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 애호가가 하는 일
조회수 : 209       날짜 : 2019.02.15
동물 애호가가 하는 일동물 애호가가 하는 일동물 애호가가 하는 일동물 애호가가 하는 일동물 애호가가 하는 일동물 애호가가 하는 일동물 애호가가 하는 일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27]
인절골술    (02-15 )
내로남불
ㅇㅇ    (02-15 )
개보다 못한뇬
ㅇㅇ    (02-15 )
저건 진짜 미친년임...
쌍넌    (02-15 )
안락사 시키고 싶다...
바보    (02-15 )
이미지로만 먹고 사는 년. 그 어금니 아빠 이영학? 그 놈이랑 같은 족속임. 대상만 동물로 바뀌었을 뿐.
킁킁    (02-15 )
후원금 호로록 얌얌꼬꼬 888
흠냐    (02-15 )
저 아줌마가 진중권한테 개털리던 아줌마지?
참 대단하다...
dsa    (02-15 )
개장수랑 똑같네 ㅋ
ㅛ    (02-15 )
위선자들이 더 악독함
보통사람들을 생각없고 나쁘게 말하면서 자긴 다른 생각을 가진양 세상을 바꾸고자 한다는둥 온갖 위선을 떨지만 결국 자기 잇속을 채우기 위해 누구보다도 악행을 더욱 더 저지르는 놈들 임
ㅎㅎ    (02-15 )
소시오패스의 얼굴을 보게 되다니......
탭댄스    (02-15 )
필와형들 1년에 20억주면 강아지 몇마리 밟을 수 있냐?
ㅇㅈㅇ    (02-15 )
여윽시 관상불패
인정?    (02-15 )
조까치생긴년들 사진 내리자
이국주 등등
ㅁㅁ    (02-15 )
첫 사진 다시 보면 요크셔랑 코기 눈빛이 겁에 질린 눈빛임
123    (02-15 )
혹시 찾아봐서 다른 사진도 있는데
그건 고양이1 개1
그것 역시 비슷...
소름.
ㅇㅇ    (02-15 )
아무리 맹견이라도 개장수한테는 꼼짝도 못하잖아. 개를 죽인 냄새가 배긴 듯
ㅇ    (02-15 )
한국에 저런일 한둘이겠냐...

그런일이 있었는지는 모르고
남이 그랬다니까
자기들끼리 이야기하다가
결론내고

그냥 우르르 몰려서
그걸 믿고 행동하는 사람만있고...

그러곤 누군가 이야기하고 봤다고 하고
누가 그랬냐고 하면 모른다고해
자기들끼리 이야기하다가
처음에 이야기한사람은 빠지거나
자기들은 누가그랬는지 절대 모른다고 하고
그냥 그거 믿고 행동했다 하지...

근데
이런걸 유도하는 인간들이 있어...
인간 쓰레기들이지
드래곤민서    (02-15 )
설마 영양탕집에 팔지는 않았겠지?
ㅇㅇ    (02-15 )
멀쩡한 동물을 죽이면서 어떻게 안락사라는 말을 쓰냐??안락사라는 단어는 귀엽다고 키우다가 커서 귀찮다고 동물버리는 동물보다 못한 인간들한테 면죄부를 주는 단어다. 살처분이 맞는 단어다. 안락사는 질병이나 상해로 고통스러운 상황을 끊어준다는 의미에서만 쓰여야 한다.

그리고...먹기 위한 도살보다 그냥 케이지가 꽉차서 의미없이 살처분하는게 동물에게 더 좋다는 근거는 어디서 온거냐?죽음은 모두 똑같다...차라리 인간에게 먹히는게 좀 더 가치있는 삶일것이다.
부관참시    (02-15 )
살처분 한거지 무슨 안락사...안락사도 약물비용 아낄려고 살처분 한거겠지
ㅁ    (02-15 )
관상이 어느정도 맞나봐
g    (02-15 )
스토리 하나하나 다 주워담으면 영화로 만들어도 될듯
1111    (02-15 )
역시 인상이 ㅊㅇㄱ 내연녀 ㅅㅇㄹ 랑 닮았어
물논    (02-15 )
전형적 여성 사이코패스네..
남자 사이코패스가 상대에 대한 파괴행위를 즐기는거라면 여자 사이코패스는 상대의 목숨줄을 쥐고 있다는 우월감을 즐기는 형태로 나옴
관상가    (02-15 )
어 휴~ 저 여자 얼굴만 봐도 딱

