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이가 말하는 쌈자의 위문공연
조회수 : 111       날짜 : 2019.08.10
테이가 말하는 쌈자의 위문공연테이가 말하는 쌈자의 위문공연테이가 말하는 쌈자의 위문공연테이가 말하는 쌈자의 위문공연테이가 말하는 쌈자의 위문공연테이가 말하는 쌈자의 위문공연테이가 말하는 쌈자의 위문공연테이가 말하는 쌈자의 위문공연테이가 말하는 쌈자의 위문공연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17]
제너럴 킴 재규어    (08-10 )
횔어회드립 보고 바로 회사먹으러 갔었음 ㅋㅋㅋ
1    (08-10 )
아빠가 회장님이셔?
2    (08-10 )
아니 푸드파이터야 뭐든지다먹어
유유    (08-10 )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침부터 웃겼다
회사 먹으러 ㅋ
ㅇㅇ    (08-10 )
지금 30대초중반 남자들에겐 노래방 대통령이었지 ㅋㅋㅋ
20대    (08-10 )
20대 중반도 쌉가능
이재용    (08-10 )
활어회 소주원샷 우럭 두개 더....뭔가 했는데 불러보니 비슷하네.
윤종신    (08-10 )
Far away you’re my sunshine. We were together
ㅁㅁ    (08-10 )
노래방가면 버즈노래 하나씩은 꼭 부름 가시 겁쟁이 쌈자를몰라
10년전    (08-10 )
호프집할때 20대 남자애들이 너무 좋아해서 앨범을 따로 만들어서 줄창 틀어줬었는데
취하면 질리지도 않고 계속 따라부름 ;;
맥스웰    (08-10 )
지금은 뭐함?
ㅇ    (08-10 )
회사 안다녀!
ㅇㄱㄹㅇ    (08-10 )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병필은 혹시?    (08-10 )
아... 고마워!
306    (08-10 )
306에서 입대할 때 쌈자형 이병이었던거 기억난다 ㅎㅎ
간디스토마    (08-10 )
PD는 왜 "우럭 두개 더"에서 우럭을 안 넣고 블루길을 넣었는가... 아무리 파랑볼우럭이라 그래도.. 블루길 두개 더 활어로 썰어다가 맥여버릴라
38    (08-10 )
오 형 전문적이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4464악어의 위험성 [9]2019.08.18139
74463연아의 스쿼트 [9]2019.08.18176
74462군대 동기 생활관 제도 도입 결과 [48]2019.08.18137
74461전 여친도 먹으러 온다는 가게 [15]2019.08.18144
74460배달 음식 이물질 [17]2019.08.18101
74459논리적인 소련녀 [8]2019.08.18124
74458철든 어른이란? [12]2019.08.1890
74457한국을 향한 협공 [31]2019.08.18111
74456이만기 나이로 누르는 연예인 [14]2019.08.18126
74455요리대회 1등한 초등학생 [5]2019.08.18108
74454여친이 아무 이유없이 짜증낼 때 대처법 [10]2019.08.18115
74453보니하니 방송사고 [14]2019.08.18185
74452천재의 초고속 학업 테크 [16]2019.08.18109
74451220억 영화 주연의 부담감 [19]2019.08.18110
74450남자들이 사랑해 보다 더 듣고 싶어하는 말 [12]2019.08.18125
74449돛새치 잡은 도시어부 [5]2019.08.1894
74448논란의 반일종족주의 책 내용 일부 [15]2019.08.1881
74447동심보호범 윌스미스 [13]2019.08.1898
74446미국에서 무시당한 한국인 [12]2019.08.17116
74445말 못하는 장애아 학대한 어린이집 [7]2019.08.1793
74444민주 싸인할 때 특징 [7]2019.08.17119
74443부산에서 가장 큰 목욕탕 [10]2019.08.17152
74442종교적 신념으로 예비군 불참 [3]2019.08.17114
7444197학번 아재 vs 97년생 여자 [4]2019.08.17186
74440JTBC가 또 해냈다 [26]2019.08.17153
74439성공 후 여자 버리는 심리 [29]2019.08.17169
74438무한도전 종영 후 연락 안 하는 사이 [22]2019.08.17173
74437한국인 남자친구에 대한 편견 [14]2019.08.17128
74436고유정 드디어 필살기 시전 [20]2019.08.17142
74435맛집 차린 한국인 PD [8]2019.08.17134
74434주정차로 인한 무단횡단 사고 [55]2019.08.17118
74433최자와 헤어진 후 설리 [14]2019.08.17194
74432태양광 사업자들의 몰락 [17]2019.08.17142
74431한국어 잘하는 홍콩인 [11]2019.08.17126
7443021세기 봉이김선달 [12]2019.08.17115
74429허재가 느끼는 예전 선수와 요즘 선수 [13]2019.08.17154
74428욕 먹고 있는 일본 여성 [12]2019.08.17217
74427계곡 단속 보복 [23]2019.08.17150
74426보라카이 해변 일시 폐쇄 사유 [13]2019.08.17146
7442590년대 음주문화 [14]2019.08.17151
74424민주당의 정신승리 [13]2019.08.17119
74423급격히 줄어드는 혼인율과 출산율 [32]2019.08.17130
74422분식집 마지막 날 [5]2019.08.17118
74421뜻밖의 한류 [5]2019.08.17122
74420에버랜드 담당자 대가리 박아 [5]2019.08.17186
74419일본의 지방 경제 [5]2019.08.17103
74418핵정은이 삐친 이유 [4]2019.08.17102
74417참 좋은 회사 [4]2019.08.1795
7441675억 투자약정 사모펀드 사무실 [5]2019.08.17109
74415요즘 유재석 방송 시청률 [3]2019.08.17122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