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석희 썰전 제작진에 외압 파문
조회수 : 108       날짜 : 2017.01.07
손석희 썰전 제작진에 외압 파문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17]
ㅇㅇ    (01-07 )
큰이슈가 월화에 주로 생기니..
썰전 방송시간을 금욜로 바꾸면 안되나?
ㅁㄴㅇ    (01-07 )
주로 주말 넘기고 월요일날 이슈가 생기는거지 요즘은 요일 가리지 않고 빵빵 터짐.
ㅇ    (01-07 )
노오오력!ㅋㅋㅋㅋㅋㅋㅋㅋ
아재    (01-07 )
월요일 녹화 목요일 방송이니까 3,4일 편집하는데
그 일정을 줄이라는 거지. ㅎㄷㄷㄷ
요즘 정치 상황이 하루가 다르게 바뀌니까...
근데 진짜 농담 아닌 듯.
"간큰놈들"    (01-07 )
근데 저런 의견을 내놓을수는 있는거 아닌가..
외압으로 보일수있나? 그래도 jtbc 사장인데...
저정도의 발언도 못한다면 사장자리는 왜 차고있음?
그리고 노력을 해보라고했지... 가능한지 안가능한지
그게 좀더 좋은 소재의 이슈들을 다룰수있게 하는거고
ㅂㅂㅂ    (01-07 )
방송을 금요일에 하면 되잔아
ㅁㄴㅇ    (01-07 )
뭔소리야?
편집때문에 녹화랑 본방이 3일 차이나니까 그거 어떻게 줄여보라는 소리인데 조삼모사같은 소리를 하네.
ㅇㅇ    (01-07 )
그러니까 녹화를 화욜에 하고 방송을 금욜에 하잔 얘기자나
그럼 스텝이 덜 고생하고
ㅁㄴㅇ    (01-07 )
월요일 녹화 목요일 방송이랑
화요일 녹화 금요일 방송이랑 뭔 차이가 있어?;;
그 사이에 중요한 이슈가 생겨버리니까 이 갭을 줄이라는 소리임.
ㅇㅇ    (01-07 )
여기 짤방엔 생략되어있지만
촬영 자체를 하루나 이틀 늦추는건 어떠냐고 방송나옴
그대가 말한것도 포함된 뉘앙스겠지만
촬영자체를 월욜에 하지말란의미도 강함
ㄷㄷㄷ    (01-07 )
뭔개소리야;; 촬영자체를 하루나 이틀 늦추는건 어떠냐고 방송에 나온건 맞지만
방송일자를 뒤로 미루라는 언급과 뉘앙스는 전혀 없는데

그러니까 결국 녹화와 방송 일정간의 갭을 줄이라는거지 무슨 화요일 녹화 금요일 방송이냐
그리고 니 말대로 화욜 녹화 금욜 방송으로 해도 된다면 제작진이 왜 곤란해하냐?
월욜 녹화 목욜방송과 같이 그대로 3일차이나는데-_- 말귀를 못 알아듣네
ㅇㅇ    (01-07 )
-.- 별것도 아닌걸 길게 설명해야하나..
손석희-촬영 늦추길 원함. 방송일자는 관심사가 아님
스텝-방송일자가 정해져서 촬영 늦추면 너무 빡셈
ㅂㅂㅂ-그럼 방송일자를 늦추면 촬영 늦춰도 빡센것 없겠네
거기서부터 파생되는 얘기하고 있는데 왜 자꾸 갭 얘기만 하는겨
갭 얘기가 완전 없는 얘긴 아니지만 일단 출발점은 촬영 날짜 뒤로 미룰수있냐임
촬영 날짜를 뒤로 미루면 선택지가 스텝 굴리는거 말고 방송일을 뒤로 미루는 것도 있지 않냐는 우리끼리 얘기중인거고
별걸 열내면서 할말만 하네
아이피가1231    (01-07 )
ㅋㅋ 웃기당
호날두    (01-07 )
근데 손석희는 보도부문 사장이지 JTBC 사장이 아니다. 썰전하고 상관없다.
흠..    (01-07 )
맞는 말이긴 한데..
얼굴마담이잖아..?
겨우 종업원주제에 얼굴마담이라도 경영진중 한사람의 말을 무시할수가 있나??
ㅁㄴㅇ    (01-07 )
저거 오들오들 효과 들어갈때 개귀여웠음 ㅋㅋㅋ
22    (01-07 )
요즘 다들 전원책 까기 바쁜데

