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
조회수 : 333       날짜 : 2018.10.04
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생명체 진화의 필수적인 일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13]
ㅇㅅㅇ    (10-04 )
사실 우주는 하나임. 신경이 분리되어있을뿐.
고인    (10-04 )
늙병필들 곧 다른 생명체를 위해 좋은 일 하시겠네
음    (10-04 )
서양인들도 불교의 윤회설을 믿게되는건가
ㅁㄴㅇㄹ    (10-04 )
위 게시물 어디에 윤회사상이 들어있나?
123    (10-04 )
저 말이 그 말이야 돌고 돈다
ㅇ    (10-04 )
돌고도는 거랑 윤회시상 이랑 동일시??? 빠가냐?
ㅁㄴㅇㄹ    (10-04 )
정상댓글감사 돌고돈다로 이해하는 빠가사리들
ㅇㅅㅇ    (10-04 )
인생 존나 재미없네
덜덜이    (10-04 )
캐나다 사는 사람인데 한국 이번에 놀러갔는데.. 진짜 사람 너무 많더라. 아파트는 숨이 턱턱 막히고. 시민 의식은 정말 최상이었지만...
이새끼아    (10-04 )
응 다신 오지마 양키 고 홈 개라슥아
ㅉㅉ    (10-04 )
인간의 노화와 죽음도 종으로서 진화의 모습이다라는 것임.
전 세대가 죽고 새로운 유전성질을 물려받은 후손이 번성을 함으로서 종이 발전할 수 있기 때문.
세포의 죽음과 탄생은 세포의 집합인 인간에게 필수불가결이듯 한 인간 개체의 죽음도 전체의 종에겐 필요한 수순일 뿐인 것이란 것을 보면
크고 작음과 상관없이 모든 것을 관통하는 자연의 신비함을 느끼게됨.

유명 이론 물리학자인 미치코 카쿠는 인간은 더 이상 진화의 대상이 아니라고 말하는데 매우 논리가 그럴싸함.
인간은 더 이상 세대를 통한 개체 특성의 선별을 통해 종을 개선할 필요가 없기 때문에 진화가 작용하지 않을 것이라는 것임.
또한 그러한 필요를 만드는 외부환경의 자극 또한 이미 환경을 컨트롤 할 수 있는 인간에겐 유의미한 자극이 되지 않을 것이라는 것임.

이미 인간은 산업혁명과 인본주의 확산을 통한 정치적 안정을 통해 전례에 없던 번영을 누리고 있음.
더 나아가 인터넷을 통한 예전이라면 상상도 못할 정보의 수평적 확산이 우리에게 구축되어 있음.
근 100년간 만들어낸 인간의 진보는 이미 그 전의 모든 인간 역사를 뛰어 넘고 향후 100년은 상상도 못할 정도로 빠를 것임.
결국은 언제나 현인류의 모든 위대한 성취는 인류의 집단노력(Collective endeavour)을 통해 만들어 졌는데
예전에는 그러한 노력과 참여를 쌓는데 수백년이 걸리거나 수백조가 들었지만
지금은 핸드폰을 통해서 지금도 하루에 수백개 수천개씩 일어나고 있기 때문.

결국 이러한 진보는 결국 마지막으로 자연을 완전히 초월하는 것에 다다를 것이라고 생각함.
정치학적으론 불가능 하다 여겨지는 분쟁이 없는 세계, 경제적으론 모든구성원이 잉여자산및 시간이 넘치는 사회등
지금도 불가능 하다고 여겨지는 이러한 상태에 다다를 것으로 생각함.
그중 하나가 바로 이 글이 말하는 자연의 법칙, 진화의 필수적인 죽음이라고 봄.
우리 인간이 죽음을 이겨내는 순간 바로 우리는 정말로 진화의 흐름에서 벗어났다고 볼 수 있을것 같음.

