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금융권의 정체
조회수 : 367       날짜 : 2019.01.09
3금융권의 정체3금융권의 정체3금융권의 정체3금융권의 정체3금융권의 정체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39]
아가리    (01-09 )
대출경험자로써 ㅇㅇ캐쉬백 이런 3금융에서 절대 대출하면안된다
첨에 수수료떼는것부터 시작해서 갚아도갚아도 이자만 내는기분...

1500대출해서 1년지나고 중도상환했을때 거의 원금갚았다...
그냥사채다 개색히들...

신용안되서 이런데 손댈수밖에없는건 이해하지만 절대하지마라 죳댄다
음?    (01-09 )
형 캐쉬백은 포인트아니야?
ㅇㅇ    (01-09 )
수수료 때는건 뭐야? 그건 대부중계나 사채아니냐?
저기서 얘기하는 산와 러시 이런 3금융은 그런거 없어
ㅁㅁ    (01-09 )
아마 선이자 말하는 것 같음

선이자 떼면 실제 이자율보다 높은거임
ㅇㅇ    (01-09 )
수수료는 불법인데...형 속은거야...
ㅇㅇ    (01-09 )
수수료 불법인거 알아도 돈 급하면 쓰게 되 있다.
수수료 안내면 돈 못가져 가는 방식임.
ㅇㅇ    (01-09 )
티비광고 나오는 대부업 3금융은 추심에 자신있는 애들이라 선이자 안 뗌...오히려 첫달 무이자 같은거 해줌...선이자까지 떼는건 불법사채 4금융 5금융 쯤 되나??일수 같은거~
ㅇㅇ    (01-09 )
한 7년전쯤 기억이 나네.
나는 한창 외국에 있다가 4년만에 귀국한 때 였다.
자리잡은 호텔방에서 티비를 딱 틀었는데
대출은 일오팔팔 원캐싱~
마치 사채업 대출이 매우 밝고 희망적인 일이라도 된다는 양 재미난 광고가 티비를 통해서 나오고 있었다.
어라, 이거 이래도 되나?
그 뿐만이 아니라 대부업체 광고는 심심하면 티비를 장식하고 있었다. 어린아이들이 대출은 일오팔팔 원캐싱 하는 멜로디를 흥얼거리며 춤을 따라 출것이 어렵지 않게 상상되었다.
짐을 풀던 손을 멈추고 그 자리에 멈춰서 몇개나 지나가는 대부업체 광고들을 잠시 멍하게 보고 있었다.
핵전쟁이나, 통제와 세뇌와 자본주의가 인류를 집어삼킨 미래사회를 목도하는 듯한 묘한 감각으로...

