젊은 남성을 향한 통렬한 일침
조회수 : 453       날짜 : 2019.05.15
젊은 남성을 향한 통렬한 일침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26]
로로로    (05-16 )
내가 무매력인거 인정 근데 그 이상으로 무능력해서 결혼할 자신이 없음 돈없는 사람 살기 힘들다...
아아    (05-15 )
뼈 맞았다고 뼈 뼈
그렇다면    (05-15 )
문제는 상폐녀들도 똑같은 논리를 펼치고 있다는 점,,,,,,
그래서 결혼에 제일 방해되는 사람이 친한 노처녀 노총각임
본인이 실패했다는 걸 인정하기 싫으니
끊임없이 결혼제도에 대한 비판을 쏟아냄
자기는 도태된게 아니라 선택한거라고 자위하는
성별에 국한된 게 아님
ㅁㄴㅇㄹ    (05-15 )
어쨋든 결혼은 높은확률로 ㅈ같긴함..
ㅋㅋㅋ    (05-15 )
페미들 반대방향에 있는 거네...뭐라고 불러야 하냐?
이경규    (05-15 )
한남?? 늙병필??
레이    (05-15 )
반은 맞고 반은 틀리다고 본다. 그런 사람도 있지만 아닌 사람도 있지. 실제로 나같은 경우에도 최근 사겼던 여자들이 다 붙잡았고 지금도 날 좋아하는 여자도 있다. 그리고 연봉도 높고 여자랑 말도 잘 한다 처음엔 낯가리지만 ㅎㅎ 아무튼 나는 윗세대의 여성분들의 고통을 현 세대들이 보상 받고 남자라는 이유만으로 역차별 당하는 게 큰 문제라 생각한다. 우리나라는 너무 남아선호사상이 짙었다. 근데 지금은 정반대지 균형이 완벽하게 틀려지고 있다. 어쩌면 100년 후에는 그 균형이 맞을지 모르겠지만 지금은 남자라는 이유만으로 혜택은 없지만 남자라는 이유만으로 책임과 짊어져야 할 정신적 금전적인 관계가 있다. 심지어 무고죄 처벌 받는 경우는 1/10조차 안 되고 여성성상담 센터는 100개가 넘는데 남성센터는 1개 조차 없고 여성부는 있지만 남성부는 없다. 여성가족부라니? 이게 말이 되냐? 가족부면 가족부지? 여성을 위한 제도와 시스템은 수백개가 생기는데 그에 반해 남자를 위한 정책은 군대 밖에 없다 ㅋㅋㅋㅋㅋㅋㅋ 합리적이고 논리적인 불만과 타당성이지 저건 서양에서나 할 법한 얘기고 우리나라는 극단적인 남성중심사회에서 여성중심사회가 되버렸다. 결국 시대를 잘못 타고나 불쌍한 2030대 남자들 대접은 못 받지만 여전히 결혼비용 2~5배 내야 함 ㅋㅋㅋ
레이    (05-15 )
그리고 동시에 여성이란 이유만으로 밤길을 두려워 하고 화장실을 못 가고 몰카에 시달리고 성희롱을 당하고 생리대를 국가에서 지원 받지 못 하고 낙태죄에 대한 책임을 받는 것에 대해선 반대한다. 나는 남자고 여자고간에 사람대 사람으로서 생각하지 성별을 고려해서 이익을 취하려하진 않기 때문이다.
ㄹㅇ    (05-15 )
ㅋㅋㅋ 네가 예외인 거지. 저 게시물에선 단적으로 .실패.한 남자들이라고 되있음.

경쟁에서 낙오된 사람에게 하는 말이지 너같은 논외인 사람을 얘기하는 게 아님.

물론 크게 봐선 사이드 이펙트를 느꼈다는 너의 말엔 동감.
ㅋㅋㅋ    (05-15 )
나는 그냥 나 못난거 인정하고 포기하고사는데 ㅎㅎㅎ
야옹    (05-15 )
으이구 못난놈
ㅇ    (05-15 )
꼴페미 뼈때리던 사람이

이번에는 나이 40 모쏠남 뼈때림
킁...    (05-15 )
이미 여우와 포도우화로 동화책좀 읽은 초딩도 다 알만한 문제인데 진심으로 저렇게 생각한다고?
남자도 ㅄ많고, 여자도 많은데 결국에는 자기 선택이지 뭐... 남자고 여자고 반대편에게 분노를 표출하고 증오할 필요는 없다고 봐.
ㅇㅇ    (05-15 )
ㅉㅉ
발버둥 칠수록
더 티나
울지마바보야    (05-15 )
열성종자들은 결국 도태되고 살라져버리고
우성종자만 살아남는 생태계 패러디임이 유감스럽다
123    (05-15 )
형님들 제 상황좀 적을게요..
제 개인 사정으로 여자친구와 3달간 못본 상황에서 이번 6월에 여행가기로 한 상황이고요
여자친구가 해외여행 가고 싶어했고 저는 가까운 곳 말하는 줄 알고 그러자고 약속을 했네요...
그런데 알고보니 여자친구가 말한 해외는 유럽이었고, 계속 조르니 그당시에는 제가 말을 "상황봐서 여유되면 가자고" 말을 해놓고, 현재 자금상황 판단해보니 가격이 부담된다고 싼 곳 가면 안되겠냐고 물어봤어요.

