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
조회수 : 61       날짜 : 2019.02.18
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일본 매체가 평가하는 초계기 한국 대응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22]
모발이식    (02-18 )
근데 이 사건은 양측 모두 좀 이해하기 힘들 정도로 일을 키우는 면이 있음 초계기가 공격을 할 수 있는 비행기도 아닌데 굳이 레이더로 조준하는 것도 과잉이고 굳이 저공비행 하면서 어그로 끈 것도 병맛이고
쿠러러러러러러럭    (02-18 )
레이더 조준했다는 건 일본측의 주장일 뿐이고, 그 증거를 뒷받침하는 근거는 없다. 근거라고 내놓은게 뭔 이상한 소리인데.. 그게 증거라니.....
`
크릴새우    (02-18 )
1. 초계기가 뭔지 알고 다시 오세요 뭔 공격을 할 수 없다 드립...

2. 군함은 국제법상 한 국가의 영토임 국가의 영공과 영토에 함부로 침입한 비행기를 가만히 둔다? 그게 정상임?

이건 의심할 여지없이 일본놈들이 잘못하는것임
ㅇㅇ    (02-18 )
아베의 대응을 잘했다는 평가가 80%고 지지율 4% 오름
쿠릴열도로 갉아먹은거 한국으로 올리네
ㅇㅇ    (02-18 )
원래 일본에게 있어서 한국이 정치적으로 그런 역할임 한국 보수정당이 북한팔이 하는것처럼
ㅁㅁ    (02-18 )
진보정당이 유엔제재중인 북한에 몰래 원유 보내고
주한미군 철수를 외치고
사드 전자파에 뇌세포가 튀겨진다고 선동질 하는것처럼?
ㅋㅋㅋ    (02-18 )
어김없이 튀어나오는 저학력 베충이 ㅋㅋ
WWW    (02-18 )
이명박 독도 상륙하고 지지율 훅 오르던거랑 같은 거지 뭐.
똥양    (02-18 )
진보정당이 북ㅇ한팔이 하는것처럼 이겠지.. 국내문제는 신경안씁니다 쩝쩝
인정?    (02-18 )
그냥 격추시키지 븅신들
..    (02-18 )
이런 놈들이 사회에 1도 도움 안되는 놈들
ㅎㅎ    (02-18 )
증거를 보여줘도 증거도 없다고 우기네.......초계기가 비무장 아니다...대함미사일과 어뢰싣고 다닌다.
ㅂㅂㅂ    (02-18 )
우리나라 언론도 그다지 객관적이지 않음 , 그래서 신뢰가 안감
ㅋㅋㅋ    (02-18 )
국방부를 언제부터 이렇게 신뢰함?
일본이랑 문제 생기니까 갑자기 모든 언론이
국방부 주장에 토 안 달고 그대로 받아적기만 하고
온 국민이 그걸 다 믿음

일본 초계기가 우리 군함에 이번 정도로
가까이 비행한 건 작년 12월이 처음이 아님
이전부터 여러 차례 해 왔던 일임
이걸 입증하는 증거도 일본은 공개했어
근데 우리 군에서 그런 비행이 위협이라고
항의한 적이 단 한번도 없었음

그러다 작년 12월에 레이더 사건이 터지고
수색하느라 모든 레이더를 켰을 뿐이라고 했다가,
아니 사실 사통레이더는 안 켰다고 했다가
대응이 꼬이는 중에
일본이 당시 영상을 공개했고,
국방부 해명과 달리
(당시 악천후였고 조난선을 찾느라 레이더를 켰다)
쾌청한 날씨, 낮은 파도에 이미 조난선은 찾은 상태에서
일본 초계기가 접근했다는 게 다 밝혀졌음
사통레이더 썼단 증거는 아니지만
우리 군 설명을 그대로 믿기 어려워진거.
그러자 우리 군은,
그...그치만 초계기가 위협했는 걸! 한 거임
상대가 일본이 아니라면 논점흐리기로 보이지 않음?

지금도 일본은 전부터 하던 대로
육안으로 함번 확인가능한 거리까지,
다만 계속 지켜온 기준인 고도 150, 거리 500 지키며
근접비행했을 뿐이라고 주장함
요번에 고도 60 정도로 저공비행했단 게 입증 안되면
일본은 하던 대로 했을 뿐 무슨 계산된 도발 같은게 아님

근데 레이더 건에서 한 말이 있으니
우리 군은 이번에도 위협이라고 항의 안할수 없는 거
더구나 일본이 국제기준에 따른 비행이었고 위협아님
이라고 하니 국방부는
우리가 위협을 느꼈으니 위협임...이라고 함. 응?

