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빙빙의 발버둥
조회수 : 494       날짜 : 2018.12.01
판빙빙의 발버둥판빙빙의 발버둥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18]
ㅇㄹㄹㄴㅁㅇㄹ    (12-01 )
ㅇㅈ
ㅁㅇㄻㄴ    (12-01 )
우리 빙빙이 많이 힘들었구나.... 고문이 참 견디기 힘들긴했을거야...
인정?    (12-01 )
中国一点都不小
ㅇㅇㅈ    (12-01 )
中国必亡
송혜교와 같은 탈세범    (12-01 )
그만 좀 빨아라.

그냥 송혜교와 똑가튼 탈세범인데
뭔 대단한 인물인 냥
정치적 의미를 부여하냐. ㅡ.ㅡ
ㄱ    (12-01 )
가라 그냥 씨.바라
어휴    (12-01 )
이 병신새낀 혼자 뭐라는거야
민정아    (12-01 )
똑가튼.... 이런...족가튼
1    (12-01 )
sns에서만 활동하고 모습을 보인적이 없어
ㅇㅇ    (12-01 )
Tiwan No.1 썻더니
짱개가 열받아서 방폭파 핵 쓰더라
게임도 짱개 눈치보면서 해야댐
짝한짱개는 죽은짱개
착짱죽짱
진리    (12-01 )
만약 하느님께서 살인마,강간범, 중국인 중 한명을 강에 빠뜨려야 한다고 한다면
두 말 할것없이 짱깨를 떨어트리는게 정답이다
짱깨들이랑은 절대 일 하지도 말고 상종도 하지말고 아에 연을 맺지도 말아라
1.의류 무역업하던 대학 선배 회사 3개까지 내고 승승장구 하다가 중국쪽에 옷만드는 업체 사장이 돈 입금받고 날랐다
별 수 없이 다른곳에 계약하고 3개월 뒤에 똑같이 나름
거기에 베트남공장에 불나고 결국엔 2년전에 전부 다 정리하고 코인노래방으로 먹고 사는중
2. 우리 이모가 중국원양자원이라는 회사에 지인말만믿고 3억정도 투자했다가 거기 주주들이랑 연락도하고 만나는 모임도 하는것 같더니
중국에 중 짜도 꺼내지 말라고함 상폐되고 주주들 말만 믿고 안빼다가 결국엔 장외에서 20원에 거래도 될까 말까임
차라리 정리매매할때 팔았으면 밥값이라도 건졌지 ㅉㅉ
난 짜장면 조차 안먹는다
짱깨들 너무 싫다 극도로 전세계 지구에 개민폐국가
ㄹㅁ    (12-01 )
아버지도 20여년전 중국에서 사업하다가 사기 두 번 당하고 집 빚만 2억 넘게 생기고.. 집 피아노고 뭐고 다 팔았었는데. 한국말 하는 조선족 고용 했는데 그녀석도 사기 치고 현지 중국인도 사기 치고.
주갤럼    (12-01 )
중국원양자원은 진짜 악질중에 악질이었다
아직도 잊지않았다 회사 대표 짱깨 장화리
배잡는 회사가 영업이익률이 40%가 넘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말이되냐??
통통배 몇척으로 시가총액이 1조가 넘은적도 있었고
홈페이지에 배사진 교모하게 포토샵으로 바꿔서 5척밖에없는 배 몇척 더 있게 만들고
배 만든답시고 회삿돈 낼름 까먹고
회삿돈 없으니 유상증자로 다시 찍어냄 무한반복
한국주주들 말 다 개무시하고 마음에 안들면 연락도 끊고 잠수타고 선원들한테 일부러 파업지시함 ㅋㅋ유상증자 안해준다고 파업시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와 진짜 하다하다 그런인간들이 있나 진짜
다행히도 나는 큰 손해 안보고 잘 빠져나왔는데
나랑 그때 같이 활동했던 주갤럼들 끝끝내 미련 못버리고 셀트리온에서 번돈 전부 다 날렸다 중국원양자원
그리고 심장이 안좋아 주주총회에 참석도 안하고 (참석했으면 진짜 주주들한테 칼 맞았을꺼다)
그중 주주모임 호구들은 그래도 한번 믿어보자고 2년간 무한반복
아무튼 살아있는 한 나는 주식은 계속 할껀데 절대 중국주식은 안건드린다
참고하셈
오늘도 차이나그레이트 한건했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대전    (12-01 )
중국원양자원 ㅋㅋㅋㅋㅋㅋ 내 첫주식인가 그런데 ㅋ
33    (12-01 )
중국은 땅욕심이 강함
중국땅은 임대라 살순 없으니 남의나라 땅
계속삼 특히 우리나라 제주도...
