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000원짜리 라면
조회수 : 418       날짜 : 2019.01.06
15000원짜리 라면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23]
엘소드    (01-06 )
막상 먹어보면 개실망한다
ㅁ    (01-06 )
개실망 x
게실망 ㅇ
111    (01-06 )
라면 스프가 워낙 강해서
왠만한 해산물 넣어도 크게 못 느낀다.
-,.-    (01-06 )
나도 먹어보기전에 내 상식으로
똑같았다.

근데, 집에 생게 사다 냉동해둔게 생각나서
라면 끓일때 다리 두개 떨어진거 넣고 끓여봤는데

맛이 완죤히 다르더라.
집 냉동실에 게다리 떨어진거 있음 꼭 넣기를 추천한다
다르다. 진짜로
1    (01-06 )
꽃게 다음으로 싼 홍게 하나 너주고 15000원? 날강도내 홍게 보통 도매가 1마리당 2000원선 홍게 2마리 넣어도 개창렬이다
인정?    (01-06 )
도매가 500원짜리 신라면 5천원에 사먹으면서 ㅋㅋ
사장이냐?    (01-06 )
5천원에 파는곳이 어딨냐?
인정개창렬    (01-06 )
너도 저런거 파니?
용국이    (01-06 )
게중 제일 싸구려에 맛대가리 없는게 홍게인데 ㅋㅋ
111    (01-06 )
그저께 기장에서 대게라면 8000원 주고 먹었는데 대게에서 라면맛 나더라
ㅁㄴ    (01-06 )
ㅋㅋㅋ 라면에서 대게맛 나야하는데 ㅋㅋㅋ
ㅉㅉ    (01-06 )
믿고 거르는 3대천왕
ㅇㅇ    (01-06 )
싼 음식에 싼 재료 넣으면 시너지가 있나?

차라리 15,000원으로 동네 치킨 하나 먹는게 나을 것 같은데
아니면 돈 더 주고 진짜 게를 먹던가 ㅋㅋ
방문자    (01-06 )
홈플에서 행사가로 2킬로 킹크랩 99,900원에 사서 기분좋게 차몰고 집에가는 신호대기중에 보는데 내 킹크랩이랑 번갈아 보는데 알탱이가 없네 저딴게 15000원 ㅋㅋ
ㅇㅇ    (01-06 )
아 그거 또팔아? 개꿀맛인데 ㅁㅁ
ㅇㅇ    (01-06 )
홍게라면 속초가서 5천원에도 먹을수 있다.

근데 웃긴게 5천원에 먹으면 개꿀맛인데 만원에 먹으면 쓰레기같은맛임 ㅋㅋ

그리고 저런 잡홍게가 꽃게보다 쌀껄? 꽃게 넣어 먹어라 맛도 꽃게가 훨씬 맛남

그냥 5천원짜리 라면에 시각적 데코 그이상그이하도 아님


그리고 진짜 줘도 안먹는 홍게같은쓰레기를 자꾸 붉은대게 지랄하는놈들 잡아다 홍게로 싸대기 때리고 싶다.
대포항같은데가면 무슨 붉은대게 세트 이러고 대게보다 살짝 덜받고 많이도 받아쳐먹는데
홍게 구분도 못하는사람들이 대게 싸게먹는줄알고 먹는꼴보면 내눈에서 피눈물이 난다.
22    (01-06 )
지랄 15~17 속초 2년 살았다
저딴거 있는지도 몰랐다
매년 홍게 축제하긴하는데 대부분 무한리필이거나 개 싼값에 몇마리 먹고간다