보수정부때 지지율 떨어지면 북풍 불던 거고
지금 정부에선 반일감정 이용하는 거라고 밖에는.
ㅇㅇ    (02-18 )
60미터 사진 입증?
147*369#    (02-18 )
내가 궁금한 것을 물어보자
1. 일본 초계기 비행이 이전부터 여러 차례라고 하면 그 근거는 어디서 볼수 있을까?
2. 작년 12월 레이더 사건은 우리가 레이더를 켠 것을 사건이라고 표현한거야?
3. 계속 지켜왔다는 150/500 비행에 대해 우리가 위협을 느끼고 레이더를 켜면 안되는 것임?
ㅇㅇ    (02-18 )
저도 이게 팩트라고 봅니다.
국내 언론에서 부터 일본이 잘못했다고 하는데 실상은
양쪽말 다 들어보면 한국이 어거지로 우기고 있죠
한마리도 정부에서 국민들 어그로 제대로 다른곳으로 끌고 있는 겁니다.
ㅈㄷㄱ    (02-18 )
잘 정리했네. 처음에 악천후 드립이랑 위협비행이라는 반박만 안 했었어도
일본 측이 주파수 수신 기록(?) 제출할 때까지 압박할 수 있었는데 이것 때문에
일본내에서는 상황에 따라 말바꾸기 하는 것처럼 비춰짐.
물론 야후재팬 댓글 보니까 당연히 일본이 먼저 레이더 조사 당했다는 빼박 증거는 내놔야
한국이 못 빠져나가는 거 아니냐? 라는 반응이 간간히 보이긴 하는데.

어차피 이미 레이더 조사 논란 이전에 강제징용관련 판결 문제랑 위안부 합의 파기로 한국에 대한 여론이 최악이긴 했지만..
ㅛㅛㅛ    (02-18 )
일본은 미사일 한방 쏴주길 기대한거다
통킹만 리메이크지
한국 해군이 한방쏴주면 새로운 국토을 얻을수 있다고 믿는 듯
ㅇㅇ    (02-18 )
걍 서로 써먹는중이지
일본도 한국도 국내이슈에서 국제로 눈돌리기용
근데 요즘 삽질하는거 보면 미국에서 허용해줬을 가능성도 있어보임 몇달 전 북한석탄, 몇일 전 정유340톤 갖다 바치고 미군주둔비 협상 미루고 있어서 무언의 협박일수도
ㅇㅇ    (02-18 )
자위대 자위만 하고 있지 못하게 키우려는 정치적 노림수
곰재앙, 페미들의 주석    (02-18 )
일본이나 우리나라나 서로가 서로를 이용하는 언론전에 불과하다
뭐 일본에서 위협비행을 하면 뭐 사통레이더 킬수도 있지, 독도 방어훈련도 하는 마당에
아무리 동맹국이라 할지라도 우리나라랑 일본의 관계는 군사적으로 협력을 매우 원할하게 할 수 있는 수준은 아니니까

근데 문제는, 저런 사안이 있으면 보통 우리군과 일본 딸딸이대 담당자들끼리 만나서 뭐 일단 얘기부터 해야하는게 정상적인 수순인데,

지금의 행태는 서로 귀닫고 지들 할말만 하면서, 그것도 언론을 통한 언론플레이만 하는것이다.

극우파인 아베는 국외로 관심을 돌려서 자기 지지기반을 다지는거고

빨갱이인 곰재앙 역시, 일풍을 불어서 일본에 대한 악감정을 만들게 해서 자신의 지지기반을 다지는거다 (일풍이 불면 친일파가 많은 자한당이 손해를 본다.)
자한당 애들이 정권잡고 있을 때는 북풍을 불게해서 자신들의 지지도를 올리는것 처럼

옛날부터 어느나라건, 자기나라 내부의, 위정자들에 대한 불만을 외부에 눈을 돌리게 해서 잠잠하게 만들고 그 불만이 갖고있는 잠재력을 외부로 표출하려고 했다.

