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다참다 한마디 하시는 경기도교육감
조회수 : 104       날짜 : 2019.08.24
참다참다 한마디 하시는 경기도교육감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35]
ㅁ    (08-24 )
뉴스 안보고 사시는듯
ㅃ    (08-24 )
또라이 샠퀴
뒤져야
ㅁㄴㅇㄹ    (08-24 )
대한병리학회가 고등학생 에세이 발표하는 자리임?
그럼 같이 논문에 참여한 교수나 박사들은 ㅂㅅ이란 소린가?
ㅇㅇㄴ    (08-24 )
그러게말여..
ㄴㅇㄹ    (08-24 )
참지말구 뒤지시길
어쩔수없어    (08-24 )
이새끼 좀 빡대가리임 ㅋㅋ 에세이가 아니라 논문으로 개재됐는데 에세이라고 우기고 있음
222    (08-24 )
너도 좀 빡대가리 같아
남의 지성을 탓하는 글에 정작 자신도 틀려버린
게재 가 맞는 말이야
니 수준에 안맞는 말을 쓰려거든 좀 찾아봐라 좀 제발
ㅇㅅㅇ    (08-24 )
요세 느끼는 좌파들 특성인거 같아 내용에서 할말없으니까 되도않는 맞춤법 하나로 인성질 하는 인성보소! 잘못한게 있으면 인정하고 욕먹어야지 왜 반대로 욕먹을일있으면 ㅈㄹㅂ광을 하실까 내로남불패시브냐?
ㅇ    (08-24 )
차라리 그런 프로그램을 만들겠다고 하던가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니 공기관이라도 만들어서 지원하겠다고 뭐 그런걸 하던가
ㅇㅇ    (08-24 )
저딴 것이 교육감에 있으니
과정도 결과도 기회도 그 어떤 것도 공정하지 않구나
123    (08-24 )
독문학이랑 신학에서 교육에 대한건 재대로 배우고 교육감된거냐 ㅋㅋ
내로남불    (08-24 )
참참못 참참못 신나는 노래
미국형    (08-24 )
에쎄이랑 놈문차이도모르면 투표권이랑 공직박탈해야됨. 시체잖아 뇌썩은...
ㅋㅋ    (08-24 )
논문하나도 안쓰고 교수하셨던가, 에세이가 우리말로 논문이다 !! 라고 하면 사람들이 속을 줄 알았던가 둘 중 하나.
수준    (08-24 )
사람들이 욕하니까
자기도 논문이랑 에세이 차이점 안다며
비난만 하지말고 경청하는 자세를 가지라고 후속글 올림

자기말에 경청하래ㅋㅋㅋ 진보 개꼰대
ㅋㅋㅋ    (08-24 )
에쎄이 둥절
ㅁㅁ    (08-24 )
성공회 수준이 그렇지 뭐

한남이란 단어를 쓰는 남페미신부가 존재하는 좆병신 교단
ㅁㄴ    (08-24 )
영미권에선 원래 에쎄이 쓴다고 하면
수능5등급 도그피그들이 속을 줄 알고 저짓하는거지
P군    (08-24 )
Fail
이것참...    (08-24 )
그냥 계속 참고있어 나서지말고...
어쩔수없어    (08-24 )
ㅋㅋ 그거 좆TBC가 한 말임. 그냥 참고 계시지...
앞으로    (08-24 )
교육과 정치도 이공계쪽에서 주로 맡으면 안될까? 뭔가 비정상적인 이상주의가 아니라 실용주의 노선을 택했으면 좋겠어..
조선시대 공자왈 맹자왈 하는 것 같잖아.
ㅅㄱㅇ    (08-24 )
페북페이지 가보니 댓글로 탈탈 털리는 중 ㅋㅋ
현직    (08-24 )
교육감을 정치 색을 훤히 드러내고 인기 투표를 하니까 개돼지들은 정치인 인기투표 하듯 볍신을 뽑아 제낌.
진보 교육감이든 보수 교육감이든
교사는 정치 중립의무를 지우면서
교육감은 정치질 하는 코미디 한국
ㅁㄴㄹㅇㅁㄴㄹㅇ    (08-24 )
문재인의 듣보잡 하수인
짜지시길...
ㅂㅈㄲ    (08-24 )
ㅈㄹ이 짜다
121    (08-24 )
논문을 어떻게 보고서와 동일선상에 놓냐? ㅋㅋㅋㅋㅋㅋㅋㅋ 저게 우리나라 교육감이냐?
하루살이    (08-24 )
나라의 교육을 책임지는 사람이 했다고 믿어지지 않는 정말 부적절한 발언인듯.
진짜 할말을 잃었다.;;
ㅇㅇ    (08-24 )
저 영감쟁이 말이 맞다고 치더라도 의학분야에서는 말이 안되는 소리지
자기도 그리 적어놨네 에세이를 적으려면 조사연구를 해야 한다고
의학관계자가 아닌데 의학조사연구를 하면 생체실험아니냐?
ㅡㅡㅡ    (08-24 )
노무현 대신 정치 자금 수금하다가 걸려서