그런데 여자친구는 자기 그동인 못보고 참아왔으니까 그 보답으로 해외여행 가면 안 되냐고 말하길래 솔직하게 제가 부담된다고 말했어요.
그러니 주변 지인에게 돈 빌려서라도 가면 안되냐고 말하네요..여자친구의 이런 모습을 처음 봐서 잔소리를 하니까 그럼 약속은 왜했냐길래 약속을 언제했냐고 물어보니 여유되면 간다는 말이 약속이었다 하네요. 자기였으면 돈을 빌려서라도 갔을거라고...
제잘못인가요..?헤어지자는 여자친구 붙잡아야하는건지...
최후의 호갱    (05-15 )
딸잡고도 잡고 현자타임에도 여친생각나면 붙잡아라
ㅇㅇ    (05-15 )
ㅋㅋㅋㅋ방생하지 마십쇼 형님
시간은 공평하다    (05-15 )
여자친구는 당신을 호구로 생각하며 고생하며 힘들게 번 당신의 돈을 거머리처럼 냠냠쩝쩝 입맛다시며 호시탐탐 노리고 있습니다
당신은 그걸 알면서도 비루해진 감정과 썩은내가 진동하는 추억을 코를 막고 붙잡고 있는 상태입니다. 그만 내려놓고 신선한 공기를 찾아떠나세요. 끝이 있어야 새로운 시작이 있는겁니다
ㅂ    (05-15 )
와.. 이런 건 땡빚을 내서라도 가야 남자지..
ㅇㅇ    (05-15 )
그런 미친년을 붙잡아야 하는지 묻는 니가 한심스럽다
ㄹㅇ    (05-15 )
이쁘면 붙잡고, 아니면 마라.

애초에 이렇게 하소연하는 니 인생이 레전드다.
OMS    (05-15 )
니를 개 좃 호구로 보는구나
내 주변 월 매출 말고 세후 수입 2천 넘는 번듯한 총각 원장들도
여자친구 데리고 유럽 안가더라.
유럽이 뉘 개집 이름이냐......갔다 오면 5백 순삭인데
꽁씹 마인드도 적당히 해야지 ㅋㅋㅋ

