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와 단 둘이서 귀농
조회수 : 214       날짜 : 2019.10.07
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개와 단 둘이서 귀농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15]
ㅇㅇ    (10-07 )
이런게 무슨 귀농이야. 걍 돈많은 전원생활이지...
귀농은 똥거름 만지면서 존나게 드럽고 냄새나고 불편하게 사는게 귀농임.
이게 귀농의현실.
ㅈㄴㄱㄷ    (10-07 )
에라이 색기야 나는 딴건 모르겠고 니가 현실에서 얼마나 투덜투덜 매사 부정적으로 볼지는 알것다
강아지에 대한 주인의 사랑이 느껴지는 글인데 쉬발 귀농현실타령하고 자빠졋네
ㅇㅇ    (10-07 )
에라이 색기야 나는 딴건 모르겠고 니가 현실에서 얼마나 투덜투덜 매사 부정적으로 볼지는 알것다
귀농에 대한 허상을 꼬집는 글인데 쉬발 강아지에 대한 사랑타령하고 자빠졋네
부럽    (10-07 )
귀농 잘 알아서 좋겠네 부러워~
ㅁㄴㅇㄹ    (10-07 )
어린이와 동물, 약자와 힘없는 자들을 괴롭히는 사람들은 다 그 대가를 받을 것이다
특히나 어린이는 학대하지말아라
사랑으로 보듬어줘라
어린이를 학대하는 사람들은 차라리 키우지말아라
파보바이러스    (10-07 )
파보 완치 가능했구나.....
진돗개 + 애완용 강아지 파보바이러스 치료중 죽었는데......진돗개는 당근 기본예방접종 한줄 알았는데 ;;;;;;;....그때 눈물났는데 파보바이러스 걸린줄 모르고 산책시켜주고 그래서
ㄴㄴ    (10-07 )
사람도 어린아이를 정서적 육체적으로 괴롭히면 평생 그 상처를 가지고 살아갈텐데..
1살도 안된 멍멍이를 저렇게 육체적으로 괴롭혀 저렇게 사람과 다른 개를 무서워하게 만들어버릴정도면
그 폭력가해자는 처벌받아야 마땅하다고 생각이 든다.

근데.. 여긴 미국이 아니라 한국이지.. 처벌받긴 힘들거야 아마..
ㅇ    (10-07 )
어휴...
슬픔은 기쁨에 비례하다고.....
감정이란게 참으로 웃겨서
정해진 결말에 걱정이지만.....

성숙한 즐거움 만끽하셔요~
ㅁㅁ    (10-07 )
댕댕이 저 표정이 너무 좋다
아파트말고 넓은 집 이사가서 개키우고싶네
개때리던개새끼    (10-07 )
이젠 여자친구를 때릴거같은데 그 얘긴 없네
007    (10-07 )
개 표정 정말 행복해보인다
.    (10-07 )
동네 틀딱 할배가 아무도 없을때 개뼉다구 던져 유인.. 그리고 한그릇 뚝딱. 장난같지??? 실제 매우 자주 일어나는일임.
팔랑리    (10-07 )
개의 표정이 모든걸 말해주네.
행복해 보여서 다행이다.
둘이서 행복한 시간 보내길
글쓴이    (10-07 )
시골에서 태어나 성인이 될때 까지 살다가 도시에 거주하는 입장에서 말해주면 시골은 주말에 놀러 가는 곳이지 사람이 살기에는 너무나 불편해
지은이    (10-07 )
시골에서 태어나 성인이 될 때까지 살다가 도시에 거주하는 입장에서 말해주면
글쓴이와 정반대.
도시는 주말 놀러 가는 곳이지 사람이 살기에는 너무나 답답해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7683애 옆에서 혼술하는 배우 [20]2019.10.22143
77682도쿄 풍경에 놀란 외국인들 [11]2019.10.22133
77681아놀드 성님이 사용하는 아이폰 케이스 [2]2019.10.22122
77680여친이 두고내린 폰을 보고 개빡친 남자 [29]2019.10.22166
77679아이유가 말하는 최악의 남자 스타일 [23]2019.10.22152
77678연평도 잊었는가? [21]2019.10.2296
77677개명 당한 쌈디 [3]2019.10.2298
77676비건의 논리 [15]2019.10.2282
77675윤여정의 단골 맛집 [14]2019.10.2294
77674경차 오너의 복수 [20]2019.10.2299
77673영화 조커가 충격적이었다는 천우희 [10]2019.10.22129
77672못 하는 게 없는 유세윤 엄마 [6]2019.10.2298
77671친동생에게도 가차없는 일침 [18]2019.10.22116
77670봉준호 감독과 함께하는 60초 문답 [7]2019.10.2287
77669민속촌 공포의 놀이기구 [14]2019.10.22110
77668세계로 뻗어 나가는 자랑스러운 작품 [11]2019.10.22124
77667이승우가 롤모델로 삼아야 될 사람 [3]2019.10.22130
77666병무청 직원이 갑자기 영어를 쓰는 이유 [53]2019.10.21297
77665얼굴을 잃어버린 개 [20]2019.10.21198
77664대형 건축물 앞에 미술작품이 있는 이유 [34]2019.10.21177
77663한국 방문한 전직 주지사 [18]2019.10.21162
77662한국 야구의 현실 [30]2019.10.21207
77661식탐 많은 남친 [33]2019.10.21192
77660예술로 까분다는 아들 [5]2019.10.21163
77659러시아 누나의 주량 [24]2019.10.21242
77658미국에서 라면이 건강 식품인 이유 [24]2019.10.21200
77657주 52시간 근무에 대한 독일인의 생각? [52]2019.10.21170
77656강호동 잘 터는 아저씨 [16]2019.10.21143
77655베컴이 생각하는 손흥민 [17]2019.10.21158
77654한국인이 차린 베트남 PC방 [22]2019.10.21201
77653백종원이 극찬한 뉴욕버거 [20]2019.10.21123
7765212년간 꾸준히 운동한 결과 [25]2019.10.21182
77651방송 중 멘붕한 김종국 [18]2019.10.21169
77650같은 음주운전 다른 처벌 수위 [14]2019.10.21136
77649조교 부심 [41]2019.10.21161
77648본질은 여혐 [26]2019.10.21151
77647한국 입국한 사라 코너 [13]2019.10.21157
77646아키호 누나가 은퇴한 이유 [24]2019.10.21169
77645국내 진출 하려던 중국 대기업 [21]2019.10.21137
77644신봉선 엔딩 포즈를 본 민경훈 [11]2019.10.21120
77643이탈리아 남북 빈부격차 [10]2019.10.21147
77642일본에서 천만 돌파했다는 영화 리스트 [24]2019.10.21149
77641유재석의 글귀 [11]2019.10.21117
77640현직 경찰의 미수 장면 [32]2019.10.21151
77639몸이 많이 안 좋아 보이는 유상철 [31]2019.10.21167
77638충격적인 혈액형 살인사건 [40]2019.10.21139
77637그분들에게 트집 잡힌 발언 [15]2019.10.21125
776364번째 음주운전으로 역주행 사고 [26]2019.10.21121
776352025년 실내흡연실 폐쇄 추진 [40]2019.10.21147
7763482년생 김지영 미리보기 [21]2019.10.21144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