 정숙했다. 또 국내 최고 수준의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을 적용해 운전자의 피로감은 크지 않았다. 이같은 장점이 소비자들 사이에서 입소문타면서 시장 반응도 예사롭지 않다. K7 프리미어는 사전계약 진행 10일 만에 1만대를 넘어설 정도로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최근 경기 파주시 문발동과 경기 남양주시 화도읍을 왕복 주행하는 약 170㎞ 구간을 시승했다. 시승 구간은 자유로와 외곽순환고속도로, 경춘북로 등 고속주행 위주로 진행했으며 시승 모델은 K7 프리미어 가솔린 3.0모델이다.

우선 디자인은 부분변경 모델이지만 많은 변화를 줬다. 우선 전장이 기존보다 25㎜ 길어진 4995㎜로 한층 넓어진 공간을 제공한다. 전면부 라디에이터 그릴은 크기가 더 커지고 내부에는 크롬 바가 들어가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더했다.

기아차 K7 프리미어 후측면 모습.
▲ 기아차 K7 프리미어 후측면 모습.

자유로에 진입한 뒤 ADAS를 활성화시키자 차량에 탑재된 전방 카메라로 실시간 차로를 감지하고, 차선과 전방 차량을 인식한 후 스스로 주행을 이어갔다. 특히 차로유지보조(LFA)의 완성도가 이전보다 개선됐다는 것을 쉽게 느낄 수 있었다.

운전 중 방향지시등을 켰을 때 계기판에 옆 차선을 영상으로 보여주는 후측방 모니터 기능도 편리했다. 사이드미러의 사각지대를 신경쓰지 않아도 됐다. 내비게이션과 연동해 터널을 지날 때는 알아서 창문을 닫고 공조시스템을 내기 모드로 전환하는 기술도 편리한 기능 중 하나다.

최고출력 266마력, 최대토크 31.4㎏·m의 성능을 발휘하는 V6 람다Ⅱ 3.0GDi 가솔린 엔진이 장착해 묵직한 차체를 가볍게 이끌었다. 특히 고속 주행 중 강력한 가속감은 뛰어났다. 고속 주행에도 외부 소음은 크지 않았다. 기아차는 이전 모델에는 전면과 운전석, 조수석 창만 이중접합 차음 유리를 사용했지만 K7 프리미어는 모든 창에 이중접합 차음유리를 적용했다고 설명했다.

실주행 연비도 비교적 만족스러웠다. 성능을 알아보기 위해 시승 중간 중간 급가속과 급제동을 했지만 연비는 12.9㎞/L를 기록했다. 공인 고속도로 연비 12.0㎞/L를 뛰어넘었다.




