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14일자 메트로신문 한줄뉴스
조회수 : 0       날짜 : 2019.05.21

▲성동 지하차도 철거를 둘러싸고 찬반 여론이 팽팽히 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교육부는 대학 교수의 미성년 자녀의 공저자 등재 현황 전수 조사 결과에 대해 개별 대학의 1차 자체 검증 결과, 총 5개 대학 7명의 교수가 12건의 논문에 자신의 자녀가 논문 작성에 정당한 기여를 하지 않았음에도 공저자로 등재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13일 밝혔다.

▲서울시가 오는 2022년까지 승용차 공동 이용 서비스인 '나눔카'를 1만대로 확대해 차량공유 시대를 앞당긴다.

▲한미정상이 북한의 비핵화 대화 재개를 위해 꺼낸 '식량제공' 카드가 좌초 위기에 놓였다. 북한이 대남선전매체를 통해 한미정상의 식량제공안은 '생색내기'라고 주장했기 때문이다.

▲전국자동차노동조합총연맹(전국버스노조)이 예고한 총파업이 하루 앞(15일 실시)으로 다가오면서 '교통대란'을 막기 위해 여당까지 대책 마련에 나섰다.

▲국방부는 14일부터 16일까지 주한미군장병들을 위해 경기도와 강원도 이역 안보견학과 문화체험 행사를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13일 독일 TUV 라인란드에서 전장 반도체 기능 안전성인 'ISO26262 기능안전관리(FSM)' 인증을 취득했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는 5G 기지국과 중계기, 통신국사를 연결하는 광선로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장애 발생시 위치와 원인까지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는 통합 광선로감시시스템을 서울과 수도권 5G 네트워크에 적용했다고 13일 밝혔다.

▲유료방송 재편이 급물살을 타고 있는데 '규제 재편 시계'가 멈춰있는 가운데, 특히 합산규제는 지난해 6월 27일 일몰 이후 내달이면 재도입 논의가 오간 지 1년여 기간의 시간이 됐지만 여전히 답보 상태를 보이고 있어 유료방송시장 재편의 흐름을 거스르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 시중은행의 광고 플랫폼이 TV나 신문 지면에서 유튜브로 옮겨가고 있다. 미래 주요고객이 될 Z세대(2000년 전후 출생자로 디지털 기기에 익숙한 세대)에 맞춘 홍보 효과를 겨냥하기 위한 전략으로 풀이된다.

▲ KB증권이 발행어음 시장 진출을 목전에 두고 있다. 기업 채권 부문에서 확실한 강점을 가진 만큼 독창적인 발행어음 상품이 나올 것이란 시장의 기대가 크다. 다만 금융감독원의 종합감사를 앞두고 있어 행보는 조심스러울 수밖에 없다.

▲ 지난달 외국인이 국내 주식시장에서 순매수로 전환했다. 13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4월 중 외국인은 상장주식 2조5750억원을 순매수했다. 코스피와 코스닥에서 각각 2조4000억원, 1800억원 가량을 사들였다.

▲일반병동 환자들의 응급상황에 대비하기 위해 정부가 추진 중인 '신속대응시스템' 시범사업이 시작 전부터 마찰을 빚고 있다.

▲현대렌탈케어가 높은 가성비로 시장 안착에 성공하자, 고급형 정수기와 대형 생활가전 등을 앞세워 '중고가(中高價) 렌탈시장' 공략에도 나선다.

▲창사 35주년을 맞은 풀무원이 선진국형 글로벌기준 지주회사 지배구조체제 확립을 완료하고, 글로벌로하스기업으로 도약을 선언했다.

▲제일기획이 세계적 권위의 원쇼 광고제(The One Show)에서 국내 광고회사 최다 수상 기록을 경신했다.