도요토미 히데요시도 그랬고, 히틀러도 그랬고, 로마 제국도 마찬가지였다.

지금의 우리나라와 일본은 서로 적대적 공생관계로 앞에서는 으르렁 거리면서 저러고 있지만 속으로는 서로 참 좋은 친구다 이러고 있을거다.

서로의 지지율도 어느정도 오르고 한풍, 일풍의 효과가 나타나기 시작하면 슬그머니 합의 본 척하고 그만둘것이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6216연쇄살인마가 젊은 남성은 안 노리는 이유 [6] 2019.09.2311
76215고든램지 음식 표현 레전드 [7] 2019.09.2311
76214여자들 소리가 큰 이유 [4] 2019.09.2324
76213백혈병으로 투병하던 7살 하람이의 치료 후 [25] 2019.09.22152
76212컨테이너 생활관 그리고 국방부 [16] 2019.09.22131
76211네임드 프로파일러의 화성 사건 분석 [20] 2019.09.22105
76210평양 지하철 풍경 [13] 2019.09.22109
76209그냥 쉬고 있는 젊은이들 [16] 2019.09.22141
762082003년 통렬한 일침 [9] 2019.09.22107
76207미혼이 생각하는 결혼 [13] 2019.09.22131
76206영화화된 타짜 원작 3부 명대사 [4] 2019.09.22125
76205화성 연쇄살인사건 분석표 [4] 2019.09.2275
76204포미닛 멤버들 근황 [3] 2019.09.22162
76203깡 좋은 격투게임 제작사 [7] 2019.09.22119
7620286년생 김현수의 삶 [4] 2019.09.22114
76201쓰레기 버리는 설현 [5] 2019.09.22154
76200아직 해결되지 않은 가슴 아픈 미제사건 [33] 2019.09.22170
76199쫄리면 뒤지시던가 [22] 2019.09.22161
7619821년째 엄마를 업고 다니는 아들 [6] 2019.09.22118
76197한끼줍쇼 이경규 깜짝 [12] 2019.09.22127
76196민주당 그 치트키 발동 [14] 2019.09.22117
76195시리아의 과거와 현재 [12] 2019.09.22123
76194권나라가 개명한 이유 [16] 2019.09.22145
76193특혜 몰아주는 고등학교 [8] 2019.09.22111
76192음식점에 뜬금없는 메뉴가 있는 이유 [11] 2019.09.22113
76191네덜란드가 바다를 이기는 방법 [4] 2019.09.2292
76190험난했던 90년대 초딩들 [15] 2019.09.22122
76189남주혁 정도는 되어야 분위기 띄울 수 있는 드립 [6] 2019.09.2289
76188그 놈의 한국 농구 [14] 2019.09.2279
76187남자라면 환장할 수 밖에 없는 캐릭터 [6] 2019.09.22121
76186한국 경제를 살릴 비장의 카드 [19] 2019.09.2280
76185월급 700넘게 찍을 수 있지만 [7] 2019.09.22113
761845년간의 섭외 끝에 출연 [6] 2019.09.2284
76183이민정 특유의 아재 말투 [9] 2019.09.2295
76182위안부는 매춘 [8] 2019.09.2275
76181미국 고등학교 선생님이 한국 가요를 부르게 된 이유 [5] 2019.09.2274
76180맘스터치 보고 문화충격 받은 외국인 [3] 2019.09.2293
76179실험적인 예슬이 [3] 2019.09.22101
76178아이폰11 프로맥스 노트10+ 사진 비교 [8] 2019.09.2276
76177모모와 언니 [2] 2019.09.2295
76176도쿄올림픽 선수촌 공사 상황 [1] 2019.09.2277
76175조국 동기 현직 검사 [66] 2019.09.2274
7617410평에 5층 건물 [34] 2019.09.2196
76173PC방에서 12인분 먹방한 권나라 세자매 [13] 2019.09.21106
76172낙원으로 위장한 지옥 [9] 2019.09.21111
76171희대의 살인마 [11] 2019.09.21101
76170요즘 배달오토바이 [32] 2019.09.21103
76169조국 임명에 대한 임종석의 생각 [24] 2019.09.2174
76168별풍선을 쏘는 심리 [21] 2019.09.21107
76167두 달 일하고 10억 버는 회사가 있다? [13] 2019.09.21106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