출처 : [메트로신문] http://www.metroseoul.co.kr/news/newsview?newscd=2019070700080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0]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8724태광그룹 일주재단, 국내학사 장학생 선발…선대 회장 철학 이어가 2019.10.140
78723LTE 다운로드 속도, 수도권 안에서도 최대 3배 차이 2019.10.140
78722코스피, 외국인과 기관 '사자'에 상승...2,072.13P (+1.3%↑) 2019.10.140
78721코스닥 640.8P (+1.2%↑), 오락, 문화, 비금속 등 상승 주도 2019.10.140
78720중소기업이 살 수 없는 나라…차별·세금·퇴사 악재에 경영부담 2019.10.140
78719'2019 경주엑스포', 개막 첫 주부터 가을 나들이객으로 '북적' 2019.10.140
78718하나금융투자, 국내주식 CFD 서비스 오픈 2019.10.140
78717KB증권, 총 상금 1.5억원 '투자왕 실전투자대회' 시작 2019.10.140
78716하이트진로, 발포주 '필라이트' 누적판매 7억캔 돌파 2019.10.140
78715CJ푸드빌 N서울타워, 유방암 캠페인 동참 2019.10.141
78714CJ제일제당, 주한 외국인 오피니언 리더들 대상 'CJ 블로썸캠퍼스 투어' 진행 2019.10.140
78713오리온, 4년 연속 '베트남 고향감자 지원 프로젝트' 실시 2019.10.140
78712삼양식품, '불타는 고추짜장' 출시…온라인에서만 판매 2019.10.140
78711'미쉐린 가이드 서울 2020' 11월 14일 공개 2019.10.140
78710SPC삼립, 국제 식품 박람회 '아누가' 참가…삼립호빵 등 선봬 2019.10.140
78709파리바게뜨, '카페 아다지오 시그니처' 100만잔 판매 돌파 2019.10.140
78708롯데, 하반기 스펙태클·동계인턴십 전형 채용 진행 2019.10.140
78707스타벅스, 핼러윈 콘셉트 매장 8곳 운영…본격 핼러윈 시즌 시작 2019.10.140
78706오비맥주 카스, 종량세 시행 앞두고 가격인하…내년 말까지 평균 4.7 %↓ 2019.10.140
78705P&G 다우니, 한국품질만족지수 1위 선정 2019.10.140
78704한화투자증권, 매주 금요일 'LIFEPLUS 스치듯라이브 2019' 개최 2019.10.140
78703이지스자산운용, 안정적 임대수익 기대 '대학로CGV' 펀드 출시 2019.10.140
78702신한카드, 보이스피싱 등 금융사기 예방 체계 운영 2019.10.140
78701세븐일레븐, 동절기 앞두고 '경량패딩조끼' 첫 선 2019.10.141
78700[포토] ESS(에너지저장장치) 안전성 강화 대책 설명하는 삼성 SDI 2019.10.140
78699에브리타임 삼삼바, 토스 행운 퀴즈 문제-힌트-정답 공개! 검색 후 '구매하기' 클릭 2019.10.140
78698LG생활건강, '후 비첩 연향세트' 출시 2019.10.141
78697독감백신 토크 콘서트 열려 “인플루엔자, 어디까지 알고 계세요?” 2019.10.140
78696SK하이닉스, 기발한 상상력 주목…지역사회 소재 기업광고 인기 2019.10.140
78695이대목동병원 뇌졸중센터, 대한뇌졸중학회 인증 획득 2019.10.140
78694[내게 맞는 호텔 찾기]독산에 부활한 국내 최초 민영 호텔 '금수장 2019.10.140
78693서울시, 일몰제 대상 57.3% '도시자연공원구역' 지정 2019.10.140
78692'10분만에 1.4억' 티몬, 타임 커머스 통했다 2019.10.140
78691KB국민카드, 선제적 민원 예방 위한 소비자 보호 제도 마련 2019.10.141
78690비씨 페이북으로 해외주식 간편투자 시작하세요 2019.10.142
78689우리금융그룹, 시각장애인용 음성도서 지원사업 실시 2019.10.140
78688ANS, '붐붐' 활동 마무리! 청량-걸크러시-서정적 넘나드는 '반전 매력' 선사 2019.10.140
78687넷마블 "웅진코웨이 매각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2019.10.140
78686G9, '스마일클럽' 회원에 최대 30% 추가 할인 제공 2019.10.140
78685롯데카드, 메이저리그 베이스볼 협업 'LIKIT X MLB' 캠페인 진행 2019.10.141
78684외국인, 국내 주식 두달째 순매도…채권은 순투자 유지 2019.10.140
7868311번가-아이허브, 서비스 협력 및 단독 상품 개발 2019.10.141
78682KT, 미세먼지 앱 '에어맵코리아' 신규 콘텐츠 추가 2019.10.142
78681SC제일은행, ‘겨울왕국2 고객 초청 시사회’ 이벤트 실시 2019.10.140
78680은성수 위원장, "조선업은 우리경제 주력산업…적극 지원하겠다" 2019.10.140
78679KB손보-여행업협회, 안전한 여행문화 정착 위한 MOU 체결 2019.10.140
78678진주 신도심 학교부지 장기간 방치 주민 불만 커져 2019.10.140
78677진주시 국토부 도시재생 뉴딜사업 청사진 나와 2019.10.140
78676진주유등축제 셔틀버스 빈 차 출발 예산 부적정 사용 우려 2019.10.141
78675자유한국당, 진주유등축제장서 '서명 테러' 당해 2019.10.140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