이러한 싱귤레리티 우리는 다행이도 운이 좋으면 볼 수도 있을듯.
숫    (10-04 )
새로운 정보 고마워
ㅁㄴㅇㄹ    (10-04 )
인간의 진화는 계속되고 있다
가까운 미래에 계층의 고착으로 두종류의 인간으로 분화될 것이라는 예상도 있음
순정만화의 주인공 같은 외모의 상류계층과 오크같은 하류계층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1530논란의 미국 광고 2019.06.279
71529하루 2분 만화퀴즈!- 고양이 중독자 2019.06.275
71528네츄럴 몬스터 반응.jpg 2019.06.276
71527당구 천재 천우희.gif 2019.06.279
71526독일에선 더위 때문에 지금 죽을 지경이야 2019.06.2736
71525정말 쉬운 검정고시 1번 문제.jpg 2019.06.2726
71524은평구 은명초등학교 화재 발생.jpg 2019.06.2720
71523존윅3 개봉했군요. 2019.06.2631
71522역대 최악의 혼종 음료수 2019.06.2640
71521VJ 특공대에 나왔던 항아리 미용사 근황 2019.06.2658
71520브라질의 치안. GIF 2019.06.2677
71519세계에서 가장 독한술 랭킹 8 2019.06.2648
71518[혐짤주의] 자한당 미쳤음 2019.06.2663
71517노포가 갑이다 ㄷㄷ 2019.06.2653
71516현직 모텔 사장의 분노 2019.06.2661
71515사랑의열매 근황 2019.06.2695
71514대만녀의 환상을 박살내버린 한국남자.. 2019.06.2697
715135인조로 개편 허니팝콘, 한국 컴백 쇼케.. 2019.06.2658
71512리나의 일상 학폭글 강경 대응 2019.06.2654
71511실시간 노빠구 상남자 2019.06.2668
71510안경 벗고 봐야 보이는 그림 2019.06.2690
71509예비군 식단 근황 2019.06.2667
71508빵집에 온 무서운 언니.jpg 2019.06.2676
715072019 상반기 (1-5월 ) 무선이어폰 판매 점유율 2019.06.2654
71506화났어? 가슴 볼래? 2019.06.26122
71505버스에서 서서 가는 임산부.JPG 2019.06.2679
71504[아이즈원] 히토미의 멋진 오빠들 2019.06.2658
71503개 쎄보임 2019.06.2648
71502[트와이스] 티저 미나 옆에 있던 복사기. 2019.06.2653
71501부부싸움 조장하는 공중파 2019.06.2651
71500한화그룹 회장 첫째아들 스펙 2019.06.2651
71499이준석 "박근혜에게 난 하나의 소모품".gisa 2019.06.2637
71498동물 학대방지용 티셔츠 2019.06.2635
71497필라테스 강사 정다연 선수.jpg 2019.06.2677
71496복어 설명하는 사나 2019.06.2646
71495이제야 폭발한 2차대전 폭탄 2019.06.2644
71494하이모 새 모델 2019.06.2648
71493행보관이 볼 수 없게 해주세요.gif 2019.06.2652
71492피자 광고의 진실 2019.06.2640
71491엄마의 패드립 2019.06.2652
71490웃대인의 드론구매허락 받는법 2019.06.2639
71489호텔에서 남친과 싸운 썰 2019.06.2647
71488현지화 장착 버거킹 근황.jpg 2019.06.2656
71487대구변두리촌놈 드디어 시내 나갈일이 생기다... 2019.06.2633
71486비건 페미 언냐 2019.06.2639
71485중고로 의자를 샀는데 앉을수가 없다.jpg 2019.06.2648
71484서울대 에브리타임 근황 2019.06.2647
71483??? : 악어가 무서운 짐승이라고요?ㅋㅋㅋ 2019.06.2642
71482나는 로봇이 아닙니다.gif 2019.06.2634
7148114살 연하 전업주부 아내 2019.06.2653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