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 애호가가 하는 일
조회수 : 186       날짜 : 2019.02.15
동물 애호가가 하는 일동물 애호가가 하는 일동물 애호가가 하는 일동물 애호가가 하는 일동물 애호가가 하는 일동물 애호가가 하는 일동물 애호가가 하는 일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27]
인절골술    (02-15 )
내로남불
ㅇㅇ    (02-15 )
개보다 못한뇬
ㅇㅇ    (02-15 )
저건 진짜 미친년임...
쌍넌    (02-15 )
안락사 시키고 싶다...
바보    (02-15 )
이미지로만 먹고 사는 년. 그 어금니 아빠 이영학? 그 놈이랑 같은 족속임. 대상만 동물로 바뀌었을 뿐.
킁킁    (02-15 )
후원금 호로록 얌얌꼬꼬 888
흠냐    (02-15 )
저 아줌마가 진중권한테 개털리던 아줌마지?
참 대단하다...
dsa    (02-15 )
개장수랑 똑같네 ㅋ
ㅛ    (02-15 )
위선자들이 더 악독함
보통사람들을 생각없고 나쁘게 말하면서 자긴 다른 생각을 가진양 세상을 바꾸고자 한다는둥 온갖 위선을 떨지만 결국 자기 잇속을 채우기 위해 누구보다도 악행을 더욱 더 저지르는 놈들 임
ㅎㅎ    (02-15 )
소시오패스의 얼굴을 보게 되다니......
탭댄스    (02-15 )
필와형들 1년에 20억주면 강아지 몇마리 밟을 수 있냐?
ㅇㅈㅇ    (02-15 )
여윽시 관상불패
인정?    (02-15 )
조까치생긴년들 사진 내리자
이국주 등등
ㅁㅁ    (02-15 )
첫 사진 다시 보면 요크셔랑 코기 눈빛이 겁에 질린 눈빛임
123    (02-15 )
혹시 찾아봐서 다른 사진도 있는데
그건 고양이1 개1
그것 역시 비슷...
소름.
ㅇㅇ    (02-15 )
아무리 맹견이라도 개장수한테는 꼼짝도 못하잖아. 개를 죽인 냄새가 배긴 듯
ㅇ    (02-15 )
한국에 저런일 한둘이겠냐...

그런일이 있었는지는 모르고
남이 그랬다니까
자기들끼리 이야기하다가
결론내고

그냥 우르르 몰려서
그걸 믿고 행동하는 사람만있고...

그러곤 누군가 이야기하고 봤다고 하고
누가 그랬냐고 하면 모른다고해
자기들끼리 이야기하다가
처음에 이야기한사람은 빠지거나
자기들은 누가그랬는지 절대 모른다고 하고
그냥 그거 믿고 행동했다 하지...

근데
이런걸 유도하는 인간들이 있어...
인간 쓰레기들이지
드래곤민서    (02-15 )
설마 영양탕집에 팔지는 않았겠지?
ㅇㅇ    (02-15 )
멀쩡한 동물을 죽이면서 어떻게 안락사라는 말을 쓰냐??안락사라는 단어는 귀엽다고 키우다가 커서 귀찮다고 동물버리는 동물보다 못한 인간들한테 면죄부를 주는 단어다. 살처분이 맞는 단어다. 안락사는 질병이나 상해로 고통스러운 상황을 끊어준다는 의미에서만 쓰여야 한다.