지금은 헬온도에 적응되서 그런지 그렇게 안 느껴지는데, 사채업자들이 양지로 나와 버젓이 활동하는건 나라가 어딘가 잘못되어 간다는 증거가 맞는듯.
미즈 사랑. 띠링띠링.
인정?    (01-09 )
대부분의 형들은 빌리기 잔부터 아는걸
왜 빌리고나서 알게됐어?
ㅇ    (01-09 )
주변에 당해본놈이 얘기 해주기 전에 저런 정보를 어디서 습득함? 나라에서 적극적으로 켐페인을 하는것도 아니고, 기껏해봐야 사채꾼 우지시마 같은 만화 보고 알게 되는거 아니면 정상인이 사채 쓰면서까지 돈 빌일 일이 있을거 같냐? 니가 사채 돈 빌려본 경험도 없는데 저런 사정 속속들이 알면 니 주위에 있는 인간들이 비정상인걸 자각해볼 생각은 안듬? ㅋ
www    (01-09 )
그러게 똥 찍어 먹어봐야 똥인지 아는 스타일이네.
ㅇㅇ    (01-09 )
제3금융권을 못 까는 이유가 재일교포들이 읍읍읍 라인 타고 들어와서 하나 까면 줄줄 나와서 못 깜
ㅇㅇ    (01-09 )
그런데 대부업 금융거래는 은행권 조회에서 안나오자나?
대부업체에서 신용조회 했다고 신용등급이 대폭하락되나?
이순신    (01-09 )
안나오긴 다 나온다. 누가 안나온다던?
안나오는건 사채, 일수 같은거지 제도권내의 대부업은 다 나옴.
니가 신용평가사이트 마이크레딧이나 올크레딧만 유료회원 가입해서 봐도 다 나옴.
ㅇㅇ    (01-09 )
은행권 대출조회는 1,2금융까지만 나오고 대부업체는 금융권이 아니라 안나오지 않나?
그렇게 들었고 내가 러시 대출있는 상태에서 은행에서 대출평가하고 받았는데 대부업체 기록 안나오던데
얘네가 아는건 대부업체에서 신용조회 했다는거 밖에 몰라
힘내랏    (01-09 )
최근에 달라졌는지는 모르겠지만 내가 알기로도 신용조회 여부만 나옴. 근데 그 신용조회 한것만으로도 대출한것과 동일하다고 취급함. 일단 대부업체에서 신용조회 하려면 각종 서류랑 본인 동의가 있어야 하는데 그런거 다 해다 준거면 대출 받은 거라고 보는 것. 그리고 대부업체마다 다른지 모르겠지만 각종 서류 다 제출하고 거의 마지막 단계에서 신용조회가 이루어지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1금융권에선 신용조회만으로도 대출을 받았다고 판단해 버림.
ㄹㅇㄴㅁ    (01-09 )
러시앤캐시, 산와머니 같은 대부업체도 대출하기 전에 신용조회를 하거든.
신용조회를 하면 당연히 신용평가사에 조회 기록이 남기 때문에 1,2금융에서 신용조회 했을때 대부업에서 신용 조회했다는 기록이 나오게 된다.
그런데 대부업체는 금감원 감독을 받는 제도권 금융기관이 아니기 때문에 신용정보원(구 은행연합회)에 대출정보를 집중할 의무가 없다.
즉, 대부업체에서 신용조회한 기록은 있는데 대출을 했는지 안했는지 모른다는 거지
그래서 대부업체 조회 기록이 있으면 실제로 대출을 했든 안했든 대출한거로 보고 무조건 대출 거부한다.
뿌    (01-09 )
금융권에 종사하는데 대부업체 다 나옴. 물론 어느정도 제도권에 있는 회사들만. 다만 회사이름이 나오진 않고, 대부업권에서 언제 얼마를 빌렸다 정도가 나옴.
ㅇㅇㅇㅇ    (01-09 )
요즘은 이거 폐해가 너무 커서 사금융권에서 신용조회하는것 만으로는 신용등급이 대폭 하락하지는 않아. 그래서 나온게 첫대출을 쉽고 빠르게 해즈는 컨셉으로 바꿨지. 한번 사금융권 대출 받으면 1금융권으로 올라갈 정도의 신용등급 딸라면 몇년 걸린다.
대부업종사자    (01-09 )
알고 짖껄여라
은행에서 쓰는 정보는 NIce 나 KCB 인데 대부는 CB라고 따로있어
은행에서는 조회 안된다 참고로
CB는 대부업끼리만 운용하다가 지금 저축은행까지만 조회 권한이 있어
1금융사는 대부이력 조회 안된다
ㅇㅇ    (01-09 )
저축은행이면 2금융인가?
그럼 2금융도 cb쓰고, 2금융에서 조회하면 대부업 대출까지 나온다는 말?
ㄴㅇㅁ ㄴㄱㅁ    (01-09 )
씨발 새키 말뽄새부터 쓰래기 냄시난다.
대부업하면서 돈벌어먹고 사는 20새야 지옥에나 가라
ㄹㅇㄴㅁ    (01-09 )
너나 알고 짖껄여라.
NICE, KCB가 바로 CB사다 ㅄ아.
CB(Credit Bureau) 개인신용조회회사
ㅎㅎ    (01-09 )
연예인들 그런광고 많이 찍었지
문재인개새끼    (01-09 )
대출이 다그런거지

1듬융 2캐피탈 에서 안빌여줘서 쩔쩔매며

저축은행 산와머니 이런곳에 돈빌리고 욕은 왜할까?

이자 비싸다고?

사람이 똥싸러 들어갈때 다르고 나올때 다르다고

돈이 급하게 필요할일을 안만들건가
급전이 필요시 돈을 잘모으던가

결국은 본인 탓인걸 타임을 욕하냐

물론 대부업체 안해야하는게 맞지만 그건 정부에 요구할사항이고

본인들은 자기자신을 지켜야지

잘쓰고 값은 사람도있고

돈 없어서 쩔쩔매는것보다 좋잖아
ㅇㅇ    (01-09 )
리니지 현질에 월 한도를 두어야하냐, 말아야 하냐와 비슷한 문제인듯.
ㅇㅇ    (01-09 )
보통 남자보다 멍청한 여자들의 문제가 커