근데 하나 넣고 라면이 1.5?? 미쳣네
tony    (01-06 )
무슨말이야.. 물회집가면 흔하게 파는건데..맨날 집에서 밥해먹었구나
속초가고향    (01-06 )
이젠 물회집에서 흔하게 파냐?
20년간 살았지만 먹은기억이 없다.
속초가면 냉면드셈 그게 무난.
ㅇㅇ    (01-06 )
라면에 게넣으면 맛있나?? 레시피 겁나 간단해서 땡기네
ㅇㅇ    (01-06 )
바로 골목식당으로 바꿔야 겠는데 ㅋㅋㅋㅋ
스네이크    (01-06 )
어차피 황교익한텐 안성탕면보다 아래다
ㅇㅇ    (01-06 )
게껍질의 키토산이 면발을 탱탱하게 해 줌~~새우나 다른 해산물과는 다르게 게와 라면의 궁합은 최고~~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7373공모씨 근황 [12] 2019.10.152
77372웃음참기 실패 [12] 2019.10.153
77371최자 인스타 상황 [26] 2019.10.1515
77370곰탕집 사장의 패기 [18] 2019.10.1516
77369친구가 승무원 사귀다가 겪은 실화썰 [27] 2019.10.1524
77368이와중에 안재현도 인스타 업데이트 [8] 2019.10.1523
77367동물농장을 좋아하는 이유 [4] 2019.10.1518
77366참 대단한 투사 나셨네 [28] 2019.10.1525
77365세라복 입고 과외 받는 윤채경 [4] 2019.10.1528
77364이번 사태로 밑천 드러나신 분 [11] 2019.10.1532
77363비극이 된 로또 당첨 [5] 2019.10.1526
77362사망 하루 전 설리 [27] 2019.10.1563
77361아이유 이용해먹고 버린 여배우 [27] 2019.10.1550
77360저 그동안 남편에게 맞고 살았어요 [19] 2019.10.1546
77359홍콩 시위에 대한 미국 대통령의 생각 [10] 2019.10.1441
77358혼자 있고 싶은 홍경민 딸 [15] 2019.10.1485
77357요즘 바둑 국제대회 상황 [14] 2019.10.1490
77356대한민국 김치 장인의 자존심 [17] 2019.10.1474
7735594년생과 99년생의 세대 차이 [26] 2019.10.14117
77354논란의 다이어트 식단 [15] 2019.10.1478
77353태풍이 지난 후 대학 도서관 [7] 2019.10.1496
77352조커 패션 표절 논란 [7] 2019.10.14118
77351서울시 교육청이 양성하는 것 [10] 2019.10.1471
77350노래방 아줌마 아저씨 차트 [12] 2019.10.14119
77349방사성 폐기물 유실 [5] 2019.10.1480
77348정신줄 놓은 동물단체 [3] 2019.10.14116
77347유명 아이돌이 추천한 책 [3] 2019.10.14121
77346반드시 끝장을 보겠다 [9] 2019.10.1492
77345역대 연금복권 당첨자들의 당첨평들 [4] 2019.10.14123
77344천년돌 근황 [2] 2019.10.14130
77343미용실을 들어갔는데 이 풍경이면? [3] 2019.10.14128
77342보최몇? [12] 2019.10.14136
77341감히 이 시국에 [18] 2019.10.14112
77340역사상 가장 성공한 해적 [11] 2019.10.14115
77339충격적인 의뢰인의 실체는? [6] 2019.10.14105
77338일본 상륙한 태풍의 눈에서 본 구름 움직임 [12] 2019.10.1499
77337유니클로에 사람이 많아서 우울한 분들 [29] 2019.10.14115
77336메가박스 알바녀가 말하는 메가박스의 장점 [13] 2019.10.14154
77335손박대전 박지성 입장 [10] 2019.10.1488
77334중국산 깐마늘이 저렴한 이유 [13] 2019.10.14126
77333억울한 사연 수두룩 [7] 2019.10.1476
77332열도의 태풍 피해 [19] 2019.10.1475
77331EBS의 퇴사자 처우 [3] 2019.10.14112
77330교도소 안 유영철 행실 [11] 2019.10.1499
77329하루 17시간을 자는 22살 여자 대학생 [12] 2019.10.14164
77328열도의 하수구 역류 [7] 2019.10.14114
77327정권이 바뀔 때마다 비데질 잘 하는 걸로 유명한 방송국 [9] 2019.10.1494
773262시간의 벽 깨진 마라톤 [22] 2019.10.14105
77325경찰과 검사가 합심해서 무고한 사람 죽일 뻔 [9] 2019.10.14109
77324남친을 위한 서비스 [6] 2019.10.14170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