혹평 이어지는 왕좌의 게임 새 시리즈
조회수 : 146       날짜 : 2019.05.11
혹평 이어지는 왕좌의 게임 새 시리즈혹평 이어지는 왕좌의 게임 새 시리즈혹평 이어지는 왕좌의 게임 새 시리즈혹평 이어지는 왕좌의 게임 새 시리즈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16]
ㅅㄷㅅ    (05-11 )
헐 웬지 시즌 2까지만 본 사람이로서 안도감이 드네ㅎ
안봐도 될듯
22    (05-11 )
시즌1은 밑밥이고 시즌 2부터 5나 6까진 재밌어 진짜루 7부터는 안봐도 됨요
ㅣ    (05-11 )
웬지X 왠지O
기승전병    (05-11 )
원작이 있던 시리즈와 그 이후 시리즈는 완전히 다른 작품이라고 봄

소설로 읽어보면 판타지지만 나름 논리가 있고 서사가 있음 근데 시리즈 3~4부터 슬슬 원작과 다르게 막장으로 흐르더니

시리즈 5 정도부터는 아예 그냥 개판임
ㅁ    (05-11 )
역시 반전의 왕겜
완성도로 반전을 때려버림
ㅔㅐ    (05-11 )
드래곤 그렇게 쉽게 죽을지 몰랐음
6666    (05-11 )
작가가 소설을 엄청 느리게쓰는 스타일임
미드 시작할때 완결될거라 생각했는데 시즌6에서 진도 따라잡아버림. 거기서부터는 원작없이 드라마 작가가 이야기를 써야되는상황. 원작자가 대충 이야기는 설명해줬다고함. 근데 시즌6의 속도로보면 10까지는 가야 완결로 갈수있는데 제작비가 워낙 많이들어서 여기서 멈추든지지 적당히 정리해버리든지 선택해야되는 상황되는상황임. 결국 제작비 문제임
한국 대부분 불법으로 다운받는데 반성해야됨. 그새끼들이 작품망친거
지랄하네    (05-11 )
지랄하네
지랄마    (05-11 )
제작비고 나발이고 아~무 상관 없음 어차피 제작비 감안해도 졸라게 흑자임 원작이 사라진 이후로 걍 스토리를 이어갈 힘 자체가 없는 거야

원작자 본인도 이미 늙어서 수습 안 되는 스토리인데 남의 스토리 가지고 드라마 만드는 작가들은 더 답 없지

나이트킹 죽는 스토리도 완전 억지에 궤변에 개판 그 자체
ㅁㅁ    (05-11 )
8-3에서 이미 욕 개 처먹음.
전투 씬 ㅂㅅ같이 만들고
능력 부족으로 떡밥 회수 못하고 그냥 말아먹었다고