그리고...먹기 위한 도살보다 그냥 케이지가 꽉차서 의미없이 살처분하는게 동물에게 더 좋다는 근거는 어디서 온거냐?죽음은 모두 똑같다...차라리 인간에게 먹히는게 좀 더 가치있는 삶일것이다.
부관참시    (02-15 )
살처분 한거지 무슨 안락사...안락사도 약물비용 아낄려고 살처분 한거겠지
ㅁ    (02-15 )
관상이 어느정도 맞나봐
g    (02-15 )
스토리 하나하나 다 주워담으면 영화로 만들어도 될듯
1111    (02-15 )
역시 인상이 ㅊㅇㄱ 내연녀 ㅅㅇㄹ 랑 닮았어
물논    (02-15 )
전형적 여성 사이코패스네..
남자 사이코패스가 상대에 대한 파괴행위를 즐기는거라면 여자 사이코패스는 상대의 목숨줄을 쥐고 있다는 우월감을 즐기는 형태로 나옴
관상가    (02-15 )
어 휴~ 저 여자 얼굴만 봐도 딱

좀 섹시한 타입^^
cr    (02-15 )
보신탕 먹지 마세요!!!
내가 대학교에 실험용으로 보내벌랑게
유기견은 다 저한테 갖다주세요 ^^
정배    (02-15 )
어금니 엄마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0651긍정왕의 코스튬 플레이 2019.06.19218
70650미친 선생들만...입는 옷.... 2019.06.19257
70649YG 계약서에 적힌 6대 금지 사항 2019.06.19208
70648예비군 지각임박과 퇴소시간. 2019.06.19140
70647열도의 풍속 문화 2019.06.19137
70646자위행위 중독 진단 2019.06.19201
70645벽타고 올라가는 생선가시 2019.06.19119
70644경규옹이 말하는 사회생활 개꿀팁 2019.06.19102
70643요즘 학교에서 벌어지는 일 2019.06.19136
7064280년대 첨단기술.. 2019.06.19116
70641[약혐] 국과수 감식반 현장 2019.06.19119
70640와이프에게서 악마를 보았다 2019.06.19121
70639입을만 한 게 없네.. 2019.06.19100
70638핏불이 아이를 물었다면, 강형욱의 대처는? 2019.06.19113
70637거북왕 물대포 2019.06.19106
70636유두노출 광고 2019.06.19189
70635배달의민족 레전드.JPG 2019.06.19126
70634엄마와 함께 가까이서 보는 돌고래 2019.06.1994
70633알바 첫날 2019.06.1995
70632모쏠들의 착각 2019.06.19105
70631무너져버린 꿈 2019.06.1961
70630한국영화 키스씬 레전드 2019.06.19105
70629상고시대의 방산비리 2019.06.1972
70628초딩 아들이 고소당함 2019.06.1976
70627봇물에이은 사타구니 논란 2019.06.1992
70626옆집으로 가는 떼껄룩 2019.06.1971
70625광희 군대 명언 2019.06.1958
70624가슴 때문에 고민인 소녀 2019.06.1996
70623고속도로에서 목격한 믿지 못할 광경.. 2019.06.1988
70622중국인이 발명한 머리감는 기계 2019.06.1969
70621결혼전 쌩얼을 봐야 되는 이유 2019.06.1976
70620여자가슴 영단어의 기원 2019.06.1977
70619가슴이 크면 안좋은 점 2019.06.1991
70618모솔들의 엄청난 착각 2019.06.1953
70617졸라 적절한 비유. 2019.06.1965
70616대단한 순발력 2019.06.1950
70615대한민국 영화 키스씬 레전드 2019.06.1957
70614텐트룩 2019.06.1965
70613이거보고 현아 이던이래ㅠ 2019.06.1983
70612레고 양덕의 위엄 2019.06.1978
70611대단한 순발력 2019.06.1950
70610놀이기구 갑???? ㄷㄷㄷㄷㄷㄷㄷㄷㄷ 2019.06.1966
70609콩나물국 먹는 아기 2019.06.1952
70608죽은 사람 살리는법 2019.06.1954
70607가기시러 시바 2019.06.1946
70606흔한 유럽의 다이빙 대회 2019.06.1953
70605싸다구 한방에 돌아간 코 2019.06.1960
70604혹여나 상대 선수가 침대축구할때 꿀팁 2019.06.1970
70603(ㅎㅂ)기적의~골반 다이어트~!!! 2019.06.1986
70602치킨너겟 훔치는 손길 2019.06.1955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