아 아니다 꼭 데리고 살고 백년 해로 해라 ㅋㅋ
1234    (05-15 )
근데 이거는 남녀 바꿔도 마찬가지
ㅇㄷㅇ    (05-15 )
난 현명하다
이세상 여자들은 다 나같은 개호빗씹멸치을 싫어한다는 것을 잘 알고있다 이거슨 팩트
그래서 난 여자들에 신경 껐다
착하니까 돈좀 줘라
6777    (05-15 )
영자형 공감능력좀 키워요
연봉 세후 2억이상이고 결혼은 자신의 선택에 의해서 안한다는 필와성님들 입장에서는 영 받아들이기 어려운 게시물인데.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1인구밀도가 높아지면 생기는 일 [39] 2018.12.1419326
2너무 이기적인 삼성 [50] 2018.12.1718231
3열도의 딸바보 [16] 2018.09.2718654
4아들 시험점수에 빡친 엄마 [26] 2018.07.1624455
5피해의식에 사로잡힌 언냐 [27] 2018.12.2416072
6댓글로 팩폭하는 언냐 [24] 2018.12.1220512
7운명을 건 6행시 [9] 2018.07.128499
8자신을 버린 주인을 100km 걸어서 찾아간 이유 [8] 2018.12.0610993
9강원랜드 장기 주차 차량 [5] 2018.08.307806
10엄마한테 보낸 문자 [10] 2018.12.2913436
11정형돈 탈모 상황 [12] 2019.08.13675
12숙소에서 너무 프리하게 다니는 걸그룹 멤버 [4]2019.08.19287
13생중계 중인 혜선이 [37]2019.08.19276
14명품 샀다고 까인 후 강예원 의상 [26]2019.08.21264
15세르비아 기상캐스터의 태권도 실력 [11] 2018.07.067486
16그녀들의 일상생활 [22]2019.08.19245
17호불호 여친 패션 [26]2019.08.19246
18폭력의 역사 [33] 2018.12.155672
19안재현 SNS 상황 [16]2019.08.19234
20투블럭 해달라고 했더니 [17] 2018.11.209126
21노이어 귀도컷 [8] 2018.07.119206
22피아식별 불가 [21] 2019.01.058222
23더 이상 마시멜로우 안 부르겠다 [16] 2018.12.057510
24욕 먹고 있는 일본 여성 [12]2019.08.17229
25조수애 취집 성공 [63] 2018.11.298110
26유아의 레깅스 핏 [1]2019.08.20222
27현대판 코르셋 [24]2019.08.19206
28윗집 아이가 죽었는데 좋아하는 아랫집 [27]2019.08.18204
29그 많던 남자애들은 어디로 갔을까 [22]2019.08.19203
30정정한 38세 누님 [4]2019.08.21205
31쩍벌을 이해하게 된 여성들 [18]2019.08.21205
32냉동삼겹살 맛집의 위생 상태 [18]2019.08.19202
33모모의 나쁜 손 [2]2019.08.20207
34현직 여교사들의 의견 [27]2019.08.18201
35스시녀들이 생각하는 이상적인 횟수 [7]2019.08.19201
36구혜선 안재현 대화 내용 [6]2019.08.19202
37페미니즘에 빠진 여동생 폭행 [26]2019.08.19205
38다크엘프 쯔위 [22]2019.08.16200
39최자와 헤어진 후 설리 [14]2019.08.17202
40상남자식 이혼 방법 [10]2019.08.19198
41밥 없이 삼겹살만 먹어서 시무룩한 박소담 [12]2019.08.19193
4297학번 아재 vs 97년생 여자 [4]2019.08.17193
43보니하니 방송사고 [14]2019.08.18192
44SM 소속 가수들도 알고있는 SM 노래의 현실 [7]2019.08.19190
45운동하면 좋은 점 [36] 2018.11.2311426
46에버랜드 담당자 대가리 박아 [5]2019.08.17191
47계속 보게 만드는 뒤태 [10]2019.08.21190
48난 선생이고 넌 학생이야 [23]2019.08.21187
49유니클로 알바의 고충 [8]2019.08.18185
50송해 40년전 53세 때 [4]2019.08.19186
51구혜선 이혼사유 추리 [57]2019.08.21188
52연아의 스쿼트 [9]2019.08.18185
53슈퍼집 딸의 변신 [21]2019.08.18184
54감당하기 힘든 팬 싸인회 [5]2019.08.19184
55이혼 사유 킹리적 갓심 [23]2019.08.18183
56성교육의 필요성 [13]2019.08.16184
57정유라에 갓침 날렸던 분 [14]2019.08.19183
58숙련자의 기술 [6]2019.08.19182
59나이 많아서 동생한테 털리는 걸그룹 멤버 [7]2019.08.18181
60분노조절이 힘든 소년 [22]2019.08.19179
61청소년 통일 선봉대 [43]2019.08.19178
62우리나라에 흡혈귀가 없는 이유 [17] 2019.01.035870
63무한도전 종영 후 연락 안 하는 사이 [22]2019.08.17176
64성공 후 여자 버리는 심리 [29]2019.08.17177
65고딩이 CD 사는 영화 [2]2019.08.19179
66태국인 관광 가이드 실태 [21]2019.08.18175
67여폭법 시행 후 스페인 [8]2019.08.18177
68임신해서 눈물 흘리는 판녀 [14]2019.08.16173
69강남 클럽 앞 버스정류장 아침 풍경 [11]2019.08.21175
70제임스 본드도 한 수 접는 한남 [10]2019.08.18173
71JTBC의 사과 [5]2019.08.19172
72생태교란종 미국 가재 근황 [56]2019.08.16171
73어느 계곡 식당 메뉴 [9]2019.08.19168
74요즘 공중파 드라마 수위 [15]2019.08.16168
75이용료 7만원대 화장실 [6]2019.08.21169
76레어를 선호하는 남자 [3]2019.08.19167
77요즘 젊은층이 생각하는 통일 [68]2019.08.19166
78남자들의 대학생활 부심 [19]2019.08.18165
79한강 시신 훼손 사유 [3]2019.08.19164
80별풍선 쏘는 사람들의 주 연령대 [15]2019.08.20165
81호감있는 남사친 앞에서 말실수 [11]2019.08.21166
8210년간 해외에서 버틴 세 사람 [13]2019.08.20165
83조이 vs 권은비 같은 옷 대결 [13]2019.08.20164
84영국 엘리자베스 2세가 사망하면 일어나는 일 [9]2019.08.18164
8517년 경력의 수리 전문가 [6]2019.08.19165
86나가면 지상렬 드립을 알게된 지상렬 [15]2019.08.18164
87입국하는 외국인들에게 사과하는 홍콩 시위대 [25]2019.08.19163
88한국에서 더 인기인 일본 공산당 참의원 [9]2019.08.19164
89허재가 느끼는 예전 선수와 요즘 선수 [13]2019.08.17164
90조국 담당 일진 [7]2019.08.19162
91JTBC가 또 해냈다 [26]2019.08.17160
92샤프 최전성기 [22]2019.08.18160
93파도파도 명언만 [18]2019.08.20162
94제2의 정유라 [87]2019.08.20160
95미우새 공개 예정이었던 스토리 [3]2019.08.20160
9690년대 음주문화 [14]2019.08.17161
97부산에서 가장 큰 목욕탕 [10]2019.08.17158
98물 오른 아이유 [10]2019.08.20162
99노인들에게 마카롱을 선물했더니 [19]2019.08.21160
100아이돌이 되면 받는 DM [10]2019.08.21160
처음 | 이전 | 1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