그래서 보통 대부업체타게팅이 여자들이야 대표적으로 미즈사랑이고

좀 이자랑 신용등급 개념같은게 없어서 걍 남편몰래 돈필요할때

빌려서 쓰고 대충 돈있을때 처박으면되는지 알아


형말대로 저걸다 파악하고 감수해서 쓰는게 아니라고

정말 돈이 급해서 신용등급 폭락 고이율 각오해서 ㅆ느느게 아니라

티비광고보고 등 친숙하니까 그냥 조그만돈은 친구한테 빌리듯 갚으면되는줄 아는년놈들이 천지삐까리야 ㅁㅁ
ㄴ    (01-09 )
다 일본 야꾸자 돈이라던데
1230    (01-09 )
저게 참 무책임한 말이지, 저 사람들이 거기서 빌리고 싶어 빌렸겠냐
은행은 안꿔주고, 주변에 꿀 사람은 없고 그러니까 마지막으로 간거지
이자 무서운거 알아, 돈 무서운거 알아
하지만 어떡해 이것밖에 빌릴 때가 없는데
마치 굶어죽는데, 옆에 있는 인스턴트 먹는다고 졸라 지랄하거
왜 건강에 안 좋은 쇠고기 안 먹느냐고 뭐라고 하는거
인정?    (01-09 )
근데 빌릴때는 이율 비싸고 젓같아도
아쉬워서 빌려놓고
나중에 징징거리는 넘들은 뭐냐??
빌려줄때 연리 20%라고 했다가 40%를 내놓으라고
하거나 하는 양아치 짓이 아닌 이상
고금리로 빌려주는 놈들보다 더 악질인게
알고 빌려놓고 돈 안갚는 새끼들이지
뭐 다른 사람들은 빌려서 돈쓸줄 몰라서 안빌리고
안쓰는줄 아나?
궁금    (01-09 )
궁금한게 있는데 나도 그냥 월급쟁이로 대출받아 집 사고, 신용대출도 한 번 받아보고 했다.
도대체 사업을 하지 않았는데 신용등급에 문제가 있고, 난 신용대출 3%대로 받았었는데, 7%대로 받는다는 애들도 있고.
사채를 쓰는 애들은 뭔 짓을 한거냐?
씀씀이가 헤프다, 도박, 주식을 한다 이런 경우를 제한다 하더라도 그 수가 너무 많더라.
나라가 문제인게 맞는거냐? 삶의 방식이 잘 못 된게 아니고?
혹시 그런 애들 있으면 답 좀 달아줘라. 무엇을 헷길래 신용등급이 그리 된건지.
ㅁㄴㅇ    (01-09 )
삶의 방식이 잘못된거지 ㅋㅋㅋ
예전 어머니 시장에서 일하시면 일수 끊는 사람들 왔다 갔다 하는데.
보면 돈 빌리는 사람은 맨날 빌림.
결혼식 축의금 낼라고도 빌림 ㅋㅋㅋ
주말에 결혼식 간다고 10만원 빌려서 그 다음주에 12만원 갚음. (하루 2만원씩 6일)
이미 주변 지인들 한테는 빚이 많아서 아무도 안빌려주고.
오늘 돈 벌면 오늘 다 쓰니 수중에 10만원도 없음.
그럼 일수 끓고, 그 다음주에 2만원씩 내다보면 또 돈이 없음.
돈 버는날 삼겹살에 소주 사먹고, 못 버는날 라면 끓여 먹음.
존나 어떻게 저렇게 살지? 싶은데 시장에만 가도 그런사람이 많음.
.    (01-09 )
한 15년 전인가 200인가 빌려서 요긴하게 잘썻다. 자기 깜냥 만큼 빌리는거지 뭐...
어차피 20대엔 뭘해도 안됨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신용도 걱정할것도 없어. 그냥 돈벌기 시작하면 신용도고 뭐고 다 회복된다.
너무 많이 빌리지만 말아라. 그렇다고 20대에 너무 없이 살아도 젊음이 억울하잖냐.
필요할땐 써야지.
ㅇㅅㅇ    (01-09 )
말은 합리적이고 참 좋긴한데

