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으로 행복을 살 수 있을까?
조회수 : 125       날짜 : 2019.05.12
돈으로 행복을 살 수 있을까?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20]
ㅁ    (05-12 )
애초에 행복이 인생의 최종목표가 아니라고 생각함.
본인이 생각한 가치추구와 완성이 인생의 정점 혹은 방정임
ㅇㅇ    (05-12 )
가치추구 완성이 행복임
유식한척 ㄴㄴ
ㅁ    (05-12 )
가치추구의 완성에 부과적으로 따라오는게 행복인거지
어떻게 사색해야 행복으로 완결지을수잇는거지?
아리스토텔레스말씀    (05-12 )
가치추구의 완성이 결국 뭘 가져다 주지? 행복이지.
왜 가치추구의 완성을 하려하지? 자신의 만족감을 위해서
그 만족감은 뭘 의미하는 거지 ? 행복
ㅇㅁㅇ    (05-12 )
돈이 많다면 내가 아는 착한사람들과 사업을 해서 고객들에게 친근한 세탁소아재나 슈퍼아재처럼 소소하게 버티다 죽고싶다라고 생각하지..만 돈이없다 로망이지
국장    (05-12 )
나는 무식해서 뭐라 표현해야할지 모르겠지만.
내가 작년 연봉상 월 실수령이 600이 조금 안됐음.
근데 그때는 야근이 쩔었고. 게다가 내가 완전 아는분야와 모르는 분야를 같이 해야하는 형태라서 스트레스도 많았고
상무 이 색히도 맨날 없으면 가라라도 만들라는 주의라 진짜 스트레스 쩔었음.
작년에 그만두고 조그마한 장사를 하고 있는데 음식장사 같은게 아니라 상품 사다가 인터넷에 파는 밴더임..
지금은 200못되게 범. 어차피 혼자 살아서 돈들어갈데가 많지 않지만...
행복함은 진짜 이전과 비교하면 이루 말할수 없음.
10시에 일어나서 커피 한잔 끓여먹고(멋있게는 아님) 전날 주문 체크하고 배송 작업 좀 하고
오후에 운동갔다와서 3시에 한번더 주문확인하고(맨날 잘 팔리는것도 아님..) 그리고 친구들 만나서
저녁먹거나 산책하고...
그전엔 돈은 많이 벌어서 스트레스 푼다고 인터넷쇼핑 막 지르고 뜯지도 않은 박스가 그대로 있는 경우도 있고
내가 뭘샀는지도 모르는 경우가 허다했는데
지금은 딱히 옷도 사입지 않고 그냥 먹는것도 술 보다는 적당히 맛난거 그때 먹고 싶은 저렴한걸로 먹다보니
돈도 많이 줄지 않고 그 수입에도 저축이 되더라...

돈이 행복에 최우선인지 그래서 진짜 이제는 잘 모르겠다.
앙기모띠    (05-12 )
커피는 먹는다고 하는것보다
마신다고 하는게 더 좋을 것 같아용~
사업 번창하시고용~
ㅁ    (05-12 )
앙기모띠    (05-12 )
넴 커피를 먹는다 라고 해도 비문은 아니지만
액체의 경우 마신다고 하는게 쫌 더 자연스럽게 느껴져서요:)
ㄴ    (05-12 )
그게 그냥 니 생각이라고
저렇게 길고 정확하게 설명해줘도 못 알아 처먹으면... 에휴...
하여간 씨발 쓸데없는 자존심으로 남 피곤하게 하는 새끼들 그냥 다 뒤졌으면
ㅁ    (05-12 )
그냥 닥치세요:)
ㅇㅇ    (05-12 )
행복은 정신승리다.
나 자신이 합리화만 오지게 잘하면 행복하게 살 수 있음.
만약    (05-12 )
돈으로 행복을 살 수 없다면 돈이 부족한 건 아닌지 확인 해 봅니다.
ㅇㅇ    (05-12 )
모든 고민의 95% 는 돈으로 해결할수 있다.
.    (05-12 )
하 진짜 전형적인 개소리를 맞는 소리처럼 선동하는 스타일이네.
좀 걸러들어 이런것좀 이런거에 정답이란건 없다.
소득수준이 높을수록 행복하다고?
