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8조 5천억 투입
조회수 : 168       날짜 : 2019.08.14
48조 5천억 투입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20]
사대강 물에서 똥내 난다고    (08-15 )
강가에 살아보지도 않고 사대강 좃 까는 쉐이들 많네
쥐박이 새끼때문에 사대강보 설치하고 물에서 니들 똥내
났었다
아무리 댓 싸질르는 알바라도 개념좀 챙겨
ㅇㅇ    (08-14 )
이거 4대강이랑 다른게 뭐냐..
1345    (08-14 )
이게 4대강이랑 뭐가 다르냐고? ㅋㅋㅋㅋ

해상풍력 검색하고와 그래도 이해 못하면 뭐 너 머리 탓을해라
ㅇㅇ    (08-14 )
4대강도 긍정적인 효과가 있어.
그렇게 따지면 해상풍력도 긍정적인 효과랑 부정적인 효과가 있지? 문재인이 밀던 태양광 사업의 폐해는 알고있어?
왜 4대강은 자꾸 부정적인것만 보지?
슈피겔    (08-14 )
독일 주간지 슈피겔이 최근 호에서 2011년 이후 독일 정부가 추진해온 탈원전 정책을 `값비싼 실패`로 규정했다. 슈피겔에 따르면 독일은 최근 5년간 신재생에너지에 1600억유로(약 209조원)를 쏟아붓고도 전력 부족에 신음하고 있다. 풍력과 태양광의 발전 효율이 떨어지기 때문이다. 지난해 독일 가정용 전기요금은 2010년 대비 25% 상승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최고 수준이 됐다. 줄어든 원전을 석탄 화력발전이 메우면서 온실가스 감축은 답보했다.
ㄴㄴㄴ    (08-14 )
안전성을 강화한 원자로 ‘APR+’를 개발하기까지 했다. 경북 영덕에 지으려던 천지 1·2호기가 바로 그것이다. 그러나 탈원전 정책에 따라 건설은 백지화됐다. 기술 실증 기회가 사라졌다. 원자력 연구도 위축되고 있다.
~~~~~~~~~~~~~~~~~~~~~~~~~~~~~

... 이 정권은 자기들 생각이랑 다르면 전부 적폐로 몰아버리고
오직 자기들만 옳다고 우기고 뷔페니즘과 내로남불이.. 너무 심해
ㄴㄷ    (08-14 )
굉장히 비효율적인거 맞어.
다이어트    (08-14 )
그곳.... 노예...
12    (08-14 )
본전 몇년지나면 뽑냐 유지보수는?
ㅇㅇ    (08-14 )
신안이면 풍력인지 인력인지 잘확인해야한다.
ㅇㅇㄴ    (08-14 )
금액이4대강규모네 ㄷ 본전은 언제뽑는거.?
걱정마세요.    (08-14 )
전기요금에 대해 정부는 “별로 오르지 않는다”는 입장이다. 하지만 지금까지 나타난 사례는 다르다. 이현철 교수는 “독일 가정용 전기요금은 최근 12년간 50%, 2000년 이후로는 200% 올랐다”고 전했다

걱정 마세요 본전은 금방 뽑아요!!!!
ㄴㄱㄴㄱ    (08-14 )
뭐지 노예시장을 만들려는 것인가??
ㅋㅋ    (08-14 )
왜 계속 신안에 돈을 퍼부어 주는거야
슬레이브오브신안    (08-14 )
바람 안 불때는 인력으로 돌리겠지?
대단하다    (08-14 )
49조중 한 3~4조는 보상비어쩌구 로 직접 흘러들어갈거고 또 한 5조는 간접보상비라고 soc이나 학교 지어주어거나 조형물설치 이런거 해주겠지
그리고 한 20조는 중국 풍력설비업체에
나머지는 운동권이 주류로 세운 대체에너지 개발회사 이런데로 흘러가고
한 1조정도가 국내 설치노동자한테 가겄지 ㅋㅋ 대단한정권
645    (08-14 )
48조를 누가 내냐면 전부 니들이 내는거다
이게 인플레이션이라는 경제 현상임
정부는 부채 숫자만 두개 바꾸면되는거고 그거 갚을생각 1도없다
니들 100만원 갖고있는게 어느날 90만원 가치가 되어버림
그 10만원 어디로 갔을까 저기 48조에 10만원 넣은거야

원화를 기준으로 판단하니깐 물가가 오르는것처럼 보이는데
현물기준으로 보면 현물가치는 그대로인데 원화가치만 계속 줄어들고있는거
비트코인이 각광받는이유가 여기에서 나오는거
비트코인 존나게 비웃는데
통장에 100억있는사람보다 비트코인으로 100억갖고있는사람이 나중에 재산이 더 많아질수밖에없음
ㅇㅇ    (08-14 )
내가 왠만하면 지식가지고 욕 안하는데 너 되게 무식하다.
