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이 없었던 수제비닷
조회수 : 357       날짜 : 2018.11.30
돈이 없었던 수제비닷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18]
종합검진    (11-30 )
뛰는 놈 위에 나는 놈?
11    (11-30 )
사기꾼들 서로 사기치고 잘했다
11    (11-30 )
그리고 마닷이 모를 확률도 있잖아 , 판결 나오기 전까지 입방정은 하지 말자
독사    (11-30 )
이젠 알았으니.. 싸가지가 1이라도 있다면 얼릉 돌아가서 잠적해야겠지?
ㅇㅇ    (11-30 )
그 많은 돈이 사기 친 돈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심리학자    (11-30 )
근데 그 돈을 사기당함
마을돈끄러닷    (11-30 )
구라를 숨쉬듯이 하네
1    (11-30 )
에휴
ㅇ    (11-30 )
부모가 사기챴다고 말은 안했겠지만 뉴질랜드가서 수제비만 먹이고 돈없다고 했겠니? 저것도 구라지. 좋은거 다 누리고 살았을텐데.그부모에 그자식이다
댓글    (11-30 )
부모가 사기 쳐서 끌어모은 더러운 돈 흔적도 없이 깨끗하게 세탁해서 안전하게 쓸 수 있게 되기까지는 첫 이주 및 야반도주 기간 동안은 좀 없이 살았을 수도 있겠다 싶은데? 그 시절 아주 잠깐 고생한 걸 대단한 고생마냥 오바하는 것도 세상물정 모르는 부잣집 도련님이 할법한 말이고.
징베    (11-30 )
어린 나이에 이민가서 친구도 없고 잠깐이지만 진짜로 돈세탁하느라 잘 못먹었으 뭐 그렇게 느꼈을수도 있겠네.

우리집 이야기하면 나 어렸을때 집에 잔디밭있고 계단옆에 대리석 비스무리한걸로
미끄럼틀(?) 있고 양쪽에 큰 개구리 조각같은거 있는 그런 집에서 살았거든
유치원이 집 바로 맞은편 쪽에 있었는데 그게 우리 할아버지 것이고..

난 그래서 우리집이 굉장히 잘사는 줄 알았는데 알고 봤더니
다 큰아버지 물려주고 우리집은 밥이나 그냥 먹을수 있게 떨어진 콩고물이나 좀 주워먹는 개털이었던거임.
좋은집 살다가 이사를 갔는데 와 그때의 문화충격이란..
딱히 버는것도 없고 물려받은 땅 팔기 전까지 현찰이 없어서 가족 다 고생하는데 난 진짜 우리집 상거지인줄 알았음.