많은 사람들이 저런 것들에 대해 분명한 제어가 안되는 부분도 있으니 피하는게 좋겠지
ㅇㅈㅇ    (01-09 )
하 나 이새끼 너 대부업하는 새끼지??
우시지마냐    (01-09 )
없으면 아껴쓰거나 알바해서 벌어야지 뭘 대부해서 써 ㅅㅂ 극혐이네
핫    (01-09 )
무식한 소리들 하네.
어떤 경제든 위기가 오면 낮은 금리의 유동성으로 막는 수 밖에 없다.
한마디로 무이자로 빚을 다 갚아야 하는거다.
그런데 대부업체는 높은 금리의 낮은 유동성으로 주는거라 경제를 망가트리는거지.
ㅇㄷ412    (01-09 )
안나오긴 개뿔 대부업의 궁극적인 목표가 1.2금융권에서 돈을 못빌리게 만드는거임.. 그래야
자기들한테 빌리지..근대 그걸 알면서도 1.2금융권에서 그냥 지들 꼴리는데 로
경제 능력 있는 사람한테만 빌려줌..ㅋㅋㅋ 안전빵으로...
1    (01-09 )
아 이래서.. 대부업 티비 광고는 이상한 cg로 하는구나 ㅋㅋㅋㅋㅋㅋㅋㅋ
몇몇 연예인이 cf 찍던데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6200아직 해결되지 않은 가슴 아픈 미제사건 [33] 2019.09.2283
76199쫄리면 뒤지시던가 [22] 2019.09.2277
7619821년째 엄마를 업고 다니는 아들 [6] 2019.09.2259
76197한끼줍쇼 이경규 깜짝 [12] 2019.09.2258
76196민주당 그 치트키 발동 [14] 2019.09.2264
76195시리아의 과거와 현재 [12] 2019.09.2274
76194권나라가 개명한 이유 [16] 2019.09.2280
76193특혜 몰아주는 고등학교 [8] 2019.09.2267
76192음식점에 뜬금없는 메뉴가 있는 이유 [11] 2019.09.2270
76191네덜란드가 바다를 이기는 방법 [4] 2019.09.2264
76190험난했던 90년대 초딩들 [15] 2019.09.2275
76189남주혁 정도는 되어야 분위기 띄울 수 있는 드립 [6] 2019.09.2254
76188그 놈의 한국 농구 [14] 2019.09.2252
76187남자라면 환장할 수 밖에 없는 캐릭터 [6] 2019.09.2274
76186한국 경제를 살릴 비장의 카드 [19] 2019.09.2247
76185월급 700넘게 찍을 수 있지만 [7] 2019.09.2272
761845년간의 섭외 끝에 출연 [6] 2019.09.2255
76183이민정 특유의 아재 말투 [9] 2019.09.2263
76182위안부는 매춘 [8] 2019.09.2250
76181미국 고등학교 선생님이 한국 가요를 부르게 된 이유 [5] 2019.09.2245
76180맘스터치 보고 문화충격 받은 외국인 [3] 2019.09.2261
76179실험적인 예슬이 [3] 2019.09.2269
76178아이폰11 프로맥스 노트10+ 사진 비교 [8] 2019.09.2255
76177모모와 언니 [2] 2019.09.2266
76176도쿄올림픽 선수촌 공사 상황 [1] 2019.09.2247
76175조국 동기 현직 검사 [66] 2019.09.2247
7617410평에 5층 건물 [34] 2019.09.2168
76173PC방에서 12인분 먹방한 권나라 세자매 [13] 2019.09.2181
76172낙원으로 위장한 지옥 [9] 2019.09.2188
76171희대의 살인마 [11] 2019.09.2186
76170요즘 배달오토바이 [32] 2019.09.2188
76169조국 임명에 대한 임종석의 생각 [24] 2019.09.2162
76168별풍선을 쏘는 심리 [21] 2019.09.2186
76167두 달 일하고 10억 버는 회사가 있다? [13] 2019.09.2190
76166이국종 유년시절 [16] 2019.09.2176
76165이명박근혜 시절에도 이렇게 보도하던 기자들인데 [10] 2019.09.2166
76164남편이 전 여친과 바람났어요 [3] 2019.09.21126
76163의문의 암 치료제 [13] 2019.09.21104
76162살인의 추억 봤다 [2] 2019.09.2174
76161요즘 씨름 선수들 몸매 [5] 2019.09.21141
76160블랙박스 레전드 [5] 2019.09.21107
76159다음달에 개봉하는 대형 떡밥 [4] 2019.09.2186
76158처음 자취할 때 땡기는 집 [6] 2019.09.2186
76157전설의 마리텔 팟수 드립 [1] 2019.09.2196
76156눈치 참 없는 대군마마 [8] 2019.09.2180
7615530살 고졸 7급 공무원의 눈물 [35] 2019.09.21138
76154조이가 악착같이 다이어트한 이유 [6] 2019.09.21150
76153미국의 최저임금제도 [18] 2019.09.2193
76152화성 살인사건 이춘재가 부산교도소에서 맡았던 역할 [17] 2019.09.2195
76151남녀 연령별 조국 장관 임명 찬반 비율 [35] 2019.09.2161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