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
조회수 : 57       날짜 : 2019.02.18
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22]
모발이식    (02-18 )
근데 이 사건은 양측 모두 좀 이해하기 힘들 정도로 일을 키우는 면이 있음 초계기가 공격을 할 수 있는 비행기도 아닌데 굳이 레이더로 조준하는 것도 과잉이고 굳이 저공비행 하면서 어그로 끈 것도 병맛이고
쿠러러러러러러럭    (02-18 )
레이더 조준했다는 건 일본측의 주장일 뿐이고, 그 증거를 뒷받침하는 근거는 없다. 근거라고 내놓은게 뭔 이상한 소리인데.. 그게 증거라니.....
`
크릴새우    (02-18 )
1. 초계기가 뭔지 알고 다시 오세요 뭔 공격을 할 수 없다 드립...

2. 군함은 국제법상 한 국가의 영토임 국가의 영공과 영토에 함부로 침입한 비행기를 가만히 둔다? 그게 정상임?

이건 의심할 여지없이 일본놈들이 잘못하는것임
ㅇㅇ    (02-18 )
아베의 대응을 잘했다는 평가가 80%고 지지율 4% 오름
쿠릴열도로 갉아먹은거 한국으로 올리네
ㅇㅇ    (02-18 )
원래 일본에게 있어서 한국이 정치적으로 그런 역할임 한국 보수정당이 북한팔이 하는것처럼
ㅁㅁ    (02-18 )
진보정당이 유엔제재중인 북한에 몰래 원유 보내고
주한미군 철수를 외치고
사드 전자파에 뇌세포가 튀겨진다고 선동질 하는것처럼?
ㅋㅋㅋ    (02-18 )
어김없이 튀어나오는 저학력 베충이 ㅋㅋ
WWW    (02-18 )
이명박 독도 상륙하고 지지율 훅 오르던거랑 같은 거지 뭐.
똥양    (02-18 )
진보정당이 북ㅇ한팔이 하는것처럼 이겠지.. 국내문제는 신경안씁니다 쩝쩝
인정?    (02-18 )
그냥 격추시키지 븅신들
..    (02-18 )
이런 놈들이 사회에 1도 도움 안되는 놈들
ㅎㅎ    (02-18 )
증거를 보여줘도 증거도 없다고 우기네.......초계기가 비무장 아니다...대함미사일과 어뢰싣고 다닌다.
ㅂㅂㅂ    (02-18 )
우리나라 언론도 그다지 객관적이지 않음 , 그래서 신뢰가 안감
ㅋㅋㅋ    (02-18 )
국방부를 언제부터 이렇게 신뢰함?
일본이랑 문제 생기니까 갑자기 모든 언론이
국방부 주장에 토 안 달고 그대로 받아적기만 하고
온 국민이 그걸 다 믿음

일본 초계기가 우리 군함에 이번 정도로
가까이 비행한 건 작년 12월이 처음이 아님
이전부터 여러 차례 해 왔던 일임
이걸 입증하는 증거도 일본은 공개했어
근데 우리 군에서 그런 비행이 위협이라고
항의한 적이 단 한번도 없었음

그러다 작년 12월에 레이더 사건이 터지고
수색하느라 모든 레이더를 켰을 뿐이라고 했다가,
아니 사실 사통레이더는 안 켰다고 했다가
대응이 꼬이는 중에
일본이 당시 영상을 공개했고,
국방부 해명과 달리
(당시 악천후였고 조난선을 찾느라 레이더를 켰다)
쾌청한 날씨, 낮은 파도에 이미 조난선은 찾은 상태에서
일본 초계기가 접근했다는 게 다 밝혀졌음
사통레이더 썼단 증거는 아니지만
우리 군 설명을 그대로 믿기 어려워진거.
그러자 우리 군은,
그...그치만 초계기가 위협했는 걸! 한 거임
상대가 일본이 아니라면 논점흐리기로 보이지 않음?

