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하이클래스 소형SUV 외장 렌더링 첫 공개…글로벌시장 공략 박차
조회수 : 26       날짜 : 2019.05.21

기아차 하이클래스 소형SUV 렌더링 이미지.
▲ 기아차 하이클래스 소형SUV 렌더링 이미지.

기아자동차가 글로벌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시장 공략을 위해 새로운 야심작의 모습을 공개했다.

기아차는 올해 하반기 국내를 시작으로 인도, 유럽, 중국 등 전 세계 자동차 시장에 선보일 예정인 '하이클래스 소형 SUV'의 첫 번째 외장 렌더링 이미지를 14일 최초로 공개했다.

기아차의 새로운 글로벌 소형 SUV는 혁신적이고 대범한 스타일과 차별화된 감성적 가치가 응축된 '컴팩트 시그니처'를 핵심 키워드로 개발됐다. 정통 SUV 스타일을 모던한 젊은 감각으로 재해석한 디자인은 물론 기존 소형 SUV에서는 느끼기 힘들었던 즐겁고 편안한 주행 성능 및 탁월한 공간감을 갖췄다.

또 탑승자의 감성적 만족감까지 고려한 첨단 신기술의 조화에 집중함으로써 기존 소형 SUV와는 차원이 다른 하이클래스 SUV만의 차별화된 상품성을 제공한다.

기아차는 지난 3월 서울모터쇼에서 신규 글로벌 소형 SUV의 이상적인 이미지를 제시한 콘셉트카 'SP 시그니처'를 공개해 본격적인 신차 출시 전부터 고객들의 큰 관심과 기대를 이끌어낸 바 있다.

기아차 '하이클래스 소형SUV'의 외관 디자인은 ▲대담한 롱후드 스타일과 강인하면서도 세련된 범퍼 캐릭터라인이 강조된 전면부 ▲볼륨감 있는 펜더를 기반으로 정교한 리어콤비네이션 램프, 이와 연결되는 테일게이트 가니시를 적용한 후면부로 강인하면서도 섬세한 이중적인 매력을 선보인다.

특히 전면과 후면을 아우르는 대범하면서도 섬세한 '시그니처 라이팅'을 강조했다. ▲헤드램프와 연결되는 전면 라디에이터 그릴 상단의 LED 라이팅 ▲헤드램프와 유사한 그래픽의 LED리어 램프를 적용해 하이클래스 SUV의 디자인 완성도를 높였다.

기아차 하이클래스 소형SUV 렌더링 이미지.
▲ 기아차 하이클래스 소형SUV 렌더링 이미지.

또 강인하면서도 섬세한 디자인이 돋보이도록 ▲라디에이터 그릴의 테두리 다이아몬드 패턴 ▲머플러 형상의 리어 가니시를 통해 기존 소형 SUV에서 찾아볼 수 없는 차별화된 고급스러움을 담고 있다.