땅사서 건물짓고 영주권도 받음 개꿀이지...
대기업이나 관광상품으로 돈벌지 서민은
득보단 실이 큼 게다가 땅을 팔면 어떻게 찾을건데?
미친나라 아니냐 재네 땅은 우리가 못사게 하는데
파는것도 모자라서 영주권을 왜 주냐고
내가 중국 졸부면 제주도에 땅사서 20대 애들로
할렘 만들겠네
q    (12-01 )
지금 판빙빙이 실종 이후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낸 적이 없지 않나요?
눈뜨고당하네    (12-01 )
우리집에 왔었어 이쁘긴 이쁘더라
dfa    (12-01 )
중국 인도는 핵폭탄으로 싹쓸어야하는데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6126외국인이 생각하는 한일갈등 [68] 2019.09.2112
76125데뷔 전 신인 걸그룹에 대한 폭로 [21] 2019.09.2010
76124키 2미터 몸무게 120kg [33] 2019.09.2015
76123공주가 되고 싶다는 딸을 위해 [13] 2019.09.2041
76122마포대교 자살방지 문구 [17] 2019.09.2032
76121스페인 바르셀로나 건축물 [17] 2019.09.2033
76120비흡연자에게 업무 중 휴식시간 [33] 2019.09.2034
76119찢카콜라의 패기 [14] 2019.09.2039
76118힘을 숨긴 청소부 아줌마 [12] 2019.09.2037
76117전설적인 네덜란드의 간척사업 [6] 2019.09.2041
761161500명이 몰린 중소기업 채용 공고 [22] 2019.09.2056
76115육군 신형 81mm 박격포 [12] 2019.09.2081
76114손톱 발톱 깎는 주기 [18] 2019.09.2076
76113연봉 6천 직업 [10] 2019.09.20111
76112소개팅 후 잠수탄 여자 [5] 2019.09.20110
76111몽타주와 실제 얼굴의 차이 [18] 2019.09.20102
76110경찰이 래퍼 노엘에게 구속영장 검토 중인 이유 [12] 2019.09.20121
76109나의 집은 고시원 [30] 2019.09.2096
76108유서 깊은 회식문화 [12] 2019.09.20134
76107해외에서 유행한다는 테트리스 챌린지 [15] 2019.09.2083
76106전과 16범에게 성추행범으로 몰린 아빠 [15] 2019.09.20113
76105슈퍼스타와 결혼하는 게 꿈이였다는 남편 [9] 2019.09.20107
76104임신한 여성 수감자 [32] 2019.09.20138
76103죽은 고래 뱃속에서 발견된 것 [14] 2019.09.20116
76102남사친이 없는 이유 [38] 2019.09.20111
76101노크 두번 하고 들어갔다고 혼난 신입사원 [35] 2019.09.20124
76100입시비리와 위장전입으로 시끄러운 미국 [11] 2019.09.2091
76099의사가 말하는 의사의 영어실력 [14] 2019.09.20118
76098절실한 할아버지 [13] 2019.09.2097
76097하늘에서 내려다 본 파주 살처분 현장 [26] 2019.09.20104
76096오리지널 vs 리마스터 [8] 2019.09.20129
76095절대 이혼하면 안 되는 선수 [8] 2019.09.20158
76094매 맞는 공무원 보호를 위한 특단의 대책 [2] 2019.09.2095
76093그동안 너무 순했쥬? [2] 2019.09.20123
76092신천지의 포교 방식? [15] 2019.09.20117
76091OCN 살인의 추억 편성 변경 반응 [7] 2019.09.20138
76090유정란 부화시켜 키우는 아재 [11] 2019.09.20105
76089열도의 무역흑자 규모 [17] 2019.09.20112
76088나만 ~누 이런 말투 듣기 싫음? [4] 2019.09.2098
76087몸에 돌 같은 걸 매달고 있어요 [5] 2019.09.20116
760868살 아이 뺑소니로 수배된 외국인 노동자 [33] 2019.09.2092
76085딸을 위해 다리를 포기한 여성 [21] 2019.09.20113
76084아이돌 다이어트 전 후 [16] 2019.09.20126
76083美 전투기 조종사 UFO 조우 사실로 확인 [22] 2019.09.20105
76082유재석이 극딜 당하는 이유 [31] 2019.09.2097
76081헬스 PT 예약 논란 [33] 2019.09.20123
76080카타르 축구 경기장 에어컨 [19] 2019.09.2084
76079김구라의 의도치 않은 탈룰라 [5] 2019.09.2085
76078속 터지는 KFC 직원 [49] 2019.09.20117
76077나무늘보가 멸종하지 않는 이유 [15] 2019.09.2089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