8-4 에서 만회 못하면 두고보자 ㅂㄷㅂㄷ 하던차에
캐릭붕괴 설정붕괴 전투씬 ㅈ같음이 겹침

왕겜 주요 등장인물의 죽음은 흔한 일이었음
하지만 아무 감흥도 감동도 충격도 반전도 아무것도 없이
극에 아무것도 가져다 주지 않는 죽음만 남음
사람들이 충격적인 죽음만 기다리니까
반전으로 아무것도 없는 죽음을 만들어줬다는 반응도
ㅇㅇ    (05-11 )
몰아보려고 시즌8은 안보고있었는데
이렇게 욕쳐먹고있다니 보기가 무섭네..ㄷㄷ
LKJH    (05-11 )
왕자의 게임은 시즌 6에서 끊었어야 한다.
22    (05-11 )
시즌7 부터 이상하긴 했지 ㅋㅋㅋ
ㅇㅇ    (05-11 )
작가 능력이 똥망함...스토리가 개 단순..
서세이도 킹슬레이어에게 죽고 끝날듯.. 뻔히 알수 있는 전개로 바뀜..ㅋㅋ
그리고 대너리스랑 존 스노우랑 결혼하고 끝..
1111    (05-11 )
드래곤 맞추는게 대박이지.
단 두발 쐈는데 백발 백중 ㅋㅋ
ㅂㅈ    (05-11 )
그보다 너무한건 그걸 쏜 배가 용이 맞기 전까지 스텔스였다는거
하늘을 날아다니며 바다위의 함대를 못 봄 그 함대는 용을 보고 맞춤
띠용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4047알리오 올리오의 뜻이 마늘과 기름이래 [34]2019.08.0975
74046멘탈 터진 김성주 [22]2019.08.09112
74045일본 NHK 9시 뉴스 [29]2019.08.0993
74044외국에서 BTS 팬이 저를 알아봐 죄송한 마음 [10]2019.08.09100
74043포카리 마시다 들은 핀잔 [32]2019.08.0999
740429급 현직 vs 대기업 파견직 [54]2019.08.09100
74041거짓으로 내 이름 팔지마 [13]2019.08.0977
74040새로 출시되는 노트10 [20]2019.08.0981
7403980년대 초 천하장사 우승 상금 [6]2019.08.09107
74038요즘 에너지음료 카페인 서열 [21]2019.08.0993
74037아이유가 또 [18]2019.08.09135
74036강릉 숙박비 어느정도길래 [26]2019.08.0990
74035백반집 반격 선포 [14]2019.08.0991
74034휴가철 계곡 자릿세 집중 단속 그 후 [61]2019.08.0989
74033김민교가 만든 냉쌀국수 먹고 감탄한 백종원 [17]2019.08.0988
74032비건의 선행 [23]2019.08.0978
74031무더위 속 전기 끊긴 아파트 [26]2019.08.0986
74030골목식당 촬영 끝낸 이대 백반집 근황 [27]2019.08.09113
74029전원책이 생각하는 대중들의 수준 [87]2019.08.0985
74028요즘 간첩 잡는 방법? [30]2019.08.0995
74027숲튽훈 공중파 데뷔 [31]2019.08.0982
74026최순실 재산 300조라는 말 한 적 없다 [28]2019.08.0996
74025탄산음료가 위험한 이유 [33]2019.08.09120
74024최근 일본 여행간 사람들 인터뷰 [49]2019.08.09120
74023배스킨라빈스 광고한 채널들 중징계 [59]2019.08.0996
74022무혐의 처분 받은 교사와 제자 [26]2019.08.09105
74021일본 뉴스에 나온 한국 풍경 [16]2019.08.09110
74020군인에 대한 예우 [30]2019.08.09134
74019골격근량 49.3kg 체지방률 19.7%라는 연예인 [29]2019.08.09173
74018홍탁집 사장 자가용 [32]2019.08.09136
74017평범한 지하철 봉춤 [12]2019.08.09113
74016박지성이 결혼을 늦게해서 후회하는 이유 [15]2019.08.09136
74015반도의 애국 수거함 [41]2019.08.0982
74014아이돌 팬의 황당한 기부 [25]2019.08.09113
74013전직 CIA 치프가 말하는 스파이 영화 [19]2019.08.0973
74012일본여행 보이콧 실제 통계 [76]2019.08.0997
74011황당한 스프레이 테러 [43]2019.08.0989
74010우민끼 근황 [30]2019.08.0992
74009하반신 마비된 도베르만의 꿈 [9]2019.08.0974
74008롯데의 호소 [34]2019.08.0998
74007김정은이 인터넷에서 가장 많이 찾아본 검색어 [24]2019.08.09111
74006일본 공산당 참의원의 발언 [14]2019.08.0975
74005추모식 비용 갈등 [33]2019.08.0960
74004열도의 웃음참기 [19]2019.08.0980
74003최저임금 요구한 공익에 대한 헌법재판소 판결 [38]2019.08.0971
74002PX 처음 간 장도연 [15]2019.08.09127
74001스펙타클한 카레국 [13]2019.08.0985
74000요즘 초6 피지컬 [18]2019.08.09148
73999부산 살고 싶은 언냐 [43]2019.08.0993
73998강원랜드 오픈 1분 전 [64]2019.08.09107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