미닷인지 뭔닷인지를 옹호하는게 아니라 어린 나이라면 충분히 그렇게 느꼈을 수 있을거 같음
1234    (11-30 )
아냐 알았을거다. 최소 이렇게 일터지기 몇달전에는 알았을거야. 나도 몇달전에 알았거든.
11    (11-30 )
그니깐 부모가 한일 자식이 먼죄야 당연하지.
당연히 부모 일을 자식이라구 전부 모르니 말야.
티비에 얼굴까지 비추고 하는 애면 설령 부모사기건을 몰랐다고 쳐도 사실 파악 제대로 한다음에 기간을 두고
상황추이를 본다음에 대응을 해야지. 그걸 법적 대응한다 머하네 사실무근이라는 둥 그런 소리 해버리니
당연히 마닷까지 욕먹는거지. 물론 부모가 사기 안쳤다구 마닷한테 거짓말로 했을수도 있지.
어찌됐든 마닷이 너무 성급하게 대처한거 그게 잘못임. 방송에 얼굴까지 내비치고 있는 애면 말야
..    (11-30 )
나혼자산다가 대세예능이긴 한가봐
마닷이 나혼자산다 나오고 바로 부모 사기사건 떠오르네
ㅇ    (11-30 )
마닷이 불쌍하네 시부럴
t1    (11-30 )
애들이 모를 거 같지 다 안다
주변에 또래나 친구들이 자기들 부모님들 끼리
한 애기 주어듣고 싸울때 거 코너에 몰릴 때 얘기함
"니네 어디서 도망왔지 다 알아" 뭐 이런 거
ㅇㅇ    (11-30 )
설마 모르겠니? 다 알지 알면서 모른척 그리고 몇년 전에 한국에서 활동 할때 부터 sns에 피해자 자녀들이 댓글 다니 계속 삭제 하고 모르쇠 몇년째 했는데 지금 와서 알아보겠다고 하는건
나 계속 돈 벌어야 해 이거지
ㄷㄷ    (11-30 )
이 사건이 신기한건. 그렇게나 큰 사기를 쳐놓고 도망간 사람들이. 아무리 시간이 20년이나 지났다고해도
어떻게 당당히 방송에 나올 수 있나 라는거임. 마닷 본인도 인지하고 있었다면 더더욱 이해가 안 돼.
피해자가 한 둘도 아니고. 직간접적 피해자가 수십명이 시퍼렇게 눈뜨고 살고 있는데. 무슨 깡인지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1553배달료 올려 받은 교촌 치킨 근황 2019.06.2724
71552나는 월급루팡이 아니다 2019.06.2719
71551윤창호법 뉴스 댓글 수준.jpg 2019.06.2715
71550육군 훈련소 페이지에 올라온 행군 끝낸 발 사진.jpg 2019.06.2713
71549데이트 꿀팁.jpg 2019.06.2717
71548공항에 입국중인 아이즈원 15살 장원영 2019.06.2722
71547외모비관으로 자살 시도한 소년 2019.06.2720
71546논란이 되고있는 대중교통 매너 2019.06.2742
71545최근 중국에서 일어난 강간사건 CCTV 2019.06.2742
71544요즘 할리우드도 맛탱이갔네요 ㄷㄷ 2019.06.2795
71543이수근 말실수 대참사 2019.06.27101
71542일본에서 방송사고 날 뻔한 구하라.jpg 2019.06.27136
71541전자발찌 반대녀.jpg 2019.06.27110
71540고슴딩가.jpg 2019.06.27161
71539리얼돌 국내판매 시작.jpg 2019.06.27110
71538국민이 가잔 신뢰하는 기관 2019.06.27109
71537토이스토리 예매 했다가 여친한테 등짝스매싱 당함.jpg 2019.06.2794
71536키아누 리브스 한국왔을때 2019.06.2778
71535크게 한탕 해야 되는 이유.jpg 2019.06.2791
71534고객만족 서비스! 2019.06.2780
71533흙녀 레전드..jpg 2019.06.27122
71532역대급 유두 노출 2019.06.27156
71531여성당원에 인기만점 황교안 2019.06.2780
71530논란의 미국 광고 2019.06.2783
71529하루 2분 만화퀴즈!- 고양이 중독자 2019.06.2750
71528네츄럴 몬스터 반응.jpg 2019.06.2760
71527당구 천재 천우희.gif 2019.06.2789
71526독일에선 더위 때문에 지금 죽을 지경이야 2019.06.2790
71525정말 쉬운 검정고시 1번 문제.jpg 2019.06.2781
71524은평구 은명초등학교 화재 발생.jpg 2019.06.2768
71523존윅3 개봉했군요. 2019.06.2676
71522역대 최악의 혼종 음료수 2019.06.2689
71521VJ 특공대에 나왔던 항아리 미용사 근황 2019.06.26119
71520브라질의 치안. GIF 2019.06.26124
71519세계에서 가장 독한술 랭킹 8 2019.06.2693
71518[혐짤주의] 자한당 미쳤음 2019.06.2697
71517노포가 갑이다 ㄷㄷ 2019.06.26104
71516현직 모텔 사장의 분노 2019.06.26116
71515사랑의열매 근황 2019.06.26134
71514대만녀의 환상을 박살내버린 한국남자.. 2019.06.26155
715135인조로 개편 허니팝콘, 한국 컴백 쇼케.. 2019.06.2684
71512리나의 일상 학폭글 강경 대응 2019.06.2681
71511실시간 노빠구 상남자 2019.06.2697
71510안경 벗고 봐야 보이는 그림 2019.06.26136
71509예비군 식단 근황 2019.06.26103
71508빵집에 온 무서운 언니.jpg 2019.06.26110
715072019 상반기 (1-5월 ) 무선이어폰 판매 점유율 2019.06.2685
71506화났어? 가슴 볼래? 2019.06.26177
71505버스에서 서서 가는 임산부.JPG 2019.06.26119
71504[아이즈원] 히토미의 멋진 오빠들 2019.06.2686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