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초의 매킨토시 컴퓨터
조회수 : 299       날짜 : 2018.09.06
최초의 매킨토시 컴퓨터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5]
노트북    (09-06 )
전설의 시작
ㅇㄹ    (09-06 )
오키도키 매킨토시 이다도시 남양주시~
그냥 그렇다고    (09-06 )
128K 메모리를 가지고 OS를 돌리면서 마우스같은 첨단 인터페이스 처리를 하면서 8비트 그래픽 처리가 가능한 어플을 돌리면서 캔버스를 스크롤하면서 그림을 그리고 저장하는 환경을 만들다니. 아무리 스왑 기술로 메모리를 늘릴 수 있다고 쳐도, 저기 달린 3.5인치 드라이브는 커 봐야 800K 용량이었다고. OS는 물론 어플 개발자들은 튜닝의 튜닝을 거듭해야 쓸만한 수준의 성능을 갖는 놈 하나 만들 수 있었을 것이다. 정말 최적화만 바라보면 존경이라는 단어가 자연스러운 시대였지. 지금은 마우스 드라이버 하나 띄우는 것도 수메가가 필요한 시대이고 어플 관점에서 화면에 점 하나를 찍으려는 코드도 가볍게 수백K는 넘어가지.
Dodge Charger    (09-06 )
1984당시 이걸로 250~350만원 주고 사면 뭐가 가능했을지 궁금하다.

적어도 1990년대 까지...

1995~6년에 286사용해 봤거든 삼성 알라딘 286

5.5인치 디스켓으로
제로(비행기게임), 고인돌, 로보캅, 남북전쟁 등등 많이 했는데 그립네ㅠㅠ
휴    (09-06 )
전 피와기티, UGH, 울펜슈타인, SKY, 삼국지2,3, 알카노이드,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7528검사 성매매법 따로 있나 [11] 2019.10.1819
7752712살 연하 와이프 [11] 2019.10.1838
77526썸타는 사람 아예 없어 [10] 2019.10.1828
77525형사 생활 하면서 가장 힘든 순간 [5] 2019.10.1829
77524트럼프가 보낸 미국 대통령 친서 [2] 2019.10.1820
77523재주문 의사가 없는 이유 [4] 2019.10.1827
77522국장님 리즈 시절 [3] 2019.10.1831
77521우울증 치료에 도움이 된 주변인의 행동 [11] 2019.10.1829
77520축구 국가대표팀 북한전 경기 사진 [4] 2019.10.1835
77519악플의 공포 [10] 2019.10.1822
77518흑화한 손흥민 [5] 2019.10.1837
7751782년생 김지영 대만 일본 현지 여성 반응 [35] 2019.10.1844
77516최자 인스타에 달린 예은의 댓글 [39] 2019.10.1845
77515IMF에서 발표한 1인당 GDP 변화 [42] 2019.10.1826
77514PD수첩이 비판하는 CJ의 독점 [6] 2019.10.1836
77513남초와 여초 커뮤니티의 차이점 [28] 2019.10.1848
77512황사머니를 버릴 수 없는 분들 [12] 2019.10.1843
77511부모님 돈 빌려서 4000만원짜리 차 사고 싶은 20살 [23] 2019.10.1795
77510김희철이 나이트 공짜로 다녔던 방법 [10] 2019.10.1788
7750910년 사이 기형아 비율 3배로 증가 [13] 2019.10.1775
77508신호대기 중 발견한 차량 [19] 2019.10.1782
77507정상수 의외의 반응 [2] 2019.10.1772
77506김포 도시철도 풍경 [16] 2019.10.1775
77505국산 맥주 카스 VS 테라 [23] 2019.10.1791
77504원정 오면 똑같이 되갚아주겠다 [18] 2019.10.1784
77503여자 안 아쉬운 조세호 [10] 2019.10.17110
77502토끼가 남편을 자꾸 핥아요 [13] 2019.10.17107
77501암표상의 꿈 [16] 2019.10.1780
77500지난 2년간 서울 아파트 시세 변화 [67] 2019.10.1789
77499제가 개를 핥으면 개는 왜 싫어하나요? [11] 2019.10.1796
77498귓병이 걸리는 이유 [24] 2019.10.1797
77497설리 추모하는 최자 [38] 2019.10.17111
77496사모님의 전공 분야 [14] 2019.10.1784
77495던킨 시켰는데 배달원이 빼먹음 [35] 2019.10.17128
77494어느 외국인의 필력 [9] 2019.10.17110
77493억울한 옥살이가 또 [6] 2019.10.1770
77492방송에 출연해서 버는 돈은 마약과 같다 [22] 2019.10.17108
77491귀신 같은 태세전환 [19] 2019.10.1782
77490이해인이 말하는 아이돌학교 오디션 [15] 2019.10.1793
77489대학생들 경악시킨 청학동 빌런 [14] 2019.10.17102
77488특이점이 온 추모 [9] 2019.10.17107
77487대륙의 역세권 [8] 2019.10.17117
77486미용사가 머리카락을 너무 잘라 기절 [16] 2019.10.17137
77485감금생활 때문에 [5] 2019.10.17106
77484혐오도 표현의 자유인가? [25] 2019.10.17106
77483망한 여행 사진 선발 대회 [3] 2019.10.17143
77482악플러들 잡고 보니 [23] 2019.10.17146
77481일회용 플라스틱 컵 생산 공장 [2] 2019.10.17127
77480나영석 만난 유재석 [2] 2019.10.17139
77479축구대표팀 음식물 박스도 압수 [11] 2019.10.17124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