좀 섹시한 타입^^
cr    (02-15 )
보신탕 먹지 마세요!!!
내가 대학교에 실험용으로 보내벌랑게
유기견은 다 저한테 갖다주세요 ^^
정배    (02-15 )
어금니 엄마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6002이미 지나간 현실이야 [7] 2019.09.186
76001실외에서 흡연하면 괜찮을까? [59] 2019.09.1827
76000뇌한테 사기치는 운동법 [36] 2019.09.1826
75999적반하장의 대명사 [34] 2019.09.1824
75998스티브 인터뷰 [54] 2019.09.1823
7599780년대 논산훈련소 입소풍경 [28] 2019.09.1823
75996재벌가 후손들이 마약에 손대는 이유? [23] 2019.09.1835
75995북한의 백화점 [15] 2019.09.1833
75994공무원 강사의 냉엄한 일침 [37] 2019.09.1846
75993독도는 한국땅 외치는 이유 [8] 2019.09.1846
75992음주운전자를 보내준 경찰의 최후 [14] 2019.09.1863
75991레깅스녀에 대한 생각 [25] 2019.09.1875
75990아이폰11 가격인하 [28] 2019.09.1858
75989참교육을 위해 [18] 2019.09.1880
759882002 아시안게임 농구 금메달 뒷 이야기 [8] 2019.09.1867
75987요새 젊은 아가씨들 확실히 쎄네요 [19] 2019.09.18120
75986추석에 용돈 받은 방탄소년단 진 [10] 2019.09.1856
75985SNS의 순기능 [7] 2019.09.1882
75984훈련소 최악의 위기 사건 [2] 2019.09.18101
75983구하라 구해준 예성 [4] 2019.09.18105
75982대통령에 대한 평가 [19] 2019.09.1879
75981헬스장 게이썰 [7] 2019.09.1886
75980변호사가 말하는 의사 vs 변호사 [10] 2019.09.1878
75979넉살이랑 사진 찍은 송지효 [4] 2019.09.1896
75978서로 원했다면 속수무책 [14] 2019.09.1892
75977코리안 차이니즈 [13] 2019.09.1880
75976디카프리오가 채식을 하는 이유 [35] 2019.09.1884
75975경찰이 또 [30] 2019.09.1873
75974혐한시위자 인터뷰 [42] 2019.09.1860
75973정정당당한 철용이 [21] 2019.09.1857
75972억울하게 욕 먹었다는 맹승지 [31] 2019.09.1888
75971중공군이 가장 무서워했던 것 [14] 2019.09.1873
75970걸그룹 친누나 컨셉 박살내는 남동생 [8] 2019.09.18120
75969주인을 보호하기 위해 댕댕이가 하는 행동 [20] 2019.09.1860
75968위기의 도련님 [44] 2019.09.1861
75967외국인들이 한국 식당에 와서 놀라는 이유 [20] 2019.09.1790
75966유부남이 되어서야 깨달은 진리 [34] 2019.09.17100
75965전소민이 급하게 푸시업을 한 이유 [15] 2019.09.17113
75964하루종일 먹는 남자 [30] 2019.09.1774
75963조국은 병이 있어요 [26] 2019.09.1770
75962채식의 장점 [26] 2019.09.1774
75961설현이 페미로 돌아선 이유 [27] 2019.09.17165
75960결혼 못한 언냐의 눈물 [76] 2019.09.17141
75959인터뷰하려는 김상중을 피하는 사람들 [11] 2019.09.17108
75958명절에 싸우고 이혼합니다 [39] 2019.09.17127
75957엠블랙 미르가 말하는 연예인병 [16] 2019.09.17118
75956무고 당할 뻔한 사건 [34] 2019.09.17121
75955원폭 투하 후 사람이 증발하는 과정 [40] 2019.09.17139
75954입국 계획 없다는 윤지오 [20] 2019.09.17119
75953동아시아에서 한국만 살아남음 [46] 2019.09.17135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