지금도 일본은 전부터 하던 대로
육안으로 함번 확인가능한 거리까지,
다만 계속 지켜온 기준인 고도 150, 거리 500 지키며
근접비행했을 뿐이라고 주장함
요번에 고도 60 정도로 저공비행했단 게 입증 안되면
일본은 하던 대로 했을 뿐 무슨 계산된 도발 같은게 아님

근데 레이더 건에서 한 말이 있으니
우리 군은 이번에도 위협이라고 항의 안할수 없는 거
더구나 일본이 국제기준에 따른 비행이었고 위협아님
이라고 하니 국방부는
우리가 위협을 느꼈으니 위협임...이라고 함. 응?

보수정부때 지지율 떨어지면 북풍 불던 거고
지금 정부에선 반일감정 이용하는 거라고 밖에는.
ㅇㅇ    (02-18 )
60미터 사진 입증?
147*369#    (02-18 )
내가 궁금한 것을 물어보자
1. 일본 초계기 비행이 이전부터 여러 차례라고 하면 그 근거는 어디서 볼수 있을까?
2. 작년 12월 레이더 사건은 우리가 레이더를 켠 것을 사건이라고 표현한거야?
3. 계속 지켜왔다는 150/500 비행에 대해 우리가 위협을 느끼고 레이더를 켜면 안되는 것임?
ㅇㅇ    (02-18 )
저도 이게 팩트라고 봅니다.
국내 언론에서 부터 일본이 잘못했다고 하는데 실상은
양쪽말 다 들어보면 한국이 어거지로 우기고 있죠
한마리도 정부에서 국민들 어그로 제대로 다른곳으로 끌고 있는 겁니다.
ㅈㄷㄱ    (02-18 )
잘 정리했네. 처음에 악천후 드립이랑 위협비행이라는 반박만 안 했었어도
일본 측이 주파수 수신 기록(?) 제출할 때까지 압박할 수 있었는데 이것 때문에
일본내에서는 상황에 따라 말바꾸기 하는 것처럼 비춰짐.
물론 야후재팬 댓글 보니까 당연히 일본이 먼저 레이더 조사 당했다는 빼박 증거는 내놔야
한국이 못 빠져나가는 거 아니냐? 라는 반응이 간간히 보이긴 하는데.

어차피 이미 레이더 조사 논란 이전에 강제징용관련 판결 문제랑 위안부 합의 파기로 한국에 대한 여론이 최악이긴 했지만..
ㅛㅛㅛ    (02-18 )
일본은 미사일 한방 쏴주길 기대한거다
통킹만 리메이크지
한국 해군이 한방쏴주면 새로운 국토을 얻을수 있다고 믿는 듯
ㅇㅇ    (02-18 )
걍 서로 써먹는중이지
일본도 한국도 국내이슈에서 국제로 눈돌리기용
근데 요즘 삽질하는거 보면 미국에서 허용해줬을 가능성도 있어보임 몇달 전 북한석탄, 몇일 전 정유340톤 갖다 바치고 미군주둔비 협상 미루고 있어서 무언의 협박일수도
ㅇㅇ    (02-18 )
자위대 자위만 하고 있지 못하게 키우려는 정치적 노림수
곰재앙, 페미들의 주석    (02-18 )
일본이나 우리나라나 서로가 서로를 이용하는 언론전에 불과하다
뭐 일본에서 위협비행을 하면 뭐 사통레이더 킬수도 있지, 독도 방어훈련도 하는 마당에
아무리 동맹국이라 할지라도 우리나라랑 일본의 관계는 군사적으로 협력을 매우 원할하게 할 수 있는 수준은 아니니까

근데 문제는, 저런 사안이 있으면 보통 우리군과 일본 딸딸이대 담당자들끼리 만나서 뭐 일단 얘기부터 해야하는게 정상적인 수순인데,

지금의 행태는 서로 귀닫고 지들 할말만 하면서, 그것도 언론을 통한 언론플레이만 하는것이다.

극우파인 아베는 국외로 관심을 돌려서 자기 지지기반을 다지는거고

빨갱이인 곰재앙 역시, 일풍을 불어서 일본에 대한 악감정을 만들게 해서 자신의 지지기반을 다지는거다 (일풍이 불면 친일파가 많은 자한당이 손해를 본다.)
자한당 애들이 정권잡고 있을 때는 북풍을 불게해서 자신들의 지지도를 올리는것 처럼

옛날부터 어느나라건, 자기나라 내부의, 위정자들에 대한 불만을 외부에 눈을 돌리게 해서 잠잠하게 만들고 그 불만이 갖고있는 잠재력을 외부로 표출하려고 했다.