노무현 정권 때 감옥 갔던 사람임

얼마나 대놓고 받아 처먹었으면 자기 사람 못 빼줄 정도였을지

생각을 해봐라 ...
ㅇㅇ    (08-24 )
국가가 연구비지원을 2천만원이나 했고 교수5명이 달라붙어서 쓴 sci급 논문을 에쎄이 취급한다?

할 말이 없네 ㅋㅋㅋㅋㅋ 이딴걸 교육감이라고
3453    (08-24 )
더 코미디가 저새끼는 박사라는거야 ㅋㅋㅋㅋ
ㄹㄹㄹㄹ    (08-24 )
저 글 지가 쓰고 싶었을까?
위에서 좀 실드 쳐봐라 ㅈㄹ했겠지 ㅋㅋㅋㅋㅋ
ㄱㄴ    (08-24 )
교육감 수준이 머저린거냐. 저런놈을 뽑은 문재인이 등신인거냐
꺄르륵    (08-24 )
essay 미국식 발음듣기 명사 [ˈeseɪ] 발음듣기 영국식 발음듣기 중요도 별점 2개 다른 뜻(6건) 예문보기
1. (학교 학습활동의 일환으로 제출하는 짧은 논문식) 과제물

research paper 웹수집 웹수집 도움말 US UK Add to my vocabulary list
연구 논문, (학생의)학기말 리포트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1같은 반 친구가 촬영 [4] 2019.09.19167
2숫자 1 못봐서 전과자 될 뻔 [13] 2019.09.19159
3프로골퍼 유현주 [9] 2019.09.19155
4푸근한 지효 [5] 2019.09.19153
5남자 화장실에 설치하고 있는 것 [17] 2019.09.19151
6너무 이기적인 삼성 [50] 2018.12.1722530
7성형 논란 해명 [12] 2019.09.19140
8인구밀도가 높아지면 생기는 일 [39] 2018.12.1425745
9육군 신병교육 훈련 근황 [8] 2019.09.19130
10아내가 유도부 여중생에게 폭행을 당했습니다 [17] 2019.09.19132
11적자때문에 새로운 컨셉을 도입한 치킨집 [18] 2019.09.19132
12교대생이였던 20대를 추억하며 [11] 2019.09.19122
13한국인들이 보면 어이없는 미국 대형마트 물가 [53] 2019.09.19130
14치료를 위해 자신의 피를 뽑는 남자 [22] 2019.09.19120
15야릇한 연우 [3] 2019.09.19172
165억 8천에 낙찰된 퍼거슨의 소장품 [6] 2019.09.19113
17녹음 파일 입수 [14] 2019.09.19112
18비아이 결국 마약 혐의 인정 [4] 2019.09.19109
19삼성 VS LG 자강두천 [49] 2019.09.19103
20사모님 사모님 우리 사모님 [19] 2019.09.19117
21인간에게 털이 없어진 이유 [34] 2019.09.19104
22우에하라 아이 근황 [6] 2019.09.19105
23양준혁 레전드 [4] 2019.09.19146
24샤넬급 대우 요구한 햄버거 가게 [16] 2019.09.19105
25공대녀가 군대 간 남친에게 쓴 비밀 편지 [33] 2019.09.19135
26피해의식에 사로잡힌 언냐 [27] 2018.12.2417406
27엄마한테 보낸 문자 [10] 2018.12.2915042
28팬미팅에서 팬이 보내준 사연 [12] 2019.09.1994
29탈코세대 20대 여성 [10] 2019.09.19138
30구혜선 인스타 업뎃 [11] 2019.09.19100
31LG가 또 [11] 2019.09.19131
32달리면서 초밥먹는 연예인 [4] 2019.09.1991
33죽고 싶은 이별 [6] 2018.10.113353
34한껏 내민 이린이 [3] 2019.09.19131
35죽고 싶은 이별 [6] 2018.10.113353
36한껏 내민 이린이 [3] 2019.09.19131
37어느 여배우의 경험담 [6] 2019.09.19130
38화성 연쇄살인범 검거 그분들 반응 [21] 2019.09.1985
39화성연쇄살인 사건 범인 검거 [11] 2019.09.19111
40냉부 출연한 소감 [4] 2019.09.19103
41열도의 딸바보 [16] 2018.09.2721166
42자신을 버린 주인을 100km 걸어서 찾아간 이유 [8] 2018.12.0612087
43강릉여고 졸업사진 [6] 2019.09.19120
44별명이 바나나인 이유 [4] 2019.09.19128
