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미네이터2 CG 이야기
조회수 : 295       날짜 : 2018.10.31
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터미네이터2 CG 이야기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38]
종아리    (10-31 )
90년대 초중반 영화라는 게 대박인 거지
ㅇㅇ    (10-31 )
터미네이터2 개봉한 날짜가 1991년도입니다.

영화를 본격적으로 찍은시기는 못해도 1989년도에서 1990년도에 찍기시작했을텐데..

정말 그당시 기술로써는 완전 혁명이었죠
f    (10-31 )
앞으로도 T2를 넘어서는 SF영화는 없을것 같다.
121212    (10-31 )
응 아냐. 그전도 있고 그후도 셀수도 없이 많아
kyuky    (10-31 )
없어. 뭘 알고말해. 2g폰 쓰다가 스마트폰이 처음 생긴 수준이야
빙고    (10-31 )
그냥 좀 많이 새롭다 정도지~

2g폰 전에 1g폰이 있었고
스마트폰은 어디까지 발전할 지 난 잘 모르겠네
123    (10-31 )
특수효과만 보면 그렇지만 심심하면 흑백영화 메트로폴리탄 찾아서 봐라.
감탄할거다,
물논    (10-31 )
얘가 말하는건 그런게 아니지.
당연히 t 1000보다 지금 나오는 영화들이 기술적으론 훨씬 진보해 있긴 하다.
하지만 뤼미에르가 처음 동영상을 손보였을때처럼,
이상한 나라의 엘리스에서 처음으로 천연색 필름을 보여줬을때처럼,
스타워즈에서 진짜 우주선이 날아다니며 레이져를 날려되는 우주전쟁을 만들어낸것처럼,
T 1000처럼 아예 구현이 불가능한걸 만들어낸것처럼 엄청난 도약을 일으킨 순간들이 있고, 그런 순간을 보여줄 수 있는 영화는 보기 힘들거같단 말이지뭐
근데 vr 기술이 엄청난 속도로 성장하고 있으니 조만간 그런 순간은 다시 한번 찾아오긴 할거야. Vr이 성장라고 나면 아직 내가 모르는 또 다른 기술이 찾아올거고.
아직은 우리가 모르는 재밌는 것들이 많을거야.
오래오래 살아서 재밌는거 더 볼 수 있으면 좋겠다
리틀보이    (10-31 )
이상한 나라에 엘리스 아니고 오즈의 마법사 아닌가요? 내가 잘못알고 있었나?
이상해    (10-31 )
앨리스가 오즈의 마법사 찾아가는거 아님?
ㅇ    (10-31 )
응 아니야

아바타 있어

4까지 후속편나와 ㅇㅇ
ㅓㅓ    (10-31 )
그게다 제임스 카메론의 영화들이긴 하지만...
t2의 충격을 못 넘는다.
아바타는 솔찍히 쓰리디 댑스 콘티가 완벽한 영화지
ㅁ    (10-31 )
아바타 새로울게 없었는데 모
ㄹㅇㄴ    (10-31 )
아바타같은 3D영화는 아주 예전부터 있었어서 충격이 저 정도는 아니었음.
저건 시도 자체가 처음인 영화라 충격이 엄청났지
같은감독꺼야    (10-31 )
매트릭스는 되야지
뭔아바타냐,,
ㅇㅇ    (10-31 )
아바타 나온다 나온다 한지 5년은 넘었다 ...
패트릭 센세    (10-31 )
티천이 티처가 됐네
ㅇㅇ    (10-31 )
터2 레전드...
ㅇㅇ    (10-31 )
진짜 굉장하지
ㅠㅠ    (10-31 )
많이 늙었노 ㅋㅋ
cj    (10-31 )
기억난다..중학교때 였는데..지방살았었는데..극장에 포스터를 손으로 그리던 시절..
터미네이터2는 영화 포스터를 인쇄해서 골목 곳곳에 붙였었었다..
당연히 붙이는 족족 사람들이 뜯어갔고..
우리 작은 누나가 어렵게 구해서 방에 붙여놓고 좋다고 했던...
자랑이냐    (10-31 )
민도 짱개 저리가라네
ㅇㄹㅇ    (10-31 )
그 정도는 아니였었는데..