기아차는 신규 하이클래스 소형 SUV 출시를 통해 스토닉·쏘울·니로·스포티지·쏘렌토·모하비에 이르기까지 글로벌 고객의 다양한 취향에 부합하는 SUV 라인업 경쟁력을 더욱 강화하게 됐다. 신규 하이클래스 소형 SUV는 기아차 SUV 라인업을 대표하는 또 하나의 시그니처 모델로 자리매김해 글로벌 SUV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아차 관계자는 "새롭게 선보이는 글로벌 소형SUV는 밀레니얼 세대가 선호하는 '젊은 고급감'을 강조한 하이클래스 SUV모델"이라며 "RV프로페셔널 기아차의 새로운 시그니처 모델로 최상의 상품성을 갖춰 글로벌 SUV 시장에서 돌풍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출처 : [메트로신문] http://www.metroseoul.co.kr/news/newsview?newscd=2019051400027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0]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69494'미운 우리 새끼' 구혜선-김건모 엄마 출연 여부 관심↑.. 몇달째 모습 드러내지 않아 2019.08.180
69493'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줄거리-OST-몇부작-후속에 쏠리는 관심.. 홍종현 가족 지킨다 2019.08.180
69492옥주현 눈물, 무슨 일? 2019.08.180
69491DLS·ELS, 중위험 중수익 상품의 배신…'블랙스완'에 제2의 키코사태 우려 2019.08.181
69490"정치공세" vs "위장 3관왕"… 여야, 조국 인사청문회 '불꽃 공방' 예고 2019.08.180
69489IBK기업은행, 인도네시아 인수은행 합병승인 취득 2019.08.180
69488취임 첫 해 증권사 CEO…'IB강화 전략 통했다' 2019.08.180
69487더민주 "한국당, 국정 발목잡기 중단하라" 맹비난 2019.08.180
69486LG전자 스마트 냉장고 '트윗'에 전세계 네티즌 주목 2019.08.180
69485SK그룹, 임직원 위한 SK 대학교 신설 2019.08.180
69484LG전자 V50, 듀얼스크린 배송 지연에도 소비자 잠잠한 이유는 2019.08.180
69483KT, 가나에도 감염병 확산 방지 플랫폼 서비스 실시 2019.08.180
69482여야, DJ 서거 10주년 뜻 기려… 정치자산 두고 방점은 달리해 2019.08.180
69481일라이-지연수, 11살 차 무색한 선남선녀 비주얼 '달달 지수 만렙' 2019.08.180
69480박시후 집 공개, 입 떡 벌어지는 한강뷰 럭셔리 아파트 2019.08.180
69479올해 고3 2학기부터 학비 면제… 내년부터 연간 2조원 예산확보가 암초 2019.08.180
69478[르포]은행, 통장은 키오스크로 만들고…10번 서명은 한 번으로 끝 2019.08.180
69477꾸준히 성장하는 스마트워치 시장…스마트폰 판매 부진 속 매출 견인 2019.08.180
69476韓 수출경쟁력, 일·獨에 품질은 절반 수준…가격은 1.6배 우위 2019.08.180
69475LG유플러스, 5G 단독모드 상용 준비 박차 2019.08.180
69474외화보험, 안전자산 선호·달러 강세에 '불티'…"불완전판매 주의" 2019.08.180
69473일본이어 중국도…LCC 노선 대만, 동남아, 괌 등으로 확대 2019.08.180
69472자사고 퇴출 발표되자, 영재학교·과학고·재지정 자사고 선호도 크게 증가 2019.08.180
69471[내게 맞는 호텔 찾기]내 집 같은 호텔 없을까? 프레이저 플레이스 센트럴 서울 2019.08.180
69470"글로벌 제조업 부진, 2015년 中경기둔화 때보다 더 악화" 2019.08.180
69469스타벅스, '티바나 선셋 페스티벌' 성료 2019.08.180
69468CJ그룹, 'CJ 글로벌데이 in LA' 개최 2019.08.180
69467여야, 이번주 '예산정쟁' 본격 돌입… "역대급 편성안 철저히 검증" 2019.08.180
69466대한민국 명품 ‘나주 배’ 올해 첫 수출 길 2019.08.180
69465광주 화정남초등학교, 제16회 학산배 전국장사씨름대회 금1, 은1, 동1 2019.08.180
69464강진군,성인병 예방에 좋은 강진산 잡곡 소포장세트 인기 2019.08.180
69463“광주시 공간정보 무료 이용하세요” 2019.08.180
69462광주시, 수요맞춤형 시내버스 운행 확대 2019.08.180
69461광주시, 중소기업 청년채용 지원한다 2019.08.180
69460경기도, “ 어르신 동아리경연대회 9988톡톡쇼” 예선전 2019.08.180
69459강진그린화훼영농조합법인, 창립 10주년 기념 단합대회 2019.08.180
69458경기도 ‘제7회 대한민국지방자치박람회’ 추진단 활동 2019.08.180
69457티웨이항공 '메가 얼리버드' 2차 진행 2019.08.180
69456광주시교육청,메카트로닉스와 함께하는 2019년 초·중 과학탐구교실 운영 2019.08.180
69455경기도 특사경, 불법·불량 종자 “유통 행위 집중수사 2019.08.180
69454롯데백화점광주점, 샘소나이트 보상판매 50%할인 2019.08.180
69453광주시교육청,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대입설명회 개최 2019.08.180
69452광양경찰, 보이스피싱 피의자 검거에 기여한 은행원 표창수여 2019.08.180
69451‘팟캐스트 최고봉?’ 경기호황쇼, 24일 "토크콘서트" 2019.08.180
69450강진군, 제16회 에너지의 날 ‘불을 끄고, 별을 켜다’행사 추진 2019.08.180
69449한국도자재단, 제11대 최 연 대표이사 취임 2019.08.180
69448강진군 다산박물관과 국립민속박물관이 함께하는 교육 프로그램 운영 2019.08.180
69447[포토뉴스] 이용섭 광주시장, 제5회 중국문화주간 선포식 참석 2019.08.180
69446“장성군민의 손으로” 황룡강 해바라기 단지 조성 2019.08.180
69445장성사랑상품권, 장성군 지역경제 증대 효과 기대된다 2019.08.180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