45춤까지 완벽하게 소화 [8] 2018.07.241505
46꿈이 뭐냐고 묻지마라 [30] 2019.09.1976
47만화책 10만권 수집 [12] 2019.09.1972
48양가의 취향 [30] 2019.09.1975
49댓글로 팩폭하는 언냐 [24] 2018.12.1222626
50아들 시험점수에 빡친 엄마 [28] 2018.07.1627451
51내가 장교를 그만둔 이유 [14]2019.09.19113
52심해어 튀겨먹은 낚시꾼 [5] 2019.09.19111
53폭로 당한 양준혁 [22] 2019.09.19107
54남자 외모의 중요성 [42] 2018.10.165929
55봉준호 감독의 헛물 [7]2019.09.19127
56안랩 V3의 굴욕 [23] 2019.09.1969
57양준혁의 해명 [7]2019.09.19107
58미국의 의료 청구서 [9] 2019.09.1959
59스티브 인터뷰 기사 댓글 [10] 2019.09.1986
60딸 같다던 택시기사 [1]2019.09.19124
61고령화 문제 해결책 [8] 2019.09.1988
62열도의 충전 문화 [35]2019.09.18132
63네이버 실검의 현실 [13] 2019.09.1966
64더 이상 마시멜로우 안 부르겠다 [16] 2018.12.058612
65강원랜드 장기 주차 차량 [5] 2018.08.309302
66유재석 바라기 어린이들 [2] 2019.09.1981
67갓병대 근황 [23]2019.09.18147
68풀세팅 송지효 [3]2019.09.18201
69헬스에 자신을 갈아넣은 여자 [6] 2019.09.2071
70고등학생이 경찰 2명을 죽인 사건 [33]2019.09.18127
71한 마리에 백만원 요즘 낚시터 [19]2019.09.18182
72여성의 패션만 보고 소개팅 하기 [21]2019.09.18168
73서비스직 고백 논란 [11]2019.09.18196
74그녀의 추억 회상 [8]2019.09.18131
75우민끼 최신 반응 [37]2019.09.18117
76파주에서 돼지열병 확진 [3]2019.09.1973
77마광수의 한국 작가 평 [25] 2019.09.1956
78화성 연쇄 살인범이 구속된 사건 [14] 2019.09.2051
79운명을 건 6행시 [9] 2018.07.1210081
80서울대 로스쿨 교수 집안에서 하는 짓 [23]2019.09.18177
81뇌한테 사기치는 운동법 [36]2019.09.18168
82실존하는 이색 학과 [16] 2019.09.1952
83컴퓨터 잘 모르면 삼성꺼 사라고 하는 이유 [14]2019.09.18169
84운동하면 좋은 점 [36] 2018.11.2312945
85후전드와 사진 찍는 여성 [7]2019.09.18165
86아이돌 다이어트 전 후 [16] 2019.09.2074
87노이어 귀도컷 [8] 2018.07.1110127
88인내심의 한계를 경험했던 황현희 [6] 2019.09.2054
89미국인이 한국에 오게 된 계기 [8] 2019.09.2051
90도쿄올림픽 대비하는 펜싱 국가대표 근황 [11] 2019.09.2059
91속 터지는 KFC 직원 [49] 2019.09.2067
92범죄의 재구성 출연배우 당시 나이 [6]2019.09.18152
93적반하장의 대명사 [34]2019.09.18129
94헬스 PT 예약 논란 [33] 2019.09.2066
95요새 젊은 아가씨들 확실히 쎄네요 [19]2019.09.18203
96레깅스녀에 대한 생각 [25]2019.09.18191
97왜 월세를 살고 계신가요? [45] 2019.09.2054
98미국인이 싫은 일본인 할머니 [17]2019.09.18133
99본인이 뉘우치니까 더 믿어보는 거죠 [23] 2018.10.176026
100컨테이너 하우스 [34] 2018.09.165826
101조수애 취집 성공 [63] 2018.11.298916
102열도의 무역흑자 규모 [17] 2019.09.2061
103조수애 취집 성공 [63] 2018.11.298916
104열도의 무역흑자 규모 [17] 2019.09.2061
처음 | 이전 | 1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