그건 일반인 수준에서의 이야기고 저기 통계에서도 각 나라별 중산층 통계인데 개소리를 쏴발리고 있네.
보통 소득 월3000천 넘어가면 돈하고 행복의 증가도는 차이가 없어진다. 진짜 확실한 통계이고 직접 그걸 얘기해주는 부자들도 많음.
저건 3000천 밑따리들 얘기니까 당연히 비례하는거고.
ㅁ    (05-12 )
3k? 형 미국쪽이라 3000천 쓴거임? 3000천은 난생 처음보는데 ㅋㅋ
ㅇㅇ    (05-12 )
형.. 그런 걸로 딴지걸지마, 없어보여
그정도는 실수일 수도 있는거지
힘내라    (05-12 )
월 3천이 행복하다고? ㅎㅎ
노동 안하고 월 3천이면 돈에 매이지 않는 시작점이지.
ㅇㅇ    (05-12 )
월 3000천이면 3백만원 말하는거 아님?
ㅇㅇ    (05-12 )
3백을 그렇게 복잡하게 쓰겠어..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0634엄마와 함께 가까이서 보는 돌고래2019.06.19157
70633알바 첫날2019.06.19146
70632모쏠들의 착각2019.06.19161
70631무너져버린 꿈2019.06.1989
70630한국영화 키스씬 레전드2019.06.19162
70629상고시대의 방산비리2019.06.19106
70628초딩 아들이 고소당함2019.06.19120
70627봇물에이은 사타구니 논란2019.06.19140
70626옆집으로 가는 떼껄룩2019.06.19109
70625광희 군대 명언2019.06.1999
70624가슴 때문에 고민인 소녀2019.06.19158
70623고속도로에서 목격한 믿지 못할 광경..2019.06.19152
70622중국인이 발명한 머리감는 기계2019.06.19101
70621결혼전 쌩얼을 봐야 되는 이유2019.06.19117
70620여자가슴 영단어의 기원2019.06.19120
70619가슴이 크면 안좋은 점2019.06.19142
70618모솔들의 엄청난 착각2019.06.1980
70617졸라 적절한 비유.2019.06.19105
70616대단한 순발력2019.06.1985
70615대한민국 영화 키스씬 레전드2019.06.1993
70614텐트룩2019.06.1997
70613이거보고 현아 이던이래ㅠ2019.06.19127
70612레고 양덕의 위엄2019.06.19112
70611대단한 순발력2019.06.1974
70610놀이기구 갑???? ㄷㄷㄷㄷㄷㄷㄷㄷㄷ2019.06.19104
70609콩나물국 먹는 아기2019.06.1992
70608죽은 사람 살리는법2019.06.1987
70607가기시러 시바2019.06.1975
70606흔한 유럽의 다이빙 대회2019.06.1988
70605싸다구 한방에 돌아간 코2019.06.1990
70604혹여나 상대 선수가 침대축구할때 꿀팁2019.06.19103
70603(ㅎㅂ)기적의~골반 다이어트~!!!2019.06.19121
70602치킨너겟 훔치는 손길2019.06.1982
70601메시도 쉽게 뚫기 힘든 철의 포백2019.06.1979
70600홍수에 떠내려가는 닭들2019.06.1969
70599금괴 밀수의 새로운 방법2019.06.1976
70598요즘 우리나라 돼지 도축 방법2019.06.1980
70597상남자 이명박2019.06.1976
70596백종원 유툽 구독자수 증가속도 실시간 근황2019.06.1986
70595남자와 여자2019.06.1978
70594인도에서 방송하던 여자 스트리머2019.06.1992
70593기레기 고소 꿀팁2019.06.1979
70592서울시민 연령대별 사망원인 1위.jpg2019.06.1979
70591와이프한테 속옷 찢긴 아재2019.06.1995
70590축구볼때 가장 먹고 싶은 음식조합은?2019.06.1962
70589아이린 닮은 짱구는 못말려 극장판 여자 캐릭터2019.06.1984
70588엄정화 삼행시2019.06.1975
70587고양이 점프력2019.06.1966
70586뭘봐! 개 처음보나?2019.06.1967
70585이글 내려주세요. 부탁드립니다2019.06.1979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