도요토미 히데요시도 그랬고, 히틀러도 그랬고, 로마 제국도 마찬가지였다.

지금의 우리나라와 일본은 서로 적대적 공생관계로 앞에서는 으르렁 거리면서 저러고 있지만 속으로는 서로 참 좋은 친구다 이러고 있을거다.

서로의 지지율도 어느정도 오르고 한풍, 일풍의 효과가 나타나기 시작하면 슬그머니 합의 본 척하고 그만둘것이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1523존윅3 개봉했군요. 2019.06.2611
71522역대 최악의 혼종 음료수 2019.06.2619
71521VJ 특공대에 나왔던 항아리 미용사 근황 2019.06.2621
71520브라질의 치안. GIF 2019.06.2649
71519세계에서 가장 독한술 랭킹 8 2019.06.2638
71518[혐짤주의] 자한당 미쳤음 2019.06.2640
71517노포가 갑이다 ㄷㄷ 2019.06.2632
71516현직 모텔 사장의 분노 2019.06.2637
71515사랑의열매 근황 2019.06.2678
71514대만녀의 환상을 박살내버린 한국남자.. 2019.06.2679
715135인조로 개편 허니팝콘, 한국 컴백 쇼케.. 2019.06.2648
71512리나의 일상 학폭글 강경 대응 2019.06.2646
71511실시간 노빠구 상남자 2019.06.2655
71510안경 벗고 봐야 보이는 그림 2019.06.2677
71509예비군 식단 근황 2019.06.2650
71508빵집에 온 무서운 언니.jpg 2019.06.2661
715072019 상반기 (1-5월 ) 무선이어폰 판매 점유율 2019.06.2645
71506화났어? 가슴 볼래? 2019.06.26104
71505버스에서 서서 가는 임산부.JPG 2019.06.2670
71504[아이즈원] 히토미의 멋진 오빠들 2019.06.2651
71503개 쎄보임 2019.06.2641
71502[트와이스] 티저 미나 옆에 있던 복사기. 2019.06.2648
71501부부싸움 조장하는 공중파 2019.06.2643
71500한화그룹 회장 첫째아들 스펙 2019.06.2645
71499이준석 "박근혜에게 난 하나의 소모품".gisa 2019.06.2631
71498동물 학대방지용 티셔츠 2019.06.2630
71497필라테스 강사 정다연 선수.jpg 2019.06.2665
71496복어 설명하는 사나 2019.06.2642
71495이제야 폭발한 2차대전 폭탄 2019.06.2638
71494하이모 새 모델 2019.06.2640
71493행보관이 볼 수 없게 해주세요.gif 2019.06.2645
71492피자 광고의 진실 2019.06.2635
71491엄마의 패드립 2019.06.2647
71490웃대인의 드론구매허락 받는법 2019.06.2636
71489호텔에서 남친과 싸운 썰 2019.06.2636
71488현지화 장착 버거킹 근황.jpg 2019.06.2647
71487대구변두리촌놈 드디어 시내 나갈일이 생기다... 2019.06.2628
71486비건 페미 언냐 2019.06.2636
71485중고로 의자를 샀는데 앉을수가 없다.jpg 2019.06.2639
71484서울대 에브리타임 근황 2019.06.2642
71483??? : 악어가 무서운 짐승이라고요?ㅋㅋㅋ 2019.06.2637
71482나는 로봇이 아닙니다.gif 2019.06.2632
7148114살 연하 전업주부 아내 2019.06.2644
71480레고로 만든 농기계.gif 2019.06.2635
71479후방) 소바 먹는 만화 2019.06.2647
71478의도와 다른 후기가 넘치는 제품 2019.06.2645
71477야한 사진때문에 (후방) 2019.06.2660
71476역대급 동안과 노안 2019.06.2638
71475직장인의 퇴근 후 딜레마 2019.06.2625
7147419살에 아빠가 되고... 2019.06.2641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