한국에선 92년도 한여름에 개봉했었다.
단성사에서 나홀로집에 나왔고, 건너편 피카디리에서 터미네이터2 개봉했었음.

그 당시 미국에선 나홀로집에서가 박스오피스1위였었고,
한국에선 한여름에 개봉해서 어이없었지.
응    (10-31 )
속편은 전작보다 못하다라는 걸 완벽하게 깨버린 영화
액체 로봇이라는 발상 자체를 상상하지도 못 했고 CG로도 대박이었음
11    (10-31 )
터미네이터2 씨지하면 저 배우랑 제임스 카메론으로 기억되는데
결국은 애니메이터 2명이 다한거네
신기    (10-31 )
대체 뭘 어떻게 읽어야 애니메이터 2명이 다했다는 결론을 내지..
ㅇㅇ    (10-31 )
새로운 시작을 야기하는 건 역사에 길이길이 남는 법이지
무성에서 유성으로, CG의 시작과 3D영화의 시작 등등등
ㅇㅇ    (10-31 )
저게 제임스 카메룬의 힘인거 같다.
적당하고 직관적인 스토리에 비쥬얼 혁명을 더해 대작을 탄생시키지...
아바타2는 또 어떤 비주얼 혁명을 보여줄지
ㅓㅓ    (10-31 )
해저 내용임

타이타닉 시나리오가 아바타2를 만들기 위해
만든 일종의 사기꾼 시나리오에 가까웠다고 함
초반에 15분인가 잠수 장면 있지? 그거 하려면 엄청나게 돈이 드는게 그걸 빌미로 투자를 받음

제임스 카메론은 나사와 협업으로 볼펜형 잠수함을 만들기도 한 잠수조종사 중예 최고봉 베테랑임

바닷속 내용으로 나올거임
무적태풍    (10-31 )
첨봤을때 충격과 공포였다.. 저걸 잡을려면 핵폭탄으로 죽여야되나 싶었음;;
어롱ㅎ    (10-31 )
비디오 2개로 빌려 봤다.쵝오.
ㅁㅇㅁ    (10-31 )
저때 내가 생각했던 영화속 그래픽이라 함은 슈퍼홍길동이나 우뢰매의 색연필 광선 정도를 생각했었는데

저걸 첨 보고는 어디서 어디까지가 그래픽인지 당췌 분간이 안되서 어벙벙했던 기억이 난다.

내용은 솔직히 산만한 어린이였던지라 기억이 하나도 안나는데 철창통과하는거랑 총맞아서 구멍이 뻥뻥 뚫리는건 아직도 기억이 남.
김이박최    (10-31 )
도망치는 에드워드 펄롱 오토바이를 액체로봇이 직각달리기로 쫒아올때 긴장감 개쩔었음.
ㅇㅇ    (10-31 )
E-l[]lL-llOlE-l
ㅈㄷㄱ    (10-31 )
아이고 도겟 요원이 많이 늙으셨네...
ㅇㅇ    (10-31 )
천재다 저런건 없었으니..
ㅓㅑ    (10-31 )
어비스가 있었기에 가능했던 터미네이터2
달타냥    (10-31 )
나는 시골 살아서 서울선 92 여름방학 특선이었던 걸 크리스마스 특선으로 봄.
친구가 여름방학 때 서울 가서 영화를 보고 팜플릿을 들고 와서 스틸 컷도 보고 영화잡지에서 약간의 스포도 읽고
엄청난 기대감을 안고 있다가 마침내 우리 동네에 포스터가 나붙고
보기 일주일 전인가에는 내가 터미네이터에게 쫓기는 꿈까지 꿨음.
보통 그 정도로 기대를 많이 하고 보면 실망을 하게 마련인데...이건 당시의 내 상상력의 한계를 가뿐히 뛰어넘었음.