ㄹㅇㄹㅇ    (08-14 )
48조를 투자하면 80만 가구가 단 하루동안 사용할수 있는 전력을 생산할수 있다....라고 본문에 나오네? ㅎㅎㅎㅎ
옴마    (08-14 )
북한과의 경협을 통해 이길수 있다고 전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7783독일인이 본 덴마크가 행복한 이유 [39] 2019.10.242
77782운전 중 유튜브 시청하는 고속버스 기사 [9] 2019.10.2414
77781설리법에 대한 여론 [31] 2019.10.2415
77780개체 수가 많아도 멸종 당할 수 있다는 걸 보여준 생물 [19] 2019.10.2412
77779사모님의 눈빛 [43] 2019.10.2440
77778요즘 헐리웃에서 핫한 주제 [48] 2019.10.2442
77777안테나 뮤직 인수 의사 밝힌 유재석 [7] 2019.10.2447
77776갤럭시 폴드 액정 논란 [26] 2019.10.2446
7777582년생 김지영 시사회 상황 [8] 2019.10.2439
77774질량보존의 배달 [6] 2019.10.2458
77773부자들은 신경쓰지 않는 습관 [19] 2019.10.2466
77772뇌피셜 라면토론에 난입한 그녀 [9] 2019.10.2461
77771국립묘지 안장 규칙 [11] 2019.10.2449
77770블랙 슬기 [3] 2019.10.2466
77769공교육의 현실 [21] 2019.10.2453
77768기사님의 고난이도 스킬 [6] 2019.10.2460
77767모바일 게임도 셧다운? [11] 2019.10.2463
77766공유 최신 인터뷰 [7] 2019.10.2469
77765퓰리처상 받은 사진의 진실 [7] 2019.10.2481
77764나영석을 만난 유재석 조세호 [5] 2019.10.2454
77763시의원의 패기 [4] 2019.10.2475
77762개과천선은 없다 [6] 2019.10.2472
77761오하영 리즈 시절 [5] 2019.10.2493
77760외교부가 또 [6] 2019.10.2450
77759바다사나이 자연인의 어죽 [26] 2019.10.2465
77758기차에서 임산부 도와준 군인 [30] 2019.10.2470
7775750원에 폭발한 칠레 민심 [28] 2019.10.2469
77756맥도날드에 간 금손 [25] 2019.10.2482
77755오스트리아에 있는 천국의 사다리 [8] 2019.10.2453
77754그분들을 불편하게 한 장범준과 아내 [15] 2019.10.2464
77753철지난 유행어 사용해서 사과문 [13] 2019.10.2460
77752미국인이 아침에 베이컨을 먹는 이유 [20] 2019.10.2470
77751최첨단 보안 시스템 [9] 2019.10.2460
77750제일 고치기 힘들었다는 사투리 [21] 2019.10.2479
77749코너 추월은 뭐다? [16] 2019.10.2462
77748연봉 5000 받는 여자 [43] 2019.10.24112
77747이춘재 살인을 내가 자백 [8] 2019.10.2363
77746인천공항 근황 [9] 2019.10.2389
77745회식 중 갑자기 나타난 정우성 [24] 2019.10.2369
77744개최권 박탈 당한 북한 [11] 2019.10.2369
777437일만에 차인 남학생 사연 그리고 여자친구의 댓글 [28] 2019.10.23135
77742서울에 조선족 특구 만들자 [43] 2019.10.23101
77741태세전환 중인 유승민 [40] 2019.10.2383
77740월급 600만원 아저씨가 구워주는 붕어빵 [36] 2019.10.23132
77739현대판 싸이코패스 [25] 2019.10.23119
77738대한민국에서는 여기까지가 한계 [31] 2019.10.23124
77737옆 테이블 형님들과 술 마시고 싶은 지상렬 [16] 2019.10.2392
77736스스로 목숨을 끊었다는 홍콩 여학생 [30] 2019.10.23119
77735수돗물을 마시는 이유 [6] 2019.10.2394
77734데이트 폭력에 길들여진 분 [10] 2019.10.23132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