나는 솔직히 유시민 전원책 둘이서 호흡도 잘맞고

쉽게 중요한 부분들 재미있게 풀어줘서

좀더 정치쪽에 무지한도 관심을 갖게 만들어주고

있다고 본다.

두분다 이 방송 오래 했으면 좋겠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2759스페인의 어떤 호텔 [1]2017.02.02180
2758홍수아의 끝없는 욕심 [6]2017.02.02211
2757포스터만 보면 코미디 영화 [5]2017.02.02124
2756딱 붙는 타히티 아리2017.02.02240
2755엄청난 사이즈 [3]2017.02.02254
2754정원이의 유혹2017.02.02180
2753힙통령의 합류 [3]2017.02.02179
2752진짜가 나타났다 [4]2017.02.02184
2751레이샤 혜리2017.02.02214
2750부산 오토바이 참사 [2]2017.02.02164
2749스텔라 가터벨트2017.02.02238
2748뜨끔한 조건녀 [3] 2017.02.02532
2747헬로비너스 여름 [1]2017.02.02369
2746경리단길 꽃 파는 아줌마 [3]2017.02.02429
2745공무원이 신의 직업인 이유 [26]2017.02.02321
2744연매출 8억원 밥차 서민갑부 [4]2017.02.02264
2743약혼 반지의 비밀 [3]2017.02.02183
2742새누리당 근황 [14]2017.02.02137
2741수지 5년 전과 현재의 집 [5]2017.02.02267
2740황당한 스위스 실업 급여 [2]2017.02.02236
2739엄현경 각선미 [2]2017.02.02343
2738호주에서 볼 수 있는 붉은 먼지 폭풍 [6]2017.02.02125
2737한결 같은 정준하 [4]2017.02.02136
2736기문 오빠 전화 좀 받아 [5]2017.02.02137
2735안재욱이 말하는 프로불참러 조세호 그 후 [4]2017.02.02114
2734안철수의 자신감 [11]2017.02.02103
2733레드벨벳 벼르고 있는 러블리즈 [5]2017.02.02221
2732박근혜의 마지막 아군 [10]2017.02.02194
2731프로방송인 에이프릴 진솔 [3]2017.02.02159
2730이라크군 전차를 공격하는 IS 드론 [1]2017.02.02128
2729사나 막춤2017.02.02145
2728취업 사기 당한 정치인 [6]2017.02.02107
2727대역 없이 촬영한 장면 [1]2017.02.02173
2726성진 배우들의 경제 관념 [5]2017.02.02200
2725음식 주문하게 만드는 PC방 사장의 전략 [1]2017.02.02159
2724자라니가 또 [4]2017.02.02217
2723김광규 리즈 시절2017.02.02198
2722동서양 선택의 차이 [4]2017.02.02143
2721마약 중독자였던 사무엘 잭슨 [7]2017.02.02123
2720메르스 확산 주범 [3]2017.02.02110
2719실물 평이 꾸준히 좋은 연예인 [7]2017.02.02188
2718철수의 예측 [1]2017.02.0289
2717그들의 나이2017.02.0293
2716측면이 아쉬운 안나경 [2]2017.02.02193
2715종편에 절대 출연 안하겠다던 분 [9]2017.02.02115
2714프로발골러 [2]2017.02.02118
2713억울한 무단횡단 사고2017.02.02109
2712보이쉬한 여자 연예인 [5]2017.02.02135
2711반기문 불출마 예상 [1]2017.02.0264
2710뭘 승리했다는 건지? [1]2017.02.0285
처음 | 이전 | 1341 | 1342 | 1343 | 1344 | 1345 | 1346 | 1347 | 1348 | 1349 | 135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