출처 : [메트로신문] http://www.metroseoul.co.kr/news/newsview?newscd=2019051300217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0]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59280코트라, 韓 스타트업 아프리카 진출 발판 마련 2019.06.170
59279홈앤쇼핑, 렌탈 상품 방송서 고급車 경품 이벤트 2019.06.170
59278동국대 외래강사 '세월호 관련 부적절 발언'… 학교측 즉시 해촉 2019.06.170
59277셔터스톡 전문 포토그래퍼 3인의 가족사진 촬영 꿀팁 2019.06.170
59276NHN페이코, 내달 日 진출…"글로벌 결제 서비스 제공" 2019.06.170
5927510주년 맞은 인터넷진흥원, '미래위원회' 발족 2019.06.170
59274서울시, '임신·출산정보센터' 홈페이지 개설 2019.06.170
59273"시원스쿨랩 베스트강좌 3333원에 수강해요" 30일까지 이벤트 2019.06.170
59272[초점] '6월 남북대화 가능성' 놓고 文-통일장관 엇박자 2019.06.170
59271웅진코웨이, 신입사원·가족 초청 '코웨이데이' 열어 2019.06.170
59270서울지역 시민단체·야당 "박원순 시장 민선7기 1년, 기대에 못 미친다" 2019.06.170
59269롯데월드 아쿠아리움, 주요 전시공간 새단장 2019.06.170
59268NH證, '부동산·주식 전망'주제 100세시대 아카데미 개최 2019.06.170
59267미래에셋대우, 고객감사 이벤트 실시…5천만원 경품 2019.06.170
59266네파, 냉감 폴로티셔츠 판매량 전년比 200% 증가 2019.06.170
59265대학생이 꼽은 여름철 꿀알바 톱 10은? 2019.06.170
59264CU. 생애주기 맞춤형 점주 복지 혜택 신설 2019.06.170
59263롯데호텔제주, '17m 초대형 아쿠아 트랙' 선보인다 2019.06.171
59262직장인 10명 중 7명 '탕진잼' 즐긴다… 월평균 24만원 탕진소비 2019.06.170
59261서유리, 예비신랑 깜짝 공개… 첫 만남에 호텔을? 2019.06.171
59260여야, 고용 악재에 '산업단지 살리기' 나섰다 2019.06.171
59259장성아카데미, ‘매일, 조금씩 사랑을 표현하라’ 주제 강연 2019.06.170
59258장석웅 전남교육감 직무수행지지도 1위 회복 2019.06.172
59257부산시, 공유경제 촉진 위한 제3기 위원회 12일 출범 2019.06.170
59256광주시, 대형 건설사에 지역 건설업체 홍보 나서 2019.06.170
59255광주시, 세계수영선수권대회 대비 경관숲 조성 2019.06.172
59254금정구, 직원간 소통길 만드는 ‘브라운백 미팅’ 호평 2019.06.171
59253전남도,여름철 수산재해 대응체제 본격 가동 2019.06.170
59252김영록 전남지사, 광역단체장 평가서 2개월만에 1위 회복 2019.06.171
59251전남도립대, 국제이.미용기능대회 전원 입상 쾌거 2019.06.170
59250'2019 싸이 흠뻑쇼', 오늘(11일) 티켓팅… 공연 일정과 주의사항은? 2019.06.170
59249한화자산운용, '세계 아동노동 반대의 날' 선물 전달 2019.06.172
59248코스피 2,105.28P (+0.3%↑)... 4거래일 연속 상승세 2019.06.170
59247코스닥 726.94P (+0.8%↑)... 7거래일 연속 상승세 2019.06.172
59246한국거래소, '초단타 시장교란 창구' 메릴린치 제재 추진 2019.06.171
59245규제지역 오피스텔, 중도금 대출지원 눈길 2019.06.170
59244하나금융그룹, 금융권 최초 '융합형 데이터 전문가 과정' 신설 2019.06.170
59243삼성카드, 이마트 트레이더스와 함께 특별한 혜택 2019.06.171
59242현대캐피탈, 여름 휴가철 맞이 자동차금융 이벤트 2019.06.170
59241KB국민카드,'퓨처나인'3기 프로그램 참여 기업 모집 2019.06.171
59240[포토] 맥도날드, '1955 해쉬브라운' 과 '1955 버거' 한정판매! 2019.06.171
59239'학교 미세먼지 관리기술 개발사업'에 5년간 300억원 투입 2019.06.170
59238유통 채널, 안팎으로 '친환경 경영' 펼쳐 2019.06.171
59237메트로신문 6월11일자 한줄뉴스 2019.06.170
59236크고 무거워지는 스마트기기…손가락 통증 '주의보' 2019.06.170
59235공정위, 재정사업 자체평가 '목표 달성도' 30%도 안 돼 2019.06.171
59234건보공단 서울본부, 저소득 가정에 육아용품 세트 지원 2019.06.171
59233JW생명과학, 3세대 영양수액 첫 수출…최대시장 유럽 진출 2019.06.170
59232먹방 인기 소재 마라탕·중국당면 매출 급증 2019.06.171
59231금감원, 공시정보 오픈API 서비스 확대 2019.06.170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