아직도 이 영화만큼 깊게 몰입하고 봤던 영화가 없음.
내가 본 1700여 편의 영화중 단연 인생 최고의 경험.
상영 당일에 연달아 2번을 본 다음 사촌형을 거의 끌고가다시피 해서 한 번을 더 보고,
그러고도 한 번을 더 보고 싶었으나 형이 말려서 말았고...
아마 지금껏 처음부터 끝까지 다 본 건 대여섯 번 정도
중간중간 본 거까지 합하면 30번 가까이 보고 있는데
아직도 두근두근하고 감탄하고 그럼...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1530논란의 미국 광고 2019.06.277
71529하루 2분 만화퀴즈!- 고양이 중독자 2019.06.272
71528네츄럴 몬스터 반응.jpg 2019.06.274
71527당구 천재 천우희.gif 2019.06.276
71526독일에선 더위 때문에 지금 죽을 지경이야 2019.06.2735
71525정말 쉬운 검정고시 1번 문제.jpg 2019.06.2725
71524은평구 은명초등학교 화재 발생.jpg 2019.06.2719
71523존윅3 개봉했군요. 2019.06.2630
71522역대 최악의 혼종 음료수 2019.06.2639
71521VJ 특공대에 나왔던 항아리 미용사 근황 2019.06.2657
71520브라질의 치안. GIF 2019.06.2676
71519세계에서 가장 독한술 랭킹 8 2019.06.2648
71518[혐짤주의] 자한당 미쳤음 2019.06.2663
71517노포가 갑이다 ㄷㄷ 2019.06.2653
71516현직 모텔 사장의 분노 2019.06.2661
71515사랑의열매 근황 2019.06.2695
71514대만녀의 환상을 박살내버린 한국남자.. 2019.06.2697
715135인조로 개편 허니팝콘, 한국 컴백 쇼케.. 2019.06.2658
71512리나의 일상 학폭글 강경 대응 2019.06.2654
71511실시간 노빠구 상남자 2019.06.2668
71510안경 벗고 봐야 보이는 그림 2019.06.2690
71509예비군 식단 근황 2019.06.2667
71508빵집에 온 무서운 언니.jpg 2019.06.2676
715072019 상반기 (1-5월 ) 무선이어폰 판매 점유율 2019.06.2654
71506화났어? 가슴 볼래? 2019.06.26122
71505버스에서 서서 가는 임산부.JPG 2019.06.2679
71504[아이즈원] 히토미의 멋진 오빠들 2019.06.2658
71503개 쎄보임 2019.06.2648
71502[트와이스] 티저 미나 옆에 있던 복사기. 2019.06.2653
71501부부싸움 조장하는 공중파 2019.06.2651
71500한화그룹 회장 첫째아들 스펙 2019.06.2651
71499이준석 "박근혜에게 난 하나의 소모품".gisa 2019.06.2637
71498동물 학대방지용 티셔츠 2019.06.2635
71497필라테스 강사 정다연 선수.jpg 2019.06.2677
71496복어 설명하는 사나 2019.06.2646
71495이제야 폭발한 2차대전 폭탄 2019.06.2644
71494하이모 새 모델 2019.06.2648
71493행보관이 볼 수 없게 해주세요.gif 2019.06.2652
71492피자 광고의 진실 2019.06.2640
71491엄마의 패드립 2019.06.2652
71490웃대인의 드론구매허락 받는법 2019.06.2639
71489호텔에서 남친과 싸운 썰 2019.06.2647
71488현지화 장착 버거킹 근황.jpg 2019.06.2656
71487대구변두리촌놈 드디어 시내 나갈일이 생기다... 2019.06.2633
71486비건 페미 언냐 2019.06.2639
71485중고로 의자를 샀는데 앉을수가 없다.jpg 2019.06.2648
71484서울대 에브리타임 근황 2019.06.2647
71483??? : 악어가 무서운 짐승이라고요?ㅋㅋㅋ 2019.06.2642
71482나는 로봇이 아닙니다.gif 2019.06.2634
7148114살 연하 전